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KT, 5G 융합서비스 개발 위해 스타트업 14곳과 손잡는다

    ... 기업 '도구공간' 등 14곳이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비즈 콜라보레이션은 스타트업이 보유한 기술 중 협업할 수 있는 아이템을 발굴해 KT와 공동 사업화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선정된 기업에는 연구개발과 특허출원, 시제품 제작과 마케팅·홍보 비용으로 최대 5000만원을 지원한다. 이번에는 가상·증강현실(VR·AR), 자율주행, 로봇, AI, 사물인터넷(IoT) 등 응용 서비스 분야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

    한국경제 | 2020.08.13 15:06 | 조수영

  • thumbnail
    노브메타파마 "만성신장질환 연구 결과 국제학술지 투고 준비 중"

    ... 상태다. 이미 안전성은 검증된 셈이다. 노브메타파마 관계자는 "미국에서 2건의 임상 2상을 마쳤기 때문에 개발 기간과 비용을 크게 줄일 수 있을 뿐 아니라 기전이 새로워 글로벌 제약사에 매력적으로 보일 것"이라고 기대했다. 회사는 올해 미국에서 CZ의 물질특허를 취득했다. 만성신장질환에 대한 용도특허는 올해 국내와 일본에서 등록했다. 미국과 유럽 등은 PCT(국제특허)를 통해 출원했다. 임유 기자 freeu@hankyung.com

    한경헬스 | 2020.08.13 10:36 | 임유

  • thumbnail
    "증강현실(AR)과 인공지능(AI)가 만나 '공간 스타일' 추천해요"

    ... 물론 웹 서비스에도 공간분석 기능을 추가할 수 있다. 스페이스 AI는 현재 SK그룹의 주요 ICT(정보통신기술) 관계사가 참여하는 ‘SK 오픈 API 포털’에 외부업체 최초로 등록돼 있다. 최근에는 국내 특허출원을 마쳤다. 어반베이스 AR 이용자들은 디바이스 내 저장된 이미지 또는 스냅샷을 찍어 스페이스 AI를 활용할 수 있다. 앱 화면의 오른쪽 상단에 있는 ‘스페이스 AI’ 버튼을 누르고 공간 분석을 원하는 이미지를 ...

    한국경제 | 2020.08.13 09:05 | 김진수

전체 뉴스

  • thumbnail
    사공사파운드, 티셔츠와 마스크가 합쳐진 '티스크'로 크라우드펀딩 700% 달성

    주식회사 사공사파운드의 ‘티스크’ 제품이 크라우드펀딩 와디즈에서 오픈 하루만에 목표펀딩액 700%를 달성했다. 이번달 11일에 와디즈 펀딩으로 런칭한 티스크는 사공사파운드에서 디자인 특허와 실용신안을 출원을 진행하여 만든 코로나관련 아이디어 패션 제품이다. 사공사파운드의 담당자는 “이번 펀딩에서 런칭한 ‘티스크’는 최근 대중교통이나 공공장소에서 마스크 착용에 대한 불편함을 개선하기 위해 만들어진 ...

    한국경제 | 2020.08.13 13:03

  • thumbnail
    KT, 중소·벤처와 5G 융합신사업 발굴한다

    ... 프로그램의 지원 대상업체 14곳을 선정했다고 13일 밝혔다. 비즈 콜라보레이션은 중소·벤처기업이 보유한 기술 중 협업이 가능한 사업 아이템을 발굴해 KT와의 공동 사업화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선정된 기업에는 연구개발과 특허출원, 시제품 제작과 마케팅·홍보 비용으로 최대 5천만원이 지원된다. 이번에 선발된 기업은 ▲ 다비오(인공지능, 딥러닝기반 지도정보 기술) ▲ 도구공간(자율주행 실내외 로봇) ▲ 트위니(자율주행 물류 로봇) ▲ 듣는교과서(초중등 교과목 오디오 ...

    한국경제 | 2020.08.13 09:51 | YONHAP

  • thumbnail
    한국전기연구원, 3D프린터로 초고화질 디스플레이 한계 돌파

    ... 솔루션’을 개발한 완전한 기술독립의 실현”이라고 말했다. KERI 연구결과는 우수성을 인정받아 미국 화학회가 발행하는 재료과학 분야 최상위급 SCI 학술지인 ‘ACS Nano’에 게재됐다. 연구팀은 기술에 대한 원천특허 출원을 완료했으며, 기술에 관심 있는 수요업체를 발굴해 3D프린팅을 활용한 초고해상도 디스플레이 기술의 사업화를 추진할 예정이다. 창원=김해연 기자 haykim@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12 15:21 | 김해연

사전

램시마SC [RemsimaSC] 경제용어사전

... 주도권을 쥐게 됐다. 그동안 오리지널의 특허 만료 시기에 맞춰 제품을 개발했지만 램시마SC부터는 경쟁 제품의 출시 시기까지 결정할 수 있는 권한을 가지게 됐다. 오리지널 개발사를 상대로 반격에 나설 수 있게 된 셈이다. 셀트리온은 램시마SC의 제형 개발과 생산, 투여법 등 이중 특허를 출원해 20년간 진입 장벽을 세웠다. 개발 단계부터 선제적으로 130여 개국에 특허를 냈다. 경쟁사가 램시마SC의 바이오시밀러를 출시하려면 2038년에야 가능하다.

규제 프리존 경제용어사전

정부가 27개 전략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규제를 대폭완화하기로 한 14개 도시를 말한다. 정부가 2015년 12월 16일 발표한 '2016년 경제정책방향'에서 핵심 콘텐츠로 내세운 것으로서 신성장 산업 기반 마련과 지역경제 발전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한꺼번에 잡기 위한 것이다. 정부는 수도권을 제외한 14개 시•도별로 전략산업을 두 개씩(세종시는 한 개) 지정했다. 지역별로 필요하다고 판단한 산업을 정부에 제출하는 식으로 진행했다....

폴리케톤 [Polyketone] 경제용어사전

... 플라스틱 나일론과 비교해 충격에는 2배, 마찰에는 최고 14배 뛰어나 자동차와 전자부품 등 산업용 소재로 쓰일것으로 예상된다. 미국 일본 등이 1980년대 이후 상용화에 도전했으나 번번이 실패했다. 2004년부터 폴리케톤 연구를 시작한 효성이 10년 만인 2013년 양산기술을 확보한 뒤 미국 독일 등의 150여개 업체로부터 품질 인증을 받고 시제품을 납품하기 시작했다. 국내 133건, 미국 유럽 등 해외에서 27건의 관련 특허 출원과 등록을 마쳤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