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 26.6억원 금융권 1위

    금융권 현직 최고경영자(CEO) 중에선 현대카드·캐피탈·커머셜을 이끌고 있는 정태영 부회장의 상반기 급여가 가장 많았다. 3사에서 총 26억6000만원을 받았다. 국내 1위 증권사 미래에셋대우를 이끄는 ... 이철영 전 현대해상 부회장이 34억4000만원으로 가장 높았다. 지난해 스톡옵션 행사로 210억원을 받아 금융권 최고 연봉자였던 정문국 오렌지라이프 사장은 올 상반기 11억5000만원을 수령했다. 증권업계 현직 CEO 중에선 최현만 ...

    한국경제 | 2020.08.14 21:23 | 김대훈/한경제

  • thumbnail
    구자균 회장 43억…차석용 부회장 30억

    ... 열풍’을 주도한 박문덕 하이트진로 회장 보수도 상당했다. 상반기에 26억8800만원을 받았다. 여성 오너 경영자 중에선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이 19억9000만원을 받아 가장 많았다. 현 회장은 작년 상반기에도 약 20억원의 보수를 ... 전 LG전자 부회장이 58억5100만원을 받았다. 약 45억원의 퇴직금이 지급된 영향이 컸다. 보수가 0원인 최고경영자(CEO)도 있다. 국내 최대기업인 삼성을 이끌고 있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2017년 2월 이후 보수를 한 푼도 ...

    한국경제 | 2020.08.14 17:19 | 안재광/김우섭/김대훈/노유정

  • thumbnail
    사장단 교체 이사회…신동빈, 한마디도 안 했다

    ... 필요하다는 점에서 신 회장과 공감대를 이뤘을 것이란 얘기다. 황 부회장 자리를 대신할 이동우 신임 롯데지주 사장은 롯데백화점으로 입사해 백화점 영업과 상품기획, 경영지원 등 유통 현장을 두루 거쳤다. 2015년부터 롯데하이마트를 이끌며 최고경영자(CEO)로서의 실력도 입증했다. 재계에선 이번 신 회장의 ‘깜짝 인사’를 롯데그룹 부활의 신호탄으로 보는 시각이 지배적이다. 그룹의 수뇌라고 할 수 있는 경영전략실 문패를 경영혁신실로 바꾸고 실장 등 임원 ...

    한국경제 | 2020.08.14 17:04 | 박동휘/노유정

전체 뉴스

  • thumbnail
    미 '달착륙선 개발 1조 입찰 경쟁' 결말은 검찰 수사

    ... NASA 내부에서도 보잉사의 수정안 제출 배경이 미심쩍다는 주장이 제기돼 로베로에 대한 내부 감사가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로베로는 지난 5월 스스로 NASA에서 퇴직했다. 결국 NASA는 보잉사 대신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설립한 스페이스X,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CEO의 블루오리진, 미 항공기술업체 레이도스의 자회사인 다이네틱스 등 3개 업체와 개발 계약을 맺었다. 로베로는 검찰에 달 착륙 계획을 돕고, 세금지출도 아끼기 위해 보잉사에 정보를 ...

    한국경제 | 2020.08.15 05:53 | YONHAP

  • thumbnail
    금융계 '연봉킹' 정태영 26억원…CEO보다 보수많은 임직원 속출(종합)

    박선영 한양증권 상무 21억원 받아…최현만 미래에셋대우 수석부회장 26억원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22억원…5대 금융지주 회장 중 최다 금융팀·증권팀 = 올해 상반기에도 금융계에서는 최고경영자(CEO)보다 많은 연봉을 받은 직원들이 속출했다. 또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이 총 26억6천300만원을 받아 상반기 전체 금융권에서 가장 많은 보수를 받았다. 14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공시된 각사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박선영 한양증권 상무는 올해 ...

    한국경제 | 2020.08.14 22:04 | YONHAP

  • thumbnail
    금융업계 '연봉킹'은 누구…CEO보다 보수 많은 임직원 속출

    박선영 한양증권 상무 21억원 받아…최현만 미래에셋대우 부회장 26억원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22,7억원…5대 금융지주 회장 중 최다 금융팀·증권팀 = 올해 상반기에도 금융계에서는 최고경영자(CEO)보다 많은 연봉을 받은 직원들이 속출했다. 14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공시된 각사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박선영 한양증권 상무는 올해 상반기 21억5천500만원의 보수를 받으면서 이 회사 임직원 중 '연봉킹'에 올랐다. 박 상무의 경우 급여총액은 ...

