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단독] 피소된 20대 여배우 아버지, 칠성파 자금책 의혹 해명

    20대 유명 여배우의 아버지 A 씨가 사기 혐의로 피소된 가운데 과거 폭력조직 칠성파의 자금책이었다는 의혹도 불거졌다. 27일 한경닷컴 취재결과 앞서 A 씨를 사기, 사문서위조죄 혐의로 고소한 B 씨는 27일 서울동부지방검찰청에 공정한 수사와 조사를 촉구하며 진정서를 제출했다. 진정서에는 "A 씨가 폭력조직 칠성파의 자금책으로 구속영장이 신청된 이력과 476명으로부터 73억 원의 금융사기로 구속된 이력이 있는 사람"이라는 내용이 ...

    HEI | 2020.04.27 15:21 | 김소연

  • thumbnail
    트래픽 보증수표? 유튜브 단골손님 된 '조국'

    ...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자에 대해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 명예훼손 등 혐의로 강력한 조치를 취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 유튜버는 '조국 여배우 녹취 공개(+조국 동생 칠성파 연루 의혹)'이라는 영상을 통해 조국 장관과 특정 여성이 불륜관계에 있다고 주장했다. 해당 라이브에서는 음성변조된 한 여성의 녹취록이 공개됐다. 별도의 후원계좌를 컨텐츠에 표출해 구독자들로부터 송금을 받거나 라이브 방송을 하는 ...

    HEI | 2019.09.11 08:40 | 김예랑/이미나

  • '원로 주먹' 출판 기념회에 조폭 수백명 집결

    ... 행사에는 조씨와 인연이 있는 것으로 알려진 최시중 전 방송통신위원장도 참석했다. 이수성 전 국무총리, 이재오 자유한국당 상임고문(전 특임장관) 등도 조씨와 함께 기념촬영했다. 1970년대 서울 명동을 장악한 신상사파 신상현 씨(84)와 부산 칠성파 이강환 씨(74)는 축전을 보냈다. 경찰 관계자는 “조폭들에게 90도 인사 등 호텔 이용객들에게 위협감을 주는 행동을 자제하라고 권고했다”고 말했다. 조씨는 국내 최초로 일본 야쿠자와 연계된 조직폭력배로 알려져 ...

    한국경제 | 2018.08.31 22:59 | 임락근

전체 뉴스

  • thumbnail
    세력 과시는 옛말…칠성파 원조 두목의 조촐(?)했던 아내 장례

    경찰, 폭력팀·강력팀 대거 배치했지만 조용하게 끝나 기업화로 행태 변한 조폭들, 위화감 조성 행위 줄여 부산 한 병원에 지역 최대 규모 폭력 조직인 칠성파 전 두목의 가족 빈소가 꾸려지며 경찰이 바짝 긴장했지만 사흘간 조용히 장례가 이뤄진 것으로 파악됐다. 1일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남구 한 병원에 칠성파 '원조 두목' 이강환(77) 씨 아내 빈소가 지난 29일 마련됐다. 이 씨 아내는 해당 병원에서 말기 암 치료 중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

    한국경제 | 2019.10.01 09:48 | YONHAP

  • thumbnail
    "평생 불구로 만들겠다" 1억1천만원 빼앗은 30대 실형

    ... 씨는 동료 B 씨와 함께 2014년께 부동산 업자 C 씨에게 의도적으로 접근해 친분을 쌓았다. 그런 뒤 A 씨는 C 씨에게 "사업자금을 빌려주면 이자와 원금을 갚겠다"고 돈을 요구했다. A 씨는 자신이 부산지역 폭력조직인 칠성파 조직원임을 과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C 씨가 거절하자 A 씨는 후배들을 데리고 C 씨 사무실에 찾아가 담배를 피우고 도박을 하는 등 몇 시간 정상적인 업무를 할 수 없도록 압박했다. C 씨가 계속 돈을 빌려주지 않자 A 씨는 B ...

    한국경제 | 2019.08.13 10:56 | YONHAP

  • thumbnail
    "내가 칠성파" 문신 보여주며 호텔 무단투숙 조폭 구속

    부산 중부경찰서는 조직폭력배임을 과시하며 80일 치 호텔 숙박료 800여만원을 내지 않은 혐의로 칠성파 행동대원 A(40) 씨를 구속했다고 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올해 5월 중순부터 이달 초까지 부산 중구 한 호텔에 투숙하며 호텔 측으로부터 수차례 숙박요금 납부를 독촉받자 문신을 보이며 "내가 칠성파다. 감옥에 13년 있었다"며 겁을 줘 숙박비 850만원을 포기하도록 한 혐의다. 조직폭력배 특별단속기간에 첩보를 입수한 경찰은 보복을 ...

    한국경제 | 2019.08.09 06:2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