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몸짓으로 승화한 난민의 아픔

    ... 아픔을 춤으로 풀어낸 작품부터 국내 난민의 실상을 다룬 작품까지 다양하다. 시리아 내전을 피해 프랑스로 건너온 안무가 미트칼 알즈가이르의 ‘추방’(사진), 망명 작곡가 윤이상과 피에르 불레즈의 이야기를 다룬 최은희·헤수스 이달고의 공동 안무작 ‘망명’, 국내 난민과 함께 작업하는 한국 현대무용단 더 무브의 ‘부유하는 이들의 시’ 등이다. 이 밖에 세계의 뛰어난 현대무용 작품을 ‘댄스 ...

    한국경제 | 2018.08.29 18:19 | 김희경

  • thumbnail
    최은희, 위험 무릅쓰고 핸드백 속 녹음기 숨겨…北 김정일 육성 공개하기도

    원로배우 최은희가 92세의 일기로 사망한 가운데 과거 고인과 남편 故신상옥이 김정일의 육성 녹음을 공개한 방송이 재조명 되고 있다. 2016년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에서 신상옥, 최은희 부부의 아들 신정균 감독은 방송 최초로 김정일의 육성이 담긴 수십 개의 녹음테이프를 건넸다. 1978년 당시 신상옥 감독과 이혼한 최은희는 1월 홀로 홍콩에 갔다가 북한 공작원에 납치된다. 이후 신 감독도 그해 7월 납북돼 1983년 북한에서 ...

    한국경제 | 2018.04.17 13:15 | 김예랑

  • thumbnail
    北 김정일 무한 신뢰한 배우…故 최은희의 파란만장한 삶

    원로배우 최은희 별세, 향년 92세 배우이자 국내 세 번째 여성 감독, 북한에 납치 그리고 긴 망명 생활. 파란만장한 삶을 살았던 배우 최은희가 지난 16일 오후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92세. 고인의 장남인 신정균 감독은 "어머니가 병원에 신장투석을 받으러 가셨다가 임종하셨다"고 밝혔다. 고인은 지난 2006년 4월 11일 남편인 신상옥 감독을 먼저 떠나보낸 뒤 허리 수술을 받는 등 건강이 악화했다. 별세하기 직전까지 서울 ...

    HEI | 2018.04.17 08:27 | 김예랑

전체 뉴스

  • thumbnail
    남북관계 진전에 철책선 넘는 북한 영화들

    ... 덧붙였다. 부천국제영화제에 이어 申필름예술영화제도 신상옥 감독이 북한에서 연출한 영화 '소금'을 상영한다. '소금'은 1930년대 경향파 작가 강경애 원작 단편소설을 영화화한 작품으로 여주인공 최은희는 이 작품으로 모스크바 영화제 여우주연상을 받았다. 국제영화제에 출품된 작품이지만 국내서 공개상영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申필름영화제 측은 "올해 4월 타계한 최은희 여사를 추모하기 위해 관계부처의 협조를 얻어 ...

    한국경제 | 2018.09.02 08:08 | YONHAP

  • thumbnail
    [TEN 와글와글] 닐로 1위·최은희 사망·한예슬 의료사고

    ... '으라차차 와이키키'의 배우 정인선과 이이경은 드라마 종영 당일 열애 사실이 알려져 축하 받았다. 영화 '대결'에서 만난 배우 이주승과 손은서도 연인 관계로 발전한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영화보다 더 영화 같은 삶을 산 배우 최은희가 세상을 떠났다. 배우 한예슬은 강남의 한 병원에서 의료사고를 당했다고 직접 밝혀 화제를 모았다. ◆ 닐로 소속사 대표 “사재기 안 했다” 직접 해명 가수 닐로 / 사진제공=리메즈엔터테인먼트 닐로가 지난해 10월 발표한 '지나오다'가 ...

    텐아시아 | 2018.04.22 08:53

  • thumbnail
    최은희, 오늘(19일) 발인… 영면에 들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영화배우 故 최은희가 16일 오후 서울 강서구 화곡동 자택 인근 병원에서 지병으로 별세했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 서초구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사진=사진공동취재단 지난 16일 지병으로 세상을 떠난 원로배우 최은희의 발인이 오늘(19일) 엄수된다. 19일 오전 9시 서울 서초구 반포동 서울 성모 장례식장에서 故 최은희의 발인이 진행될 예정이다. 고인은 16일 오후 병원에 신장투석을 받으러 갔다가 별세했다. ...

    텐아시아 | 2018.04.19 08:28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