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이미아의 독서공감] 책 읽기로 충분한 '있어빌리티'…어떤 주제에도 한마디 할 수 있죠

    ... 지내는 사람을 의미하는 인사이더(insider)의 합성어)’가 된다. 정신적인 있어빌리티는 풍부한 상식과 독서다. 다른 이들은 모르는 걸 아는 것에서 오는 즐거움과 보람, 두꺼운 책을 읽어냈다는 우월감 등이다. 요즘 출판가에선 정신적인 있어빌리티를 위한 책이 많이 나오고 있다. 바쁜 현대인들에게 유기농 스낵의 은총과도 같은 존재다. 마냥 가볍지 않고, 짧지만 생각해볼 거리를 주는 내용이다. 《지식 편의점: 생각하는 인간 편》은 tvN ‘책 ...

    한국경제 | 2020.07.02 18:11 | 이미아

  • thumbnail
    휴가 앞둔 서점가 대세는 경제·경영서

    ... 나로 살기로 했다》로 유명한 에세이스트 김수현의 신작이나 인기 작사가 김이나, 소설가 김영하 등 기존 유명 작가들의 작품으로만 인기가 쏠린 모습이다. 김현정 교보문고 브랜드관리팀 베스트셀러 담당은 “2~3년 전까지 출판가를 휩쓸었던 캐릭터 에세이 같은 유행 트렌드가 사라지고 엇비슷한 에세이가 많이 나오면서 에세이 인기가 떨어지고 있다”며 “이미 검증된 인기 작가들의 신작으로 관심이 편중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은정진 기자 s...

    한국경제 | 2020.06.22 17:12 | 은정진

  • thumbnail
    황석영·은희경·한강·김영하…유명 작가 명작 재출간 '붐'

    출판가에 유명 작가들의 옛 작품을 표지 디자인과 구성을 달리해 내놓는 재출간 붐이 일고 있다. 국내 작가들의 굵직한 신작이 나오지 않는 상황에서 이름 자체만으로도 판매 효과가 있는 작가들의 작품을 다시 선보여 불황을 타개하려는 출판업계의 전략이란 분석이다. 최근 주요 서점가 베스트셀러 순위 상위권을 차지하고 있는 책들이 《페스트》 《데미안》 《멋진 신세계》 《걸리버 여행기》 등 고전인 점도 구간의 재출간 전략에 힘을 실어주고 있다. 문학동네는 황석영 ...

    한국경제 | 2020.05.19 17:49 | 은정진

전체 뉴스

  • thumbnail
    출판가 '여제 고이케 유리코' 돌풍…발매 2주새 15만부 돌파

    마이니치신문 "내달 5일 도쿄도 지사 선거에 영향 줄 가능성" 일본 출판가에서 고이케 유리코(小池百合子·67) 도쿄도 지사의 평전이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14일 마이니치신문에 따르면 '여제(女帝) 고이케 유리코'라는 제목으로 '분게이슌주'(文藝春秋)가 지난달 29일 발매를 시작한 이 평전은 2주 만에 15만부 넘게 팔려나갔다. 이미 5쇄까지 찍었지만 인터넷 서점인 '아마존'에서는 품절 상태가 이어지고 있다. 출판시장이 비교적 활황세를 유지하는 ...

    한국경제 | 2020.06.14 13:21 | YONHAP

  • thumbnail
    [인문학에 빠진 TV①] 예능과 교양의 경계가 무너지다

    ... 서점가의 베스트셀러를 차지했던 책은 채사장 작가의 '지적 대화를 위한 넓고 얕은 지식'(지대넓얕)이었다. 세상에 널려있는 여러 지식들을 정리한 서적으로 우리 사회를 이해할 수 있는 초석을 마련해주는 내용으로 인기를 끌었다. 출판가에 불었던 인문학 붐이 방송가로 넘어왔다. 지금 방송가가 주목하는 가장 큰 분야는 '인문학'이다. 프로그램이 인문학과 만나면서 예능과 교양의 경계가 무너지는 결과로 이어졌다. 다소 어렵고 다가가기 어려운 인문학을 예능적으로 풀어내며 ...

    텐아시아 | 2017.06.08 14:46 | 조현주

  • thumbnail
    '귓속말' 필두, 타임슬립 다음엔 '법드'다

    ... 법률 용어나 지식에 대한 갈증을 흥미롭게 해소해줄 뿐 아니라, 드라마보다 더 드라마틱하게 부패한 현 시국을 만든 법조계, 정·재계 인물들을 통렬하게 응징하는 서사가 대리만족까지 안겨주기 때문이다. 이는 방송가 뿐만 아니라 극장가, 출판가에도 '더 킹'(감독 한재림) 같은 검사 영화 '재심'(감독 김태윤)과 같은 소재를 다룬 '지연된 정의'(박상규·박준영) 등과 같은 법 사례 관련 도서들이 대거 등장한 이유와 같은 맥락이다. 정덕현 문화평론가는 “시국을 통해 ...

    텐아시아 | 2017.04.03 17:08 | 김수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