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제24기 하림배 프로여자국수전] 주고받은 실수

    ... 중이다. 정규리그 3위의 ‘인천 셀트리온’이 4위 ‘서울 홈앤쇼핑’을 꺾고, 준플레이오프에 올라온 5위 ‘포항 포스코케미칼’에 승리하며 플레이오프에 올랐다. 2위 ‘광주 KIXX’와 ‘인천 셀트리온’이 대결하는 플레이오프는 오는 28일부터 속개된다. 승리 팀은 1위 ‘서울 한국물가정보’와 챔피언결정전을 벌인다. 이번 시즌은 ...

    한국경제 | 2020.02.12 17:42

  • thumbnail
    '리그 전승' 신진서 "포스트시즌서도 '전승' 행진 이어가겠다"

    ...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신진서의 활약으로 셀트리온은 8승 8패를 기록, 정규시즌을 3위로 마감하며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에 안착했다. 홈앤쇼핑(4위)과 포스코케미칼(5위)이 똑같이 8승 8패를 기록했으나 셀트리온이 선수의 개인 승수(41승)에 ... 1차전에서 승리하거나 무승부를 거둬도 준플레이오프에 진출한다. 반면 5위인 포스코켐텍은 1, 2차전을 모두 승리해야 준플레이오프에 오른다. 셀트리온은 와일드카드결정전 승자와 오는 7일부터 준플레이오프를 치른다. 플레이오프는 오는 28일, 챔피언결정전은 ...

    한국경제 | 2020.02.04 16:47 | 조희찬

  • thumbnail
    한화 김성훈 실족사, 너무 일찍 져버린 별…비통한 야구계

    ... 가능성을 입증했다. 최고 149km 구속의 직구와 120km대 후반을 맴돈 슬라이더가 특히 인상적이었다. 당시 불펜 난조로 첫 승은 날아갔지만 앞으로의 가능성은 무궁무진했다. 한용덕 감독과 코칭 스태프의 믿음을 토대로 2018시즌 준플레이오프에도 나선 김성훈은 2경기서 2이닝 무실점으로 호투를 이어갔다. 특유의 빨간 볼이 인상적이었던 그는 힘찬 호투로 한화 팬들의 사랑도 듬뿍 받았다. 올시즌은 대부분 퓨처스리그에서 보냈지만 꾸준히 선발 수업을 받으며 담금질했고, 메말라 ...

    한국경제 | 2019.11.24 09:41 | 최민지

전체 뉴스

  • thumbnail
    한국물가정보 우승 이끈 신민준, 바둑리그 첫 MVP

    ... Kixx, 포스코케미칼, 홈앤쇼핑, 수려한합천, 화성시코리요, 사이버오로, 정관장황진단 등 9개 팀이 출전해 지난해 9월부터 18라운드를 벌여 정규리그 순위를 결정했다. 지난 2월 5일부터 열린 포스트시즌은 와일드카드결정전과 준플레이오프, 플레이오프를 거쳐 챔피언결정전 3번기에서 정규리그 1위 한국물가정보가 신생팀 셀트리온에 종합전적 2-1로 승리했다. 시상식을 끝으로 6개월의 대장정을 마친 KB 바둑리그는 총규모 37억(KB리그 34억, 퓨처스리그 3억)으로 단일기전 ...

    한국경제 | 2020.03.26 15:57 | YONHAP

  • thumbnail
    "늦어도 4월 초엔 재개해야 하는데"…배구연맹 19일 이사회

    ... 논의할 계획이다. 현재 남은 정규리그 경기는 총 24경기(남자 14경기, 여자 10경기)다. 포스트시즌은 남자 준플레이오프가 성사될 경우 총 16경기를 치른다. 일단 KOVO는 이사회에서 '정규리그 24경기를 모두 소화하는 방안'에 대해 ... 휴식일을 줄인 빡빡한 일정도 각 구단이 받아들일 수 있다는 의견이 우세하다. 포스트시즌은 3전 2승제의 플레이오프가 단판 승부로, 5전 3승제의 챔피언결정전이 3전 2승제로 축소하는 방안이 힘을 얻는다. 아직 코트 안팎에 신종 ...

    한국경제 | 2020.03.17 19:47 | YONHAP

  • thumbnail
    프로배구 실무위 "코로나19 호전되면 3월 넷째 주 재개 논의"(종합)

    ... 남은 정규리그 일정은 소화한다"라고 뜻을 모았다. V리그는 2월 25일부터 무관중 경기를 치르다가, 이달 3일 리그를 중단했다. 현재 남은 정규리그 경기는 총 24경기(남자 14경기, 여자 10경기)다. 포스트시즌은 남자 준플레이오프가 성사될 경우 총 16경기를 치른다. KOVO와 각 구단은 체육관 대관 문제와 외국인 트라이아웃 등 다음 시즌 준비를 위해서는 21대 국회의원 선거가 열리는 4월 15일까지는 모든 일정을 마쳐야 한다고 판단한다. V리그 팀이 ...

    한국경제 | 2020.03.10 18:1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