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부영의 잇단 기부…마산장학재단에 100억 출연

    ... 전액을 지원하기도 했다. 또 이 회장이 사재를 털어 설립한 우정교육문화재단을 통해 해외 유학생 1743명에게 총 68억여원의 장학금을 지원했다. 해외에서는 동남아시아 초등학교 600여 곳에 건립 기금을 지원했다. 동남아와 아프리카, 중남미 등 세계 20여 개국에 디지털 피아노 7만여 대와 교육용 칠판 60여만 개를 기증했다. 부영그룹이 그동안 기부한 금액은 약 8600억원(잠정)에 달한다. 2014년 국내 500대 기업 가운데 매출 대비 기부금 1위 기업으로 선정되기도 ...

    한국경제 | 2020.06.30 17:24 | 윤아영

  • thumbnail
    해외서 호평 쏟아지는 'LG벨벳'

    ... “LG벨벳은 일상에서 사용하기에 충분히 빠르다”고 했다. LG전자는 이달부터 LG벨벳을 앞세워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섰다. 이달 독일, 이탈리아에 제품을 내놨고 다음달에는 스페인과 네덜란드를 공략한다. 앞으로 북미와 중남미, 아시아 등 20여 개 국가에서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LG전자는 국가별로 주요 기능을 유연하게 조정해나갈 계획이다. 한국과 북미, 유럽 등지에서는 5세대(5G) 이동통신용으로 출시한다. 5G 투자가 더딘 중남미와 인도에서는 4세대 ...

    한국경제 | 2020.06.29 17:29 | 홍윤정

  • thumbnail
    셀트리온 "램시마SC, 유럽서 IBD 적응증 승인 권고 획득"

    ... 포함)의 허가 절차를 본격 진행할 계획이다. 램시마SC는 미국과 일본에서도 최단기간 승인을 목표로 신약허가 절차를 밟고 있다. 셀트리온은 램시마SC가 인플릭시맙 최초의 SC 제형 의약품인 만큼 선제적으로 미국과 유럽, 아시아, 중남미, 중동, 아프리카, 오세아니아 등 세계 100여개국에서 램시마SC 제형과 SC 투여법에 대한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 특허가 등록되면 각각 2037년과 2038년까지 특허권 보호를 받게 된다. 셀트리온이 출원한 특허는 램시마SC 뿐 ...

    한국경제 | 2020.06.29 08:37 | 한민수

전체 뉴스

  • thumbnail
    파나마 전직 대통령 2명, 비리 의혹으로 나란히 출국금지

    ... 있다. 2009∼2014년 집권한 마르티넬리 전 대통령의 경우 집권 기간 정부 자금을 부적절하게 사용해 언론사를 사들였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마르티넬리의 후임으로 2014∼2019년 집권한 바렐라 전 대통령은 최근 몇 년간 중남미 곳곳을 휩쓴 브라질 건설사 오데브레시 비리에 연루된 혐의를 받는다. 오데브레시로부터 불법 선거자금을 받은 것으로 의심받고 있다. 두 전 대통령 모두 혐의를 강력히 부인하고 있다. 마르티넬리 전 대통령은 전날 기자들에게 "정치적 ...

    한국경제 | 2020.07.04 00:00 | YONHAP

  • thumbnail
    FAO, 북한 '식량지원 필요국가'로 또 지정…"식품 다양성 열악"

    ... "5∼8월 춘궁기(Lean Season)에 북한 인구 대다수가 적은 식품 섭취와 열악한 식품의 다양성으로 고통받는다"고 설명했다. 이번에 선정된 외부식량 지원 필요국 44개국 가운데 34개국은 아프리카, 8개국은 아시아, 2개국은 중남미 국가였다. 북한 이외 아시아 지역에서 식량 지원이 필요한 국가로는 아프가니스탄, 방글라데시, 이라크, 미얀마, 파키스탄, 시리아, 예멘 등이 꼽혔다. FAO는 2007년부터 세계 각국의 식량 수급 상황을 파악해 외부 식량 지원이 ...

    한국경제 | 2020.07.03 15:22 | YONHAP

  • thumbnail
    세계은행 "올해 중남미 GDP 7.2% 감소 전망…역대 최악"

    세계은행(WB)은 1일(현지시간) 중남미 지역의 올해 국내총생산(GDP)이 작년보다 7.2%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보도했다. 이는 믿을 만한 통계가 있는 1901년 이후 최악의 역성장이다. 데이비드 맬패스 세계은행 총재는 이날 인터넷 방송에서 "중남미 지역의 올해 경제 침체가 1929~1939년의 미국 대공황이나 1980년대의 부채 위기, 2008~2009년 세계 금융위기 등 과거 어느 때보다 심각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

    한국경제 | 2020.07.02 10:15 | YONHAP

사전

프로수르 [Prosur] 경제용어사전

... 주축이다.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 '친미' 등을 표방하고 있다. 이들 국가는 친미외교노선과 친시장 경제정책을 표방한다. 그간 남미에서는 아르헨티나의 페로니즘으로 대표되는 좌파 포퓰리즘 정권들이 오랜 기간 대세를 이뤘다. 하지만 2016년부터 브라질 아르헨티나 등 중남미 주요 경제대국이 우파 정권으로 갈아타면서 빠르게 기조가 바뀌고 있다. 특히 최근 베네수엘라 좌파 정권이 자국의 우파 세력을 탄압하는 것이 이들 국가를 결집시키고 있다는 분석이다.

루빈 독트린 [Rubin doctrine] 경제용어사전

... Economy) 신화'를 낳았다. 경제 위상도 높았다. 그 결과 '외자 유입→자산 가격 상승→부(富)의 효과→추가 성장' 간 선순환 고리가 형성돼 전후 최장의 호황기를 누렸다. 이 과정에서 신흥국은 대규모 자금 이탈에 시달렸다. 1994년 중남미 외채위기, 1997년 아시아 외환위기, 1998년 러시아 국가채무 불이행 사태까지 이어지는 신흥국 위기가 잇달아 발생('그린스펀·루빈 쇼크'라 부른다)했다. 미국도 슈퍼 달러의 부작용을 버티지 못하고 2000년 이후에는 'IT ...

케이콘 [KCON] 경제용어사전

종합 콘텐츠 기업 CJ E&M이 전세계를 무대로 개최하고 있는 최대의 한류문화 축제. 2012년 미국 어바인에서 최초로 개최된 이후 2017년 까지 북미, 아시아, 중동, 유럽, 중남미, 오세아니아 등지에서 18차례에 걸쳐 개최대 총 68만명이 관람했다. 2016년에는 중동 최초로 아부다비에서 KCON을 개최한 데 이어 유럽 최초로 프랑스 파리에서 KCON을 개최하기도 했다. 미국, 일본 등에서 연 1~2회 개최되며 K-POP으로 대표되는 한류 문화의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