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무협, 경제5단체 초청 에티오피아 사절단 환영오찬 개최

    ... 경제협력을 확대한다면 에티오피아는 산업 발전의 기회를, 한국은 무한한 잠재력을 지닌 아프리카 시장에서 새로운 기회를 맞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찬에 앞서 열린 ‘한-에티오피아 비즈니스 포럼’에서는 안테네흐 알레무 에티오피아 투자청 부청장이 현지 투자환경을 소개했다. 에티오피아 진출기업인 신티에스의 차민호 회장과 에코스의 추창호 회장 등은 진출 사례를 공유했다. 김재후 기자 hu@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8.27 15:03 | 김재후

  • thumbnail
    엄기준, '흉부외과' 출연 확정…'피고인' 팀과 재회

    ... 대립하는 인물로 일반적인 악역과는 차별화 된다. 주인공과 다른 방법을 선택함으로써 대립하는 석한은 다면적이면서도 복합적인 성격을 선보여야 할 만큼 고도의 연기력이 필요했던 것. 이에 제작진은 ‘피고인’에서 차민호역을 맡아 혼신의 연기를 보여준 엄기준을 떠올렸고, 이에 엄기준 또한 ‘피고인’팀과의 신뢰와 더불어 캐릭터의 매력에 이끌려 흔쾌히 출연결정을 내릴 수 있었다. 드라마관계자는 “‘흉부외과’의 ...

    HEI | 2018.06.29 15:02

  • thumbnail
    테크노파크·모노레일·산업단지·스마트시티… 해외에 '사업 노하우' 수출 나선 대구

    ... 시제품 생산동과 시험평가실, 기업 입주공간 등을 짓고 700여 종의 장비를 갖춰 교육훈련도 지원한다. 국내 섬유와 섬유기계 업체의 수출기지가 될 전망이다. 경북테크노파크는 에티오피아에 진출한 영원무역(대표 성기학)과 신티에스(대표 차민호)를 비롯해 보광직물(대표 차순자), 니텍스제침(대표 이기황) 등 30개사로부터 투자의향서를 받았다. 윤칠석 경북테크노파크 정책기획단장은 “아프리카를 통해 유럽, 미주시장에 진출하면 관세 등의 측면에서 유리한 점이 많아 섬유와 ...

    한국경제 | 2018.06.11 19:58 | 오경묵

전체 뉴스

  • thumbnail
    경제5단체, 에티오피아 총리 만나 아프리카 진출 모색

    ... 맞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찬에 앞서서는 '한·에티오피아 비즈니스 포럼'이 열렸다. 안테네흐 알레무 에티오피아 투자청 부청장은 이 자리에서 현지 투자 환경과 기회에 대해 소개했다. 에티오피아 진출 기업인 신티에스 차민호 회장과 에코스 추창호 회장은 생생한 현지 시장 진출 사례를 공유했다. 무역협회와 함께 포럼을 주관한 한·아프리카재단 최연호 이사장은 "한·에티오피아 투자보장협정, 한국기업 전용 산업단지 구축 등 최근 한국 기업의 에티오피아 투자 진출을 ...

    한국경제 | 2019.08.27 11:01 | YONHAP

  • thumbnail
    '나쁜형사' 김건우, 역대 살인마 계보 잇는 사이코페스 검사로 눈도장

    ... 단 3작품만에 인생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했다. 무엇보다 ‘나쁜형사’의 장형민 캐릭터와 앞서 언급된 다른 두 캐릭터는 연쇄살인마의 아이콘으로 통하는 만큼 공통된 특징이 눈에 띈다. 장형민은 검사, 모태구와 차민호는 재벌 후계자로 겉으로 봤을 땐 사이코패스라는 상상 자체가 불가능할 정도로 훈훈한 비주얼에 완벽한 슈트핏까지 자랑하며 보통 사람처럼 보이지만, 자신의 욕망을 드러낼 수 있는 순간이 오면 180도 돌변하며 살인, 폭행 등을 일삼고 또 ...

    스타엔 | 2018.12.05 16:07

  • thumbnail
    진짜 의사들의 이야기 '흉부외과'...오늘(27일) 첫방 관전포인트 넷

    ... 생활만 4년째 하고 있는 흉부외과 의사 박태수 역으로 심장이식을 받아야만 하는 어머니를 살리기 위한 처절한 연기를 선보인다. 그는 데뷔 후 처음 맡는 의사 역할을 맡았다. 또한 '피고인'에서 상반된 성격을 지닌 쌍둥이 형제 차선호와 차민호를 오가며 미친 연기력을 보여준 엄기준은 흉부외과 최석한 교수로 분한다. 극 중 그는 최고의 실력을 갖췄지만 지방대 출신이라는 이유로 제대로 된 대우를 받지 못한다. 여기에 탄탄한 연기 공력으로 자신만의 캐릭터를 만들어 온 서지혜는 ...

    텐아시아 | 2018.09.27 1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