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금주(6월21일~27일)의 신설법인

    ...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27-8, 4층 (여의도동,엔에이치농협캐피탈빌딩) ▷씨에프씨에너지(윤근환·50·신,재생에너지 발전업) 강남구 개포로 623, 809호 (개포동,대청타워) ▷씨엔엘바이오텍(최관영·5·유전공학적 및 분자생물학 기법을 이용한 신기술, 신소재, 제품 연구개발 및 제조, 판매) 영등포구 영중로 159, 902호 (영등포동8가,우송빌딩) ▷씨케이글로벌대부(김창교·50·대부업) ...

    한국경제 | 2019.06.28 09:07 | 나수지

  • [부고] 강수권 씨 별세 外

    ... 연세대 학부대학장 부친상=21일 신촌세브란스병원 발인 23일 오전 8시 02-2227-7500 ▶정해경씨 별세, 호영 前 EBS미디어 대표이사 부친상=20일 안양장례식장 발인 22일 오전 8시30분 031-477-0093 ▶최관영씨 별세, 재훈 한겨레신문 윤전부장 부친상=21일 뉴타운장례식장 발인 23일 오전 8시 02-909-4444 ▶한경자씨 별세, 이용갑 한국GM 부사장·용재 기재부 공공혁신심의관·용진 예수의 꽃동네 형제회 수...

    한국경제 | 2019.01.21 17:41

  • thumbnail
    새내기 5社중 1곳 상장 첫해 적자

    ... 90% 이상 급증했지만 통화옵션 상품 키코 손실이 불거지며 순이익은 11억원으로 쪼그라들어 심사 과정이 더 철저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높다. 이 회사가 심사를 통과한 지난해 5월은 이미 기업들의 키코 피해가 쏟아져나오던 시기였다. 최관영 현대증권 연구원은 "일부 기업의 경우 상장을 위해서 무리하게 미래 실적을 앞당겨 실적을 부풀리는 경우가 있다"며 "거래소에서 좀더 심사를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거래소 관계자는 "적자 기업들은 모두 2007년에 상장심사를 ...

    한국경제 | 2009.02.18 00:00 | 조재희

전체 뉴스

  • thumbnail
    [자문사 대해부 1-1] 다크호스 '레이크투자자문'…6개월만에 5000억 모은 비결은?

    ... 본다. <편집자 주> "문은 항상 열려있습니다" 서울 여의도 증권가 한 빌딩의 12층 사무실. 보안이 철저히 유지되는 여타 금융사와 달리 레이크투자자문은 들어설 때부터 달랐다. 사무실 문이 항상 열려 있다는 점이다. 최관영 레이크투자자문 운용2팀장의 설명을 듣고서야 왜 출입문이 항상 열려있는지를 알 수 있었다. "자문사와 대형 자산운용사가 다른 점은 투자자와 자금을 운용하는 운용역 간에 벽이 없다는 점입니다. 언제든지 찾아와 운용역과 상의하고 자신의 의견을 ...

    한국경제 | 2010.10.11 00:00 | cheol

  • 시중 뭉칫돈 '우르르'…"증시 랠리 지속될 듯"

    ... 유동성 효과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김주형 동양종금증권 투자전략팀장은 "공모주로 몰리는 자금은 직접투자와 비교할 때 그 성격은 다르지만, 투자자들이 향후 장세를 좋게 보고 있다는 점을 간접적으로 시사한다"고 밝혔다. 최관영 현대증권 주식운용부 과장은 "다음주 초 환불되는 증거금의 일부분이 증시에 잔류해 수급에 호재가 될 것"이라며 "단기적으로 가장 많이 조정을 받았던 증권업종에 청약환불금이 유입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문정현 기자 mj...

    한국경제 | 2009.05.15 00:00 | crispy

  • thumbnail
    영화 '작전'이 지목한 투자지표 'BPS'

    ... 자산대비 토지비율이 높은 기업이다. 다만 새로운 투자척도로 유용한 지표는 아니라고 지적했다. 이 연구원은 "기업을 탐방하면 성장성과 개발 가능성을 찾는데 주력하기 때문에 탐방시 상대적으로 중요한 요소가 될 수 없다"고 설명했다. 최관영 현대증권 투자분석부 연구원도 "과거 1993년쯤 시장이 자산주에 주목하는 시기가 있었다"면서도 "그 당시에는 공시제도 기업정보의 미비로 몇몇 기업이 대규모 부동산을 소유했다는 사실이 상당한 이슈로 작용했다"고 회상했다. 이어 "지금은 ...

    한국경제 | 2009.02.09 00:00 | max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