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주진모 휴대폰 해킹→문자 지라시 유포…아내 민혜연 SNS 삭제 '2차 피해'

    ... 김현욱 전 KBS 아나운서였다. 김현욱은 운동을 하며 주진모와 친분을 맺었고 자신이 진행하고 있던 프로그램에 출연한 민혜연을 소개시켜 줬다고 밝혔다. 두 사람의 결혼식에는 안성기, 박중훈, 장동건, 황정민, 송중기, 우효광, 추자현, 한재석, 지진희, 이종혁 등 시상식을 방불케하는 많은 연예인들이 참석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주진모는 최근 해커로부터 휴대폰을 해킹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커는 금전을 요구하며 자료 유출 협박을 했다고 한다. 주진모 외에도 배우 ...

    HEI | 2020.01.11 10:04 | 김예랑

  • thumbnail
    주진모 문자 유출, 무슨 내용이길래…"유포도 책임 묻는다" [종합]

    ... 주진모는 '빅이슈' 종영 직후인 지난해 6월 '의학계 김태희'로 불린 10살 연하 서울대 출신 가정의학과 전문의 민혜연 씨와 결혼해 화제를 모았다. 이날 결혼식에는 송중기, 황정민, 장동건, 우효광, 추자현 등 톱스타 하객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다음은 1차 주진모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화이브라더스코리아입니다. 배우 주진모씨 관련하여 당사의 공식 입장을 전합니다. 당사는 최근 주진모씨의 개인 핸드폰이 해킹된 것을 확인했습니다. ...

    HEI | 2020.01.10 15:06 | 김소연

  • thumbnail
    "가족에 충실·요리도 잘해"…한국서 中남성이 인기 많은 이유

    ... 중 중국인 남성과 결혼한 사례가 9.4%였다고 전했다. 중국 남성이 인기 있는 이유에 대해서는 "중국 남성이 아내와 가족에게 충실하고 요리를 잘하며 유머 감각이 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배우 추자현과 우효광 부부의 사례를 들었다. 우효광은 올해 한국 부부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아내 바보의 면모를 보이며 큰 인기를 끌었기 때문이다. 중국의 매체가 인용한 통계는 지난 7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8 다문화 인구동태'를 ...

    HEI | 2019.11.08 14:45 | 이미경

전체 뉴스

  • thumbnail
    김지석, '가족입니다' 캐스팅 확정…'유백이'→'동백꽃'이어 3연타 흥행 예감

    ... ‘이웃집 꽃미남’과 영화 ‘안녕, 형아’, ‘후아유’, ‘접속’ 등의 각본을 쓴 김은정 작가가 집필을 맡아 완성도를 높인다. 믿고 보는 배우 한예리, 추자현이 캐스팅을 확정한 가운데, 김지석까지 합류하며 기대감에 불을 지핀다. 김지석은 김은희(한예리 분)의 대학 동기이자 가족 같은 남사친 ‘박찬혁’을 맡았다. 부모님 덕분에 고정관념이나 관습 등에서 자유롭고 독립적인 ...

    스타엔 | 2020.02.17 12:11

  • thumbnail
    김지석,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 캐스팅…'유백이'·'동백꽃' 3연타 홈런 기대

    ... 이웃집 꽃미남 ’ 과 영화 ‘ 안녕 , 형아 ’ ‘ 후아유 ’ ‘ 접속 ’ 등의 각본을 쓴 김은정 작가가 집필을 맡았다. 배우 한예리 , 추자현이 캐스팅을 확정한 가운데 , 김지석까지 합류하며 기대감에 불을 지핀다 . 김지석은 김은희 ( 한예리 분 ) 의 대학 동기이자 가족 같은 남사친 박찬혁을 맡았다 . 부모님 덕분에 고정관념이나 관습 등에서 자유롭고 ...

    텐아시아 | 2020.02.17 11:58

  • thumbnail
    박보영, BH엔터테인먼트 行...“앞으로 보여줄 것 더 많은 배우”

    ... 앞으로 더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한편, 박보영이 전속계약을 체결한 BH엔터테인먼트에는 고수, 공승연, 김고은, 김용지, 박성훈, 박정우, 박지후, 박해수, 변우석, 션리차드, 안소희, 우효광, 유지태, 이병헌, 이지아, 이진욱, 이희준, 정우, 조복래, 진구, 추자현, 한가인, 한지민, 한효주가 소속돼있다.(사진출처: bnt뉴스 DB)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20.02.11 2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