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천자 칼럼] '파리 목숨' 국제기구 수장들

    ... 정상 포럼’이 베이징에서 성대하게 막을 올렸다. 김용 당시 세계은행(WB) 총재는 “세계은행은 자원을 총동원해 (일대일로) 구상의 위대한 비전이 실현되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그러고는 작년 초 돌연 총재직 사퇴를 선언했다. 임기가 3년 반이나 남아 있던 터였다. 이번엔 호베르투 아제베두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이 오는 8월 말 물러나겠다고 지난 14일 전격 밝혔다. 임기를 1년 앞두고 ‘스스로’ 하차하겠다는 ...

    한국경제 | 2020.05.17 18:47 | 장규호

  • thumbnail
    [인도네시아 톡톡] 인도네시아(와 말레이시아)의 우먼파워

    ... 아니라 경력도 화려했다. 이슬람금융과 관련한 중요한 규제를 담당하는 두 기관인 중앙은행과 증권거래소 수장이 당시 모두 여성이라는 점도 인상 깊었다. 특히 중앙은행 총재였던 제티 아지즈는 2000년부터 2016년까지 16년간이나 총재직에 있으면서 탁월한 리더십을 발휘하였다. 2006년에는 주한 말레이시아 대사관이 주최하는 투자설명회에 참석할 기회가 있었는데 말레이시아 투자진흥청(MIDA)장이 발표를 하였다. 청장은 여성이었는데 같은 테이블에 있던 말레이시아 여성분이 ...

    The pen | 2020.03.20 10:51

  • thumbnail
    푸틴 '21세기 차르' 야욕…헌법까지 뜯어고쳐 종신 집권 노린다

    ... 나오고 있다. 뉴욕타임스(NYT)는 예상 가능한 푸틴의 시나리오로 누르술탄 나자르바예프 전 카자흐스탄 대통령이나 덩샤오핑(鄧小平) 전 중국 최고지도자 모델을 꼽았다. 나자르바예프는 29년간 장기 집권 후 작년 3월 퇴임했지만 집권당 총재직을 유지하며 ‘인민의 지도자’라는 직함으로 강력한 권한을 행사하고 있다. 덩샤오핑은 1997년 사망 직전까지 공식 직함 없이 중국의 1인자 자리를 지켰다. NYT는 “장기 집권에 대한 비판과 지지율 ...

    한국경제 | 2020.01.16 15:48 | 안정락

전체 뉴스

  • thumbnail
    [홍영식의 정치판] '새로운 이낙연' 선언, 임기 말 청와대와 각 세울까

    ... 대선 후보는 '김대중 비자금' 수사 유보 결정에 반발해 '부패한 3김 정치와의 성전'을 선언했고 김 전 대통령은 탈당의 길을 택했다. 김대중 전 대통령도 아들에 대한 비리 의혹 등 각종 게이트들이 터지면서 여당 내에서 대통령의 총재직 사퇴 요구가 나왔고 2002년 5월 여당인 새천년민주당을 떠났다. 대선을 앞두고 위기를 느낀 집권당의 직계 의원들에게도 가차 없는 공격을 받고 버텨낼 재간이 없었다. 노무현 전 대통령도 2007년 2월 자신이 만든 열린우리당을 탈당했다. ...

    한경Business | 2020.09.07 10:35

  • 日 아베 사임 의사 표명...향후 전망은? [글로벌이슈투데이]

    ... 새 총리 선출 전까지는 총리직 유지하겠다 밝혔습니다. 다음 총리 후보로 출마가 유력한 인물은 이시바 전 간사장과 기시다 정조회장 등이 꼽힙니다. 스가 관방장관도 아베 총리가 후계자로 지명할 가능성이 큽니다. 그 외에도 꾸준히 총재직 도전 의사를 밝혀온 고노 방위상 등도 출마 가능성이 거론되고 있습니다. 이번 아베 사임 소식을 두고 외신의 반응도 잇따랐습니다. 뉴욕타임즈는 "전문가들은 일본의 다음 총리가 한국과의 껄끄러운 관계를 해결하기 위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

    한국경제TV | 2020.08.31 07:43

  • thumbnail
    印제1야당 INC 위상 갈수록 추락…네루-간디 가문 지도력 '흔들'

    ... 정치 명문 네루-간디 가문의 지도력이 크게 흔들리고 있기 때문이다. 25일 타임스오브인디아 등 인도 언론에 따르면 연방의회 제1야당 INC의 최고 지도부인 운영위원회(CWC)는 전날 7시간에 걸친 회의 끝에 소냐 간디에게 현재 임시 총재직을 더 맡기기로 결정했다. 소냐 간디가 밝힌 최근 사임 의사를 CWC가 반려하고 6개월 이내에 새로운 지도자를 뽑기로 하면서다. 네루-간디 가문의 '집안 정당'에 가까운 INC에서 지도력을 둘러싼 이런 혼란이 발생한 것은 매우 이례적이다. ...

    한국경제 | 2020.08.25 12:2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