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전쟁의 화마 속 치열했던 문화유산 수호 작전

    ... 운반을 계획했다. 보존위원회가 진열품 소개령을 내렸지만 김 관장은 이에 반대해 유물 1천228점을 덕수궁미술관 지하 창고로 옮겼다. 이후 전세가 바뀌어 9월 24일 보존위원회가 도주하자 박물관 직원들은 북한군이 퇴주한 27일까지 ... 부산으로 옮겨왔다. 최순우는 1974년 '31본산 재산대장'이란 제목의 서울신문 기고문에서 "칠흑 같은 밤 경복 안에서는 아군의 155㎜ 포열 수십 문이 불과 100m 거리에서 밤새도록 북방을 향해서 으르렁거렸고…나는 이들 문서를 ...

    한국경제 | 2020.06.18 11:45 | YONHAP

  • thumbnail
    '더 킹' 이민호, 김고은 위기에 분노 폭발…'핏발 눈빛' 엔딩

    ... 볼 것을 예측한 이종인이 일부러 ‘어수서점’을 들렸다는 사실을 깨달았다. 곧바로 이곤은 지하 감옥에 갇혀있는 이상도(김종태)와 대한민국에서 부대찌개집 사장이었던 이림의 수하에게 가 ‘어수서점’에 ... 염전창고에서 간신히 탈출했지만, 살수대에 쫓기는 신세가 됐다. 하지만 사생결단으로 도망치던 정태을은 ‘부산 본’이라는 도로표지판을 발견한 후 자신이 대한제국에 있다는 사실에 경악했다. 극한으로 몰린 정태을은 공중전화에서 ...

    스타엔 | 2020.05.23 07:53

  • thumbnail
    고궁박물관에 먼저 찾아온 봄…화사한 모란도 공개

    중서화실 단장해 화조도·기명절지도 등 선보여 화폭 안에 붉은색, 분홍색, 하얀색 꽃이 가득하다. 풍만한 꽃송이들을 보는 것만으로도 봄기운이 느껴진다. 바깥에는 아직 삭풍이 불지만, 그림이 전시된 박물관 안은 완연한 봄이다. 국립고궁박물관은 지하 1층 중서화실을 새롭게 단장해 왕실 연회에 사용한 대형 모란도 병풍을 비롯해 다양한 유물 약 80점을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모란도 4폭 병풍은 높이가 약 3m로, 2015년 이후 처음으로 ...

    한국경제 | 2020.01.13 10:02 | YONHAP

웹문서

  • '세월호' 사고 현장에 '부재의 반추'가 세워지기를

    ... 테러로 쌍둥이빌딩에서 목숨을 잃은 2753명, 펜타곤(미 국방부)에서 사망한 184명, 1993년 세계무역센터 지하주차장 차량폭탄 테러에서 죽은 6명을 포함해 2983명의 희생자 이름이 적혀 있다. 이들은 93개국의 사람들인데, ... 5201대1의 경쟁률을 뚫고 당선되기 전까지 아라드는 비자가 만료돼 이스라엘로 쫓겨날 신세에 놓인 뉴욕의 실업자였다. 돈이 하던 그는 잡화점에서 산 싸구려 분수와 플라스틱 조각으로 모형을 만들어 공모전에 제출했다. 아라드는 전 세계 63개국에서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2620&category=216&ch=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