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하루 7타 줄인 마쓰야마, 亞선수 첫 그린재킷 입을까

    ... 마쓰야마는 11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내셔널GC(파72)에서 열린 제85회 마스터스토너먼트 3라운드에서 합계 11언더파를 기록해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이날 하루에만 이글 1개와 버디5개로 7타를 줄였다. 공동 2위인 잰더 ... 또다시 15번홀에 발목이 잡혔다. 두 번째 샷한 공이 물에 빠져 결국 버디 3개, 보기 5개로 총 2타를 잃고 중간 합계 2언더파 공동 10위로 3라운드를 마무리했다. 그래도 나쁘지 않은 상황이다. 전날보다 순위가 다소 떨어지긴 ...

    한국경제 | 2021.04.11 18:02 | 조수영

  • thumbnail
    홧김에 퍼터 땅에 '퍽'…김시우, 유리알 그린서 우드로 퍼팅하고도 공동 6위

    ...)에서 열린 제85회 마스터스 토너먼트 2라운드에서다. 버디 4개와 보기 1개를 묶어 3언더파 69타를 쳤다. 중간합계 4언더파 140타를 적어내 공동 6위로 반환점을 돌았다. 7언더파 단독 선두인 저스틴 로즈(잉글랜드)와 3타 차다. ... 2라운드에선 빅네임들이 대거 탈락했다. 전년도 우승자이자 세계랭킹 1위인 더스틴 존슨(미국)은 이날 3타를 잃어 합계 5오버파를 쳤다. 커트 통과 기준인 3오버파에 2타가 모자라 짐을 쌌다. 지난해 아시아 선수 최초로 대회 준우승을 ...

    한국경제 | 2021.04.10 09:00 | 조희찬

  • thumbnail
    은퇴 7년 만에 컴백한 배경은, 개막전 커트 통과

    ... 불과했다. 큰 기대 없이 나선 배경은은 커트 통과라는 목표까지 달성했다. 노련함이 돋보였다. 올 시즌 1부투어 출전권 소지자 중 최고령인 그는 1라운드에서 6타를 잃고 흔들렸다. 이날 2라운드에선 이븐파로 타수를 지키며 일어섰다. 중간합계 6오버파로 예선을 통과했다. 강한 제주 바람에 후배들이 무너지는 사이 순위를 대폭 끌어올렸고 복귀 첫 대회부터 커트 통과에 성공했다. 배경은은 “욕심내지 않고 천천히 1부 무대에 적응하는 게 우선이라는 걸 깨달았다”고 ...

    한국경제 | 2021.04.09 17:23 | 조희찬

전체 뉴스

  • thumbnail
    마쓰야마, 마스터스 3R 선두 도약…아시아 최초 우승 정조준

    ... 11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의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클럽(파72·7천475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이글 1개와 버디 5개를 뽑아내 7언더파 65타를 쳤다. 공동 6위로 3라운드를 시작한 마쓰야마는 중간 합계 11언더파 205타를 기록, 단독 선두로 뛰어올랐다. 저스틴 로즈(잉글랜드) 등 4명의 공동 2위(7언더파 209타)와는 4타 차다. 마쓰야마는 일본 선수로는 최초로 마스터스 한 라운드 선두에 이름을 올리며 아시아 국적 ...

    한국경제 | 2021.04.11 09:21 | YONHAP

  • thumbnail
    '바람은 내 친구' 이소미, KLPGA 개막전 3R 선두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3년차 이소미(21)가 6개월 만에 통산 2승 고지를 바라보게 됐다. 이소미는 10일 제주도 서귀포 롯데 렌터카 여자오픈 3라운드에서 3언더파 69타를 쳐 중간합계 6언더파 210타로 선두에 나섰다. 이소미는 종잡기 어려운 제주 바람 속에서 치른 3라운드에서 버디 5개를 잡아내고 보기 2개를 곁들여 데일리 베스트 스코어를 적어냈다. 지난해 10월 전남 영암 사우스링스 영암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휴엔케어 여자오픈에서 ...

    한국경제 | 2021.04.10 18:07 | YONHAP

  • thumbnail
    김시우, 마스터스 2라운드 공동 6위…선두와 3타 차(종합)

    ... 토너먼트 2라운드에서도 상위권을 유지했다. 김시우는 10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의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클럽(파72·7천475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1개로 3언더파 69타를 쳤다. 중간 합계 4언더파 140타가 된 김시우는 공동 6위로 대회 반환점을 돌았다. 7언더파 137타로 단독 1위인 저스틴 로즈(잉글랜드)와는 3타 차이다. 1라운드 1언더파에 이어 이틀 연속 언더파 점수를 낸 김시우는 다섯 번째 마스터스 ...

    한국경제 | 2021.04.10 08:30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