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국세청, 납세자 '계좌추적' 급증

    국세청의 납세자 계좌추적이 급증했지만 세무조사 추징액은 거의 변화가 없어서 납세자 개인정보 침해가 과도하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일명 ‘부동산 감독기구’로 불리는 부동산분석원이 내년 초 출범하면 이런 사례가 더 늘어날 것이라는 우려가 나온다. 29일 정성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세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국세청의 납세자 계좌추적은 2015년 5456건에서 지난해 8212건으로 51% 증가했다. 특히 이 기간 중 납세자가 ...

    한국경제 | 2020.09.29 15:57 | 정인설

  • thumbnail
    국세청, '계좌 일괄조회' 4년간 4배 증가…무력화된 '비례원칙'

    ... 납세자 계좌추적 건수는 2015년 5,456건에서 2019년 8,212건으로 50% 넘게 증가한 것으로 파악됐다. 금융계좌 일괄조회 건수는 같은 기간 753건에서 2,755건으로 265% 폭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상속세 세무조사 추징액은 오히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나 추징 실적과는 관계없이 납세자 개인정보를 과도하게 침해하고 있다는 지적이다. 국세청이 금융재산을 조회하는 방법은 크게 개별조회와 일괄조회로 나뉜다. 개별조회는 납세자가 거래하는 금융회사의 특정 지점에 ...

    한국경제 | 2020.09.29 10:34 | 성상훈

  • thumbnail
    [집코노미] 취득세·양도세 다른 '일시적 2주택'의 배신

    ... 거주하는 경우다. 통상 입주권이 실제 새 아파트가 되기까지는 상당한 시일이 걸리는 만큼 유예기간을 넉넉하게 인정하는 것이다. 이땐 기존 주택을 판 뒤 새집으로 2년 이내 전입하지 않거나 1년 이상 거주하지 않을 경우 비과세했던 세액을 추징한다. 문제는 취득세(지방세법)를 따질 땐 이 같은 규정이 상충되는 점이다. 정부는 ‘7·10 대책’을 통해 취득세율을 큰 폭으로 올리면서 지방세법에도 처음으로 일시적 2주택 규정을 도입했다. 예컨대 ...

    한국경제 | 2020.09.29 09:15 | 전형진

전체 뉴스

  • thumbnail
    국세청, 국민 계좌 '탈탈' 털어놓고…세무조사 추징액은 그대로?

    상속세 세무조사 과정에서 활용되는 금융계좌 일괄조회 건수가 폭증한 반면 상속세 세무조사 추징액은 오히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정성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9일 국세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납세자 계좌추적 건수는 2015년 5456건에서 2019년 8212건으로 50% 넘게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 중에서도 금융계좌 일괄조회 건수는 2015년 753건에서 2755건으로 265% 폭증했으며 개별조회 건수는 2015년 4703건에서 ...

    조세일보 | 2020.09.29 12:16

  • thumbnail
    정성호 "국세청 계좌 일괄조회 2배 이상 늘어..개인정보 침해"

    ... 추적하려면 법원으로부터 영장을 받아야 하지만 국세청은 지방국세청장 권한으로 자체적인 금융조사를 집행할 수 있다. 국세청의 금융조회는 주로 상속세 조사에 활용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성호 의원은 일괄조회 증가에도 상속세 세무조사는 추징세액은 2016년 4천974억원에서 지난해 5억180억원으로 큰 변화가 없었다. 국세청의 일괄조회 급증에 대해 정 의원은 "특정 거래점포를 정하고 최소한의 범위에서 계좌를 조회하도록 규정한 금융실명법을 국세청이 무력화하는 것"이라며 ...

    한국경제TV | 2020.09.29 10:14

  • thumbnail
    면세 '병원건립 예정지'서 임대사업…연세대에 세금 23억원 부과

    ... 활용된 것으로 파악됐다. 지방세특례제한법에 따르면 학교와 외국 교육기관이 해당 용도에 맞게 부지를 사용할 경우 취득·재산세를 면제할 수 있다. 그러나 세금을 면제받은 재산이 유료로 사용되는 경우 이미 면제된 재산세 등을 추징 조치할 수 있다고 명시돼 있다. 이에 연수구는 환수할 권리가 사라지지 않은 2016∼2019년 면제 세금을 연세대로부터 다시 징수하기로 했다. 연세대와 사설 업체는 2015년 상반기부터 계약을 맺었지만, 추징 시한이 5년이어서 2015년 ...

    한국경제 | 2020.09.29 10:04 | YONHAP

사전

부동산 3법 주요 개정내용(2020) 경제용어사전

... 3주택 취득시 8%, 조정대상지역 내 3주택, 조정대상지역 외 4주택 이상시 12%로 인상 -다만, 조정대상지역내 2주택의 경우 이사 등의 사유로 일시적 2주택이 되는 경우에는 1주택으로 과세(처분기간* 內 종전주택 미처분시 차액 추징) * 3년 이내(신규 주택과 종전주택이 모두 조정대상지역인 경우 1년 이내) ○(법인) 개인을 제외한 단체는 법인으로 보아 중과세율 적용 [부동산稅가 궁금하다]①부동산 3법 등 주요 개정내용 ○(중과제외주택) 투기대상으로 볼 수 없거나 ...

연대납세의무 경제용어사전

국세기본법 25조1항에 따라 회사가 분할된 상태에서 과거 종속 법인에 세금을 추징할 경우 공동 책임이 있다고 판단하면 분할 회사도 납세 의무를 지게 하는 제도. 세금을 내지 않으려고 우량 회사를 분할하는 등의 편법을 막기 위해 도입했다.

소득공제 장기펀드 경제용어사전

... 부과된다는 사실을 상품 출시 후 6개월이나 지나서야 파악했을 뿐 아니라 이런 사실을 알고도 고객들에게 제대로 알리지 않아 투자자들의 비판을 받았다. 소득공제 혜택을 받으려면 최소 5년 이상 가입해야 한다. 만약 5년전에 해지하면 그동안 공제 받은 세액을 추징해야 한다. 총급여 연 5000만원 이하의 근로소득자라면 누구나 가입이 가능하며, 가입 후에 급여가 인상돼도 8000만원까지는 소득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줄여서 "소장펀드"라고도 한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