•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일본 언론 "오승환, 아시아 세이브 기록에 -8"…오승환은 '담담'

    ... 기록인 통산 407세이브까지 8개만을 남겨놨다"고 보도했다. 데일리스포츠는 일본 오키나와현 온나손에 차린 삼성 스프링캠프를 찾아 오승환에게 이 기록을 상기시키기도 했다. 이와세 히토키는 1999년부터 2018년까지 일본프로야구 주니치 드래건스에서 뛰며 407세이브를 올렸다. 오승환은 한국 삼성 라이온즈(2005∼2013년)에서 277세이브, 일본 한신 타이거스(2014∼2015년)에서 80세이브,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4년간 42세이브를 거둬 한미일 통산 399세이브를 ...

    한국경제 | 2020.02.18 10:45 | YONHAP

  • thumbnail
    다르빗슈 "2017년 WS에서 휴스턴 사인 훔치기 경고했다"

    ... 컵스)가 2017년 월드시리즈(WS)에서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 휴스턴 애스트로스의 사인 훔치기를 경고했다고 밝혔다. 다르빗슈는 26일 일본 아사히 TV의 '선데이 라이브'와 가진 인터뷰에서 2017년 WS를 돌아보며 이같이 밝혔다고 '주니치 스포츠'가 전했다. 2017년 7월 휴스턴과 같은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팀인 텍사스 레인저스에서 다저스로 이적한 다르빗슈는 휴스턴의 사인 훔치기 소문을 알고 있었다. 다르빗슈는 "휴스턴이 사인을 훔친다는 소문이 같은 지역에서는 ...

    한국경제 | 2020.01.26 15:14 | YONHAP

  • thumbnail
    김응용 회장 팔순연서 "우~동열이도 없고~ 종범이도 없고" 폭소

    ... 움직이시는 모습이 보기 좋다"고 덧붙였다. 김 회장은 사회를 맡은 개그맨 심현섭 씨를 향해 유행어인 "우∼, 동열이도 없고, 종범이도 없고"를 직접 시연해 좌중을 웃겼다. 이 말은 해태의 핵심이던 선동열과 이종범이 일본프로야구 주니치 드래곤스에 차례로 진출하자 팀 전력의 약화를 우려한 김 회장이 특유의 톤으로 탄식한 것으로 바깥에 알려졌다. TV 개그 프로그램에서 가장 먼저 사용한 이가 심현섭 씨다. 김 회장은 이를 떠올리며 "언젠가 심현섭 씨를 만나 내가 ...

    한국경제 | 2019.12.10 19:0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