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금주(3월 20일~3월 26일) 신설법인 1042개

    ... ▷공간디자인건설(김한솔·1·건축공사업)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B동 101호 (가산동,우림라이온스밸리) ▷공유한옥커뮤니티(김의수·100·한옥 및 건축 사업)서울특별시 종로구 창덕궁1길 36 (계동) ▷글로벌하우징(김영주·1·건축공사업)서울특별시 강남구 선릉로 524 403호 (삼성동,선릉대림아크로텔) ▷금강시앤디(이성화·10·건축 공사업)서울특별시 성북구 ...

    한국경제 | 2020.03.27 11:22 | 민경진

  • thumbnail
    [이 아침의 풍경] 폐쇄된 피라미드

    ... 북적이는 기자 피라미드. 하지만 당분간은 적막함에서 벗어나기 어려울 전망이다. 이집트 정부는 기자 피라미드를 비롯한 주요 관광지와 국립박물관 등에 대해 이날부터 2주 동안 통행금지령을 내렸다. 국내에서도 주요 관광지가 운영을 중단한 상태다. 봄꽃이 한창 피고 있지만 다음달 열릴 예정이던 궁중문화축전과 창덕궁 달빛기행, 경복궁 야간관람 등도 모두 잠정 연기됐다. 잃어버린 봄을 언제나 되찾을 수 있을까. 김희경 기자 hkkim@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3.26 17:53 | 김희경

  • thumbnail
    교통지옥 피해 서울 찾는 역귀성객...고궁, 돈의문 박물관 마을 등 서울 설날 설명서

    ... 마당과 로비 등에서도 각종 설맞이 행사가 진행된다. 오는 26일에는 서울역사박물관 '설맞이 한마당'과 한성백제박물관 '설날 박물관 큰잔치'로 민속공연과 전통놀이를 즐길 수 있다. 문화재청은 설 연휴기간 4대궁(창덕궁 후원만 제외)과 종묘 등을 무료로 개방한다. 평소 예약제인 종묘도 연휴기간에는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서울 주요 쇼핑몰·아울렛·백화점들은 `쇼캉스(쇼핑+바캉스)`를 즐기려는 고객들을 겨냥해 할인 행사뿐 ...

    한국경제 | 2020.01.23 10:56 | 김순신

전체 뉴스

  • thumbnail
    창덕궁·덕수궁서 내일부터 전자검표 운영

    문화재청 "코로나19 예방 위해 도입"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창덕궁과 덕수궁에 전자검표 체계가 도입된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다음 달 1일부터 창덕궁과 덕수궁에서 관람객과 직원이 접촉하지 않아도 되는 전자검표 시스템을 시범 운영한다고 31일 밝혔다. 관람객이 관람권에 인쇄된 바코드와 QR코드를 스캐너에 대면 직원이 컴퓨터를 통해 결과를 확인하게 된다. 이전에는 직원이 관람권 일부를 찢은 뒤 관람객에게 ...

    한국경제 | 2020.03.31 09:24 | YONHAP

  • thumbnail
    궁중문화축전·창덕궁 달빛기행도 코로나19에 연기

    다음 달 조선왕릉 제향도 모두 미루기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다음 달 궁궐과 조선왕릉에서 열 예정이던 행사가 모두 연기됐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봄마다 마련한 궁궐 축제인 궁중문화축전을 비롯해 창덕궁 달빛기행, 경복궁 야간특별관람, 경복궁 생과방, 경회루 특별관람, 칠궁 특별관람, 덕수궁 정오 음악회, 동구릉 왕릉숲 생태체험 등 다음달 개최하려던 행사를 잠정 연기한다고 26일 밝혔다. 올해 제6회 궁중문화축전은 ...

    한국경제 | 2020.03.26 09:53 | YONHAP

  • thumbnail
    우정사업본부, 4대 궁궐 담은 기념우표 발행

    경복궁 자경전, 창덕궁 부용정, 창경궁 명정전, 덕수궁 석조전 등 4대 궁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26일 4대 궁궐을 소재로 한 기념 우표 88만 장과 소형시트 11만 장을 발행한다고 25일 밝혔다. 4대 궁궐은 경복궁 자경전, 창덕궁 부용정, 창경궁 명정전, 덕수궁 석조전이다. 우정사업본부는 올해부터 한국의 옛 건축물을 주제로 한 '한국의 옛 건축' 기념 우표 시리즈를 매년 발행한다. 경복궁 자경전은 1867년 고종이 양어머니인 ...

    한국경제 | 2020.03.25 12:00 | YONHAP

웹문서

  • 주맥(主脈)은 곧 산의 탯줄

    등위를 매겨 줄 세우기를 좋아하는 것은 서양이나 동양이나 비슷하다. 줄의 길이도 국내는 기본 50위요, 해외는 최소 500위까지다. 세계 최고 관광지 상위 500위에 한국에선 창덕궁이 가장 높은 194위다. 선정 이유가 관심을 끈다. '풍수 사상에 입각해 지어진 조선 궁궐은 14세기의 세련된 세상으로 통하는 관문으로, 서울 도심 복판에 살아 남았다는 것이 놀랍다'는 것이다. 세계 최대 여행 출판사 '론리플래닛'의 평가니 어쨌거나 반갑다. 여기에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2685&category=215&ch=land
  • 북촌의 어제와 오늘

    [北村 르네상스] 북촌의 어제와 오늘 북촌은 조선시대 한양의 중심부인 경복궁과 창덕궁 사이에 자리잡았다. 예로부터 권세가들의 주거지로 자리매김해 왔다. 1906년 호적자료에 따르면 북촌 전체 인구 1만241명(1932가구) 중 양반과 관료의 비중은 무려 43.6%에 달했다. 하지만 일제강점기 도시로 인구가 집중됨에 따라 주택난이 가중되면서 중대형 한옥이 점차 사라지고 필지가 작게 분할돼 소규모 한옥들이 집중적으로 건설되기 시작했다. 게다가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1212&category=84&ch=land
  • 北村, 르네상스를 꿈꾸다

    ... 은 문화와 전통, 자연이 어우러진'웰빙 마을'로 평가받으며 부흥기를 맞고 있다。주말이면 산책을 하거나 주변 갤러리 를 찾는 시민들로 붐빈다. 김병언 기자 misaeon@hankyung.com 조선시대에는 북악산 자락 경복궁과 창덕궁 사이에 고관대작들이 많이 살았다. 청계천과 종로의 윗동네라고 해서 '북촌'으로 불리는 곳이다. 1930년 이후 중소형 한옥촌으로 변모한 탓에 기세등등했던 그 옛날 권문세가의 자취는 찾아볼 수 없다. 그렇지만 전통과 문화에 자연까지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1218&category=84&ch=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