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문배·부국·동국…중소형 철강株도 뜨겁네

    한국산 철강의 대미(對美) 수출을 가로막아온 미국 무역확장법 232조가 개정될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국내 중소형 철강주가 7일 강세를 나타냈다. 이날 문배철강은 8.61% 오른 4665원에 장을 마쳤다. 부국철강도 10.12% 뛰었고, KTB동부제철(9.72%), 동국제강(6.06%), 고려제강(5.73%), 휴스틸(5.46%), 세아특수강(3.60%) 등 중소형 철강주 대부분이 상승 마감했다. 업계에 따르면 철강주 급등은 미국의 무역확장법 232조 ...

    한국경제 | 2021.04.07 17:32 | 설지연

  • 뜨거운 철강주…외국인 매수로 연일 강세

    철강주가 외국인 매수세에 힘입어 연일 강세를 보이고 있다. 올해 경기회복에 대한 기대로 경기민감주인 철강주로 매수세가 몰린 영향이다. 29일 KRX 철강지수는 3.78% 오른 1740.66에 거래를 마쳤다. 철강 주요 종목이 큰 폭으로 뛴 영향이다. 이달 들어 철강주 상승 열기는 식지 않고 있다. 포스코는 이달 들어서만 16.16% 상승했다. 같은 기간 현대제철(21.15%), KG동부제철(21.00%), 동국제강(50.72%), 세아베스틸(23.12%) ...

    한국경제 | 2021.03.29 16:04 | 고윤상

  • 디스플레이·화학·철강株…실적 장세 기지개 켠다

    ... 떠올리게 한다”고 말했다. 해운주 등의 EPS 컨센서스도 좋아지는 흐름이다. HMM은 3개월 전 대비 118.4% 개선됐고, 대우조선해양도 48.9% 상향 조정됐다. 세아베스틸(50.1%), 현대제철(46.1%) 등 철강주도 실적이 개선되는 추세다. 여행·항공주는 실적 전망치 회복이 더디다. 하나투어의 올해 EPS 컨센서스는 3개월 전 -2092원에서 최근 -4539원으로 적자가 확대됐고, 모두투어(-377원→-628원)도 마찬가지였다. ...

    한국경제 | 2021.03.25 17:15 | 양병훈

전체 뉴스

  • thumbnail
    철강주에 불어온 봄바람...기회를 더 크게 살리려면

    모처럼의 기회가 왔는데 투자금 부족으로 발만 동동 굴렀던 경험이 한 번쯤은 있었을 것이다. 그러나 스탁론을 알고 있는 투자자라면 기회를 놓치지 않는다. 스탁론은 자기 자본 포함 최대 4배까지 활용이 가능해 평소라면 부담스러웠던 대형주까지 노려볼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증권사 미수/신용 이용 중 주가하락으로 반대매매 위기에 놓였을 경우에도 스탁론으로 간단히 갈아탈 수 있기 때문에 스탁론은 개인투자자들의 보편적인 투자 수단으로 자리 잡고 있다....

    한국경제 | 2021.04.07 13:15

  • 실적 기대 철강株…"핵심관련주 3선 공개"

    철강주가 웃고 있다. 경기 민감 종목이 탄력을 받는 가운데 철강 가격 상승으로 외국인도 매수에 나선 모습이다. ◇철강주 연일 52주 신고가 행진…외국인도 순매수 신화실업이 무려 30% 급등했고, 동국제강과 휴스틸이 12%, 10%씩 상승했다. 또 문배철강(7%), 알루코(7%)를 포함해 한국철강(6%), 현대제철(6%), 포스코(5%) 등 대부분의 철강주가 상승했다. 경기 회복 기대 속에 철강 수요가 커지면서 외국인 투자자들도 매수에 ...

    한국경제 | 2021.04.06 12:33

  • thumbnail
    코스피, 경기 회복 기대감에 상승 마감…외국인·개인 순매수

    ... 비금속광물(1.69%), 기계(1.59%), 섬유·의복(1.41%) 등이 강세를 보였다. 코로나19 백신 보급으로 인한 경제 정상화 기대감이 높아지며 경기 민감주가 상승 탄력을 받은 것으로 풀이된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에서도 대표적인 철강주인 POSCO가 5.02% 올랐고, SK하이닉스(1.42%), 삼성전자우(1.34%) 등이 오른 한편, 셀트리온(-3.90%), 삼성SDI(-1.95%), LG화학(-1.33%) 등은 약세였다. 코스닥 지수는 전날보다 0.32포인트(0.03%) ...

    한국경제TV | 2021.04.05 16:14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