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추미애가 감춘 공소장 결국 전문까지 공개…동아일보 "적법하게 입수"

    ... 울산○○노총 울산기계지부의 지부장과 해당지부의 레미콘 지회장인(운송노조) E는 울산 지역의 거대한 조직력으로 해당 운송노조원들의 이익만을 위해 울산 북구지역 일원의 당사와 납품 계약된 아파트 신축 현장의 콘크리트 타설, 형틀, 크레인 등 ... 피고인 송병기, 피고인 AA의 공동범행 피고인 송병기는 2018년 6월 5일경 피고인 AA에게 ’도시철도, 경전철 관련 자료를 보내 주고, 상대 후보자 김기현에 대한 공격논리를 작성해 달라‘는 요청을 하였다. ...

    한국경제 | 2020.02.07 09:56 | 김명일

  • thumbnail
    [모닝브리핑] 미국증시, 또 사상 최고 마감 …"중러, 北제재 일부 해제 결의안 제안"

    ... 중국과 러시아가 유엔안전보장이사회 대북제재의 일부 해제를 요구하는 결의안 초안을 제안했습니다. 이 초안에는 남북 간 철도·도로 프로젝트 내용과 북한의 해산물·의류 수출 금지 규정, 해외근로 북한 노동자 송환 규정 ... 삼성전자서비스에 노조가 설립되자 그룹 미래전략실 차원에서 노조와해 전략을 수립해 시행했다는 것이 혐의의 주요 내용입니다. 노조원들의 민감한 정보를 빼돌리고 표적 감사를 하거나, 노조 활동이 활발한 협력사의 폐업을 유도한 것으로 수사에서 드러났습니다. ...

    한국경제 | 2019.12.17 07:02 | 김예랑

  • thumbnail
    '무리한 요구'하다 제 풀에 꺾인 철도파업…'불씨' 여전

    전국철도노동조합이 닷새 만에 서둘러 파업을 중단했다. 애초부터 4600명 인력 충원이라는 무리한 요구를 내건 데 대해 정부와 사측의 대응이 강경한 데다 노조원들의 파업 찬성률도 크게 낮아 파업 동력이 떨어진 탓이다. 대학 수시면접, 한·아세안 정상회의 등과 파업 일정이 겹치면서 시민들의 비판 여론이 거세진 점도 영향을 미쳤다. 그러나 사측이 인력 충원을 위한 노·사·정 협의와 고속철도 통합운영 방안 건의 등에 ...

    한국경제 | 2019.11.25 17:17 | 양길성

전체 뉴스

  • thumbnail
    연금개편 양보안에도 프랑스 총파업 계속…철도운행은 개선

    ... 전역에서는 11일 열린 연금개편 반대 집회에 총 14만9천명이 모였으며, 파리에서는 일부 검은 복면에 후드티를 입은 사람들이 상점의 유리창과 기물을 파손하고 경찰에게 화염병을 던져 경찰이 강제 진압에 나서기도 했다. 조업에 복귀하는 노조원들이 조금씩 늘면서 철도 운행률은 크게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프랑스 국철에 따르면 파업 40일째인 오는 13일 고속철(TGV)의 국내 및 외국 구간의 정상 운행률은 평소의 90% 수준으로, 파리와 수도권 일드프랑스를 잇는 노선들은 ...

    한국경제 | 2020.01.13 01:53 | YONHAP

  • thumbnail
    "프랑스 연금파업은 가진자-못가진자 오랜 갈등 연장선"

    ... 맞서는 상황"이라며 "어떤 모습의 사회를 선택할 것인지가 연금 개혁의 핵심"이라고 강조했다. 이런 시각은 일반 노조원들도 공유하고 있다. CGT 소속 역무원인 세바스티앵 프호다는 "마크롱 대통령은 이윤을 남기는 데에만 관심 있다"고 ... 그저 '평생을 일했으니, 이제 쉴 권리가 있다'고 주장하려고 투쟁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총파업에 참여한 철도기관사 아흐노 부흐주 역시 "마크롱은 모든 것을 경쟁의 측면에서 보는 금융가이고, 파업에 나선 우리는 집단의 시각으로 ...

    한국경제 | 2020.01.10 11:44 | YONHAP

  • thumbnail
    프랑스 연금개편 총파업 장기화 책임 놓고 정부-노조 설전

    교통부 차관 "노조가 파업 참여 안하려는 노조원 위협" 주장 CGT 위원장 "마크롱, 英 대처 흉내내고 있어…양보안 기대" 프랑스 연금개편 반대 총파업이 끝날 기미가 보이지 않자 정부와 노조가 서로를 비난하면서 책임을 전가하고 있다. 29일(현지시간) AFP 통신에 따르면 지난 5일 철도노조와 파리교통공사(RATP) 노조를 주축으로 시작된 연금개편 저지 총파업은 일요일인 이날에도 지속됐다. 파리 시내 전체 16개 지하철 노선 중 무인 운행하는 ...

    한국경제 | 2019.12.29 23:4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