    한국경제 | 2020.08.14 18:22 | YONHAP

사전

국진민퇴 [國進民退] 경제용어사전

... 회장이 전격적으로 “1년 뒤 은퇴하겠다”고 밝히면서 불거졌다. 마 회장의 갑작스러운 퇴진 선언을 놓고 중국 정부의 입김이 작용했다는 의혹이 일었다. 이후 우샤오후이 안방보험 회장, 예젠밍 화신에너지 창업자 등 굴지의 민간기업 최고경영자(CEO)가 줄줄이 경영 일선에서 물러났다. 논란이 커지자 그해 말 시진핑 국가주석과 리커창 총리가 직접 나서 “민간기업을 보호하고 성장을 지원하겠다”며 진화하며 국진민퇴 논란은 잠잠해지는 듯했다. 중국에서 민간기업은 전체 국내총생산(GDP)의 ...

리브라 [Libra] 경제용어사전

미국의 IT기업인 페이스북이 2020년 발행 예정인 자체 개발 가상화폐. 페이스북이 2019년 6월18일(현지시간) 리브라(Libra.천칭자리)의 발행계획을 공식 발표 했다.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2020년 상반기부터 리브라를 발행해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는 “리브라의 목표는 전 세계를 대상으로 보다 간편한 금융 인프라를 도입하는 것”이라며 “수십억 명의 사람이 무료에 가까운 비용으로 ...

버너 보겔스 [Werner Vogels] 경제용어사전

아마존(Amazon) 최고기술책임자(CTO). 아마존에 합류한 다음해인 2005년부터 14년째 CTO를 맡고 있는 보겔스는 아마존의 중흥기를 이끈 '키맨'이다. 네덜란드 출신으로 컴퓨터과학 전문가로 꼽힌다. 2004년 아마존에 합류한 이후 아마존닷컴과 아마존웹서비스(AWS)의 기술전략을 총괄해왔다. 창업자도 최고경영자(CEO)도 아니지만 '정보기술(IT) 업계 주요 인물'을 꼽는 미국 언론의 기사에서 이름이 빠지는 일이 드물다. 오라클의 데이터베이스(DB)를 ...

웹문서

  • "세계 최고 공항 6연패 자신있어…G20 정상들 맞을 준비에도 만전"

    ... 인천공항의 운영노하우와 관련된 공항컨설팅 용역계약을 맺고 한창 수출하고 있다는 설명이었다. 인천공항을 5년 연속 세계 최고 공항으로 이끈 이 사장은 요즘 인천공항의 '운영 노하우'를 배우려고 찾아오는 세계 주요 공항장과 공항그룹 최고경영자(CEO)들 ... 어렵죠.세계 선진공항들의 서비스 등 소프트웨어 개발경쟁도 갈수록 치열해지고 있어요. 인천공항이 개항하기 직전까지 최고 공항이었던 싱가포르공항이 옛 명성을 되찾고자 인천공항을 벤치마킹할 정도니까요. 인천공항 상주기관 임직원들은 합심해서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1975&category=164&ch=land
  • 지방 부자들의 투자 & 소비 트렌드, 부동산보다 금융 자산 선호

    ... 맥락이다. 그러다 보니 해당 지역 산업이 활황이면 부 역시 함께 상승했고, 반대로 불황이거나 정체가 계속되면 침체를 면치 못했다. 그도 그럴 것이 지방 부자들 중 상당수는 지역 내 대기업과 대형 제조업체의 하청 업체나 관련 업체 최고경영자(CEO)들, 그리고 해당 기업의 임원이 차지하고 있기 때문이다. 주식투자에 있어서도 해당 지역에 기반을 둔 상장사들에 대한 관심이 높은 편이다. 애향심 여부는 차치하고, 좁은 지역 사회 특성상 해당 기업에 대한 정보를 얻기가 쉽다는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2567&category=223&ch=land
  • 산수화 걸어놨더니 기운이…

    장자(莊子)가 꿈에 나비가 되어 즐기는데, 나비가 장자인지 장자가 나비인지 분간하지 못했다. 사물과 내가 하나 되는 물아일체의 경지 호접지몽(胡蝶之夢)이다. A기업의 김모 대표는 공대 출신의 최고경영자(CEO)다. 과학적 논리와 지성의 힘이 세상의 진리라 믿는 전형적인 외향적 기업가다. 그는 몇 해 전 단원 김홍도의 '추성부도(秋聲賦圖)' 앞에서 1시간여를 움직일 수 없었던 호접지몽의 특별한 경험을 했다. 이후 미술품 수집에 열을 올리게 됐다.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2560&category=215&ch=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