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우리 조합원만 뽑아라"…건설노조 '조폭식 갑질'

    ... 서울지방경찰청에 따르면 건설노조는 지난달 서울과 지방 현장 곳곳에서 시위를 벌였다. 5월 한 달간 14개 건설노조 한 곳도 시위를 벌이지 않은 날을 꼽기 어려울 정도다. 이들은 건설현장뿐 아니라 국내 주요 건설사 사옥 앞에서도 ... 건설노조의 ‘일감 챙기기 수법’은 비슷하다. 보통 공사 전부터 하청 건설업체와 협상한다. 여기서 굴삭기 등 조합이 갖고 있는 건설장비를 사용하라고 강요한다. 다음은 채용할 노동자 비율을 정한다. 원하는 인원을 채용하지 ...

    한국경제 | 2020.05.31 17:14 | 양길성

  • [마켓인사이트]두산 유압기기 모트롤BG, 내주까지 예비입찰 받는다

    ... 업계에 따르면 두산그룹은 지난 27일부터 매각주관사인 크레디트스위스(CS)를 통해 모트롤BG 예비입찰을 진행하는 이다. 27일부터 이날까지 사흘간 자동차 부품 등 유압기기를 사용하는 일부 전략적 투자자(SI)와 복수의 사모펀드(PEF) ... 없이 새 주인을 찾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고 있다. 모트롤BG는 두산그룹의 지주사 ㈜두산의 핵심 사업부로 굴삭기와 같은 건설기계에 들어가는 유압부품 뿐만 아니라 육·해·공군 무기 체계에 적용되는 정밀 ...

    마켓인사이트 | 2020.05.29 16:12

  • thumbnail
    물거품 된 '국發 호재'…中수출·소비주 회복 '산넘어 산'

    기다렸던 ‘국발 대규모 경기부양책’은 없었다. 대신 ‘국발 지정학적 리스크’가 시장을 덮쳤다. 지난 22일 개막한 국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 결과다. 경기 부양 강도가 약한 건 ... 올 들어 전날까지 15.5% 올랐던 국 주류업체 구이저우마오타이주는 이날 2.8% 하락했다. 국내 증시에서도 국 수혜주로 꼽히는 철강, 화학, 자동차, 기계, 화장품주가 모두 하락했다. 굴삭기를 파는 두산인프라코어는 이달 들어 ...

    한국경제 | 2020.05.24 17:13 | 임근호

전체 뉴스

  • thumbnail
    새만금 굴삭기 추락사고 현장책임자 '과실치사' 조사받아

    새만금 신항만 현장에서 발생한 굴삭기 추락 사망사고와 관련해 현장 책임자가 해경 조사를 받고 있다. 전북 군산해양경찰서는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로 현장 소장 A(54)씨를 조사 이라고 29일 밝혔다. A씨는 안전관리를 소홀히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지난달 6일 새만금 바람쉼터 인근 해상에서 바지선에 실려있던 굴삭기가 맞닿은 바지선으로 건너가다가 바다로 떨어져 운전자가 숨졌다. 굴삭기 운전자는 새만금 신항만 골재 하역작업을 하다가 사고를 당했다. ...

    한국경제 | 2020.05.29 18:11 | YONHAP

  • thumbnail
    '현대건설기계' 5% 이상 상승, 국회복→ 인도정상화→ 21년을기대 - 메리츠증권, BUY

    ◆ 최근 애널리스트 분석의견 - 국회복→ 인도정상화→ 21년을기대 - 메리츠증권, BUY 05월 26일 메리츠증권의 김현 애널리스트는 현대건설기계에 대해 "Lockdown 이후 3~4월 굴삭기판매는 전년대비 31.8% ... 투자에 따른 수요증가 본격화. 반면 매출액의 10%를 차지하는 인도의 Lockdown 지속은 부정적. 대형장비 심으로 신흥시장 직수출이 호조를 지속하고 있지만, 6월 울산공장의 10일간 가동중단으로 2Q 의미있는 실적개선은 어려울 ...

    한국경제 | 2020.05.26 13:41 | 한경로보뉴스

  • thumbnail
    1주일째 도로 밑에서 수증기 모락모락…해운대신도시 주민 불안

    ... 수증기가 올라오고 있었다. 공사장 한 관계자는 "사고가 발생한 관이 신시가지에 난방과 온수를 공급하는 지름 450㎜ 주관 하나여서 우회 관로를 만든 이후 사고 부위를 조치해야 주민들에게 피해가 없다"면서 "우회관로 설치와 노후관 교체는 26일 정도 끝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온수관 공사는 양방향 5개 차로 2개 차로를 차지하고 이뤄졌다. 약 30m 구간에 안전펜스를 두르고 10여m 아래를 굴삭기로 파 작업을 하고 있었다. 파 내려간 ...

    한국경제 | 2020.05.20 11:39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