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전통과 핫플레이스가 공존하는 곳…'반전 매력' 중림동 뜬다

    ... 탈바꿈한 이후 해마다 동네의 모습이 바뀐다. “남대문시장과 회현동에서 시작되는 고가 보행로가 사람들의 발길을 중림동과 만리동으로 쉽게 이어준 덕분”이라고 상인들은 말한다. 동네로 유입되는 사람들이 늘면서 맛집 ... 종교 박물관의 새 역사를 썼다는 평을 듣는 곳이다. 지하 4층에서 지상 1층까지 총 5개 층으로, 천주교 순교자의 추모 공간이면서 동시에 현대미술 작품이 들어선 전시 공간이 됐다. 명동성당부터 서소문역사공원, 절두산 순교성지와 가회동 ...

    한국경제 | 2020.01.10 18:05 | 오현우/안효주

  • thumbnail
    구자경 LG그룹 명예회장 타계…"현장 사랑하신 분"

    ... 것이다. 구 명예회장이 20년간 LG화학과 LG전자 공장을 돌아다니며 ‘공장밥’을 먹었기에 가능했던 일이라는 설명이다. ‘LG맨’ 총출동 조문 마지막 날인 이날 구 명예회장 빈소에는 추모 발길이 이어졌다. 현업을 떠난 조 부회장을 포함해 박진수 LG화학 이사회 의장, 한상범 LG디스플레이 부회장 등 구 명예회장을 기억하는 전·현직 고위 임원들이 잇따라 빈소를 찾았다. 이문호 LG공익재단 이사장은 “은퇴 ...

    한국경제 | 2019.12.16 16:37 | 고재연/김보형

  • thumbnail
    "선진국 진입 못해 미안하다"던 김우중 별세…고인 뜻대로 소박한 장례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의 장례는 고인의 뜻대로 소박하게 준비됐다. 아주대병원 장례식장 1호실에 차려진 빈소에는 김 전 회장의 가족과 대우그룹 관계자들이 조문객을 맞을 준비를 했다. 김 전 회장은 지난 9일 밤 11시 50분 향년 83세로 별세했다. 고인은 지난해 말부터 11개월간 입원 치료를 해 왔다. 평소 그는 연명치료를 받지 않겠다는 뜻을 드러냈다고 알려졌다. 김 전 회장은 지난 7일부터 급격히 병세가 악화됐고, 가족들이 지켜보는 ...

    한국경제 | 2019.12.10 14:18 | 김예랑

전체 뉴스

  • thumbnail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1주기…봉하마을 노란색 추모 물결

    추모행렬 인산인해, 코로나19로 일반인 행사 참여는 통제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1주기 추도식이 열린 23일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에는 일찍부터 추모발길이 이어졌다. 가족·친구·연인 단위로 봉하마을을 찾은 추모객들은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할 가능성을 대비해 곳곳에 손 세정제를 비치했다. 김해시 간호사회는 거리에서 추모객들에게 손 세정제 사용을 안내했다. 모든 추모객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신체 접촉을 삼갔다. 이번 추도식에는 예년과 ...

    한국경제 | 2020.05.23 13:41 | YONHAP

  • thumbnail
    노무현 전 대통령 11주기 앞둔 김해 봉하마을 추모객 '행렬'

    ... 추도식은 대폭 축소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1주기를 사흘 앞둔 20일 노 전 대통령의 묘역이 있는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에는 전국 각지에서 고인을 추모하는 발길이 이어졌다. 봉하마을 입구에는 '당신의 국민이어서 행복했습니다' 등 추모 문구와 노 전 대통령 생전 사진이 인쇄된 펼침막이 추모객을 맞이했다. 추모객은 10대부터 70대까지 연령대가 다양했다. 묘역 앞 헌화대에는 송기인 부마민주항쟁기념재단 이사장 등이 보낸 조화가 놓였다. 제주도와 ...

    한국경제 | 2020.05.20 17:27 | YONHAP

  • thumbnail
    '오월 영령 쓸쓸하지 않도록'…민주묘지에 이어진 추모 발길

    전국서 해외서 찾아온 추모객, 대통령과 여야 정치인도 잊지 않고 방문 "행여나 오월 영령이 쓸쓸할까 봐 기념식장 대신 민주묘지로 왔습니다. " 5·18 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식이 항쟁 역사 현장인 옛 전남도청 광장에서 열린 18일 국립 5·18민주묘지에는 추모발길이 이어졌다. 추모객은 5·18이 국가기념일로 지정된 1997년 이후 처음으로 기념식 행사가 떠난 민주묘지를 찾아 열사 묘소를 지켰다. 드물지만 꾸준히 이어진 추모객 행렬은 ...

    한국경제 | 2020.05.18 14:1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