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미국 뉴욕 파티장서 총기난사…2명 사망·14명 부상

    미국 뉴욕주 로체스터시의 한 파티장에서 19일 자정께(현지시간) 총격 사건이 발생해 2명이 사망하고 14명이 다쳤다. 마크 시몬스 로체스터 경찰서장 대행은 이날 "총 16명의 사상자가 확인됐으며, 이 중 2명이 치명상을 입고 숨졌다는 소식을 전하게 돼 안타깝다"고 밝혔다고 AP통신과 AFP통신 등 외신이 보도했다. 희생자는 모두 18~22세 사이로 신원은 확인되지 않았다. 시몬스 경찰서장 대행에 따르면 나머지 부상자들은 곧바로 병원으로 옮...

    한국경제 | 2020.09.19 20:20 | YONHAP

  • thumbnail
    "77명 목숨 앗아간 노르웨이 테러범, 가석방 신청"

    2011년 폭탄 테러와 총기 난사로 77명의 목숨을 앗아간 노르웨이 우익 극단주의자 아네르스 베링 브레이비크가 가석방을 신청했다고 AFP 통신이 17일 전했다. 브레이비크의 변호인은 전날 현지 매체에 이같이 밝히고 브레이비크가 그의 교도소 수감 환경과 관련해 국가를 상대로 새로운 소송을 제기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브레이비크는 2011년 오슬로 정부 청사 앞에서 폭발물을 터뜨리고 노동당이 개최한 청소년 여름캠프에서 총기난사해 77명을 살해했다. ...

    한국경제 | 2020.09.17 21:04 | YONHAP

  • thumbnail
    군 엉터리 수사에 '타살→자폭 사망' 조작…30년에 규명된 진실

    ... 450건만 조사 끝나…위원회 "법 개정해 조사기간 연장 필요" 군이 허술한 수사로 타살 가능성이 있는 병사를 '총기 난사 사건'의 주범으로 몰고, '자폭 사망'으로 서둘러 결론 낸 사실이 31년 만에 세상에 알려지게 됐다. 14일 ... 부실이 있었다고 지적했다. 위원회 조사 결과 당시 헌병대가 유 상병의 총이 아닌 생존한 A씨의 총만 발사됐다는 총기감정 결과를 수사에서 누락한 사실을 확인했다. 과학적인 수사기법이라고 할 수 있는 증거가 배제된 것이다. 실제로 ...

    한국경제 | 2020.09.14 12:01 | YONHAP

웹문서

  • [주간포커스] 한주간 주요일간지 톱뉴스

    ... [한경] 심야에 걸려온 벤처사장의 다급한 전화 “기술담당 임원이…” 4월 17일 (수) [전신문] 美버지니아공대 총기난사 33명 사망 총격 범인은 한국인 학생 [국민] 한국인 재학생 범행 '충격' [동아] “美 총기난사 용의자는 한국인” ... 범인은 한국학생 [세계] “美 총기난사 범인은 한국인” [조선] 버지니아 총격범은 한국 교포학생 [중앙] '미 총기 난사' 범인은 한인 1.5세 [한겨레] 미 총기난사 범인 재미동포 학생 [매경] 한국계가 범행…충격…경악 [한경] ...

    http://stock.hankyung.com/board/view.php?id=financial_point&no=3636&category=11&ch=stock
  • [투데이리포트]풍산, "구리가격 약세는 이..."매수_삼성

    ... 가능성은 제한적"라고 분석했다. 또한 삼성증권은 "동사의 방산 내수사업은 국방예산의 꾸준한 증가로 인해 안정적인 성장이 지속 가능하다는 판단이다. 수출 사업의 경우 미국향 비중이 50%인데, 현재 미국 탄약 시장은 2012년 총기 난사 사건 이후 탄약 수요 증가로 인해 타이트한 수급이 지속되는 상황 (공급 대비 수요가 13% 높은 수준으로 파악)"라고 밝혔다. 한편 "구리가격의 약세로 인해 부진할 것으로 예상되는 신동사업 실적은 이미 주가에 반영된 것으로 보이는 ...

    http://stock.hankyung.com/board/view.php?id=financial_point&no=344347&category=14&ch=st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