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사설] 아시아나 정상화, 어떻게든 민간 매각에서 해법 찾아야

    아시아나항공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이 아시아나를 HDC현대산업개발에 매각하는 것이 무산될 가능성이 크고, 산은 계열사로 편입해 직접 정상화할 수 있는다는 뜻을 공식적으로 밝혔다. 계약해지일인 12일까지 상황 변화가 없으면 아시아나 ... 사태로 어려움에 직면한 기업의 불확실성이 조기에 해소되기를 기대했던 이해관계자들에게는 매우 안타까운 일이다. 산업은행은 HDC현산이 요구한 재실사(아시아나 경영 상황을 다시 들여다보는 작업)에 대해 “수용할 수 없다”며 ...

    한국경제 | 2020.08.04 17:57

  • thumbnail
    채권단, 현산에 최후통첩…美 '몽고메리 워드'까지 거론

    ... 모든 책임이 HDC현대산업개발(이하 현산)에 있다며 맹공을 퍼부었다. 투자 판단을 잘못해 파산한 미국 체인점 업체 '몽고메리 워드' 사례를 거론하며 현산에 '현명한' 판단을 촉구하는 압박도 가했다. 아시아나항공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은 3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어 현산에 최후통첩성 메시지를 보냈다. 골자는 진정성 없는 현산의 아시아나항공 재실사 요구가 과도하기 때문에 수용할 수 없고 인수 무산 시 책임을 현산이 전적으로 져야 한다는 것이다. 이동걸 ...

    한국경제 | 2020.08.03 17:43 | 채선희

  • thumbnail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 "아시아나 매각 무산시 법적책임 HDC현산에"

    “HDC현대산업개발은 인수의 진정성이 없다고 판단하고 있다. 현재로서는 매각 무산이 불가피하다.”(최대현 산업은행 부행장) 아시아나항공 인수합병(M&A) 작업이 사실상 ‘파국’으로 향하는 분위기다. 아시아나의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은 3일 HDC현산으로의 아시아나 매각이 무산될 가능성이 크고, 산은 계열사로 편입해 직접 정상화할 수 있다는 뜻을 공식적으로 밝혔다. 산은은 HDC현산에 계약 해지일인 ...

    한국경제 | 2020.08.03 17:06 | 임현우

전체 뉴스

  • thumbnail
    채권단, 현산에 최후통첩…망한 미국회사에 빗대 압박

    ... '몽고메리 워드' 사례를 거론하며 현산에 '현명한' 판단을 촉구하는 압박도 가했다. 아시아나항공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은 3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어 현산에 최후통첩성 메시지를 보냈다. 채권단은 진정성 없는 현산의 아시아나항공 ... 워드는 참전 용사들이 실업자가 돼 공황에 빠질 것으로 예상하고 투자를 가능한 줄이는 경영 전략을 짰으나 시어스는 은행 대출을 통해 교외로 사업을 확장하며 수요 증가에 대비했다. 전후 미국 경제는 크게 성장했고 큰 타격을 입은 몽고메리 ...

    한국경제 | 2020.08.03 17:23 | YONHAP

  • thumbnail
    파업 한달 STX조선, 합의점 '깜깜'…수주 절벽서 '허덕'

    ... 17일 한 달 일정으로 경남 창원시 진해조선소 가동을 중단했다. ◇ 수주절벽 원인은…"산업은행" vs "코로나19" 사측의 손익 악화 주장에 노조는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을 향해 비난의 ... 쐈다. 최대 주주이자 채권단 대표인 산업은행이 금융 논리로 STX조선의 단물만 빼먹었다는 지적이다. 노조는 산업은행이 저가 수주라는 이유로 수주를 취소하고, 조선소 규모를 줄여 경쟁력이 약화했다고 본다. 거기다 산업은행이 올해 ...

    한국경제 | 2020.06.30 16:49 | YONHAP

  • thumbnail
    광주은행, 대한조선에 운영자금 422억원 지원

    광주은행은 지역 조선업체인 대한조선에 운영자금 212억원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오는 8월에는 210억원을 추가로 지원할 예정이어서 전체 규모는 422억원이다. 조선업종은 글로벌 조선업황 부진과 경색된 금융시장에서 코로나19 여파까지 겹치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번 자금 지원은 대한조선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에서 지급보증했고, 선박 20척을 건조하는데 소요되는 원재료 구입 등 운영자금에 충당할 계획이다. 1987년 설립한 대한조선은 국내·외에서 ...

    한국경제 | 2020.06.22 15:38 | YONHAP

사전

채권금융기관 기업구조조정업무 운영협약 경제용어사전

... 근거법인 기업구조조정촉진법(기촉법)의 실효로 발생할 기업구조조정 업무 공백을 메우기 위해 금융감독원이 금융협회 및 은행, 증권사, 보험사 등과 공동으로 마련한 기업구조정 협약. 2015년 1월 18일 처음 공개됐으며 2016년 2월 ... 신용공여액이 500억원 이상인 기업 가운데 신용위험평가 결과 부실징후 기업으로 선정된 업체가 구조조정 대상이다. 주채권은행이 채권단협의회 소집을 통보한 시점부터 해당 기업에 대한 채권행사는 자동 유예된다. 워크아웃 여부 등은 채권단 75% ...

관리대상계열 경제용어사전

금융권 대출이 많아 주채무계열로 지정된 대기업 집단 중 부실 징후가 있는 대기업을 골라 집중 관리하기 위해 2013년 도입한 제도. 해당 대기업은 주채권은행과 정보제공약정을 맺어야 한다. 2014년 관리대상계열로 지정돼 정보제공약정을 맺은 대기업은 대우조선, 현대중공업, 효성, 이랜드 등 네 곳이었다. 이 가운데 대우조선을 제외한 나머지 세 곳은 재무구조를 개선해 2015년에 관리대상계열에서 벗어났다.

관리채무계열 경제용어사전

... 제도. 2013년 10월 동양그룹 등이 약정을 피하기 위해 회사채 등 시장성 여신을 늘리는 방식으로 주채무계열 선정에서 빠져 나가는 등 제도적 허점이 드러나자 이를 보완하기 위해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관리대상계열로 지정되면 주채권은행 과 정보제공 약정을 맺고 신규 사업 진출, 해외 투자 등을 은행과 협의해야 한다. 아울러 수시 재무구조평가를 매년 8~9월 반드시 받아야 한다. 필요하면 재무구조 개선약정을 추가로 맺게 되고, 3년 연속 관리대상계열에 해당되면 재무구조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