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column of the week] 걸프만서 여전히 유효한 40년 前 '카터 독트린'

    ... 오사마 빈 라덴뿐 아니라 카터 전 대통령에게도 걸프만의 지정학적 중요성은 명백했다. 아프가니스탄에서 탈레반을 다루는 것은 어찌 보면 끝이 없고 헛된 것으로 보이지만, 그럴 만한 이유가 충분히 있는 셈이다. 아프가니스탄의 바그람과 칸다하르의 미군 기지는 한때 영국의 지중해 지배에 있었던 지브롤터처럼, 중동 지역에서의 미국 군사력을 유지하는 데 중요하다. 카터 독트린이 성공했다는 증거 중 하나는 사우디아라비아에 대한 미국 좌파 정치인의 적개심이다. 이는 사우디 수도 ...

    한국경제 | 2020.02.06 15:17 | 서욱진

  • 아프간서 호텔 공격으로 4명 사망…민간인 향해 총기 난사

    ... 아프가니스탄 내무부 대변인은 이들 일당이 호텔 내 민간인을 향해서도 총을 쐈다고 밝혔다. 목격자는 이들이 경찰 검문소를 타격했고 이후 호텔에 침입했으며 두 번의 폭발음을 들었다고 말했다. 탈레반은 1994년 아프가니스탄 남부 칸다하르주(州)에서 결성된 무장 이슬람 정치단체로서 1996년부터 2001년까지 아프가니스탄을 지배한 무장 이슬람 정치단체다. 탈레반과 미국은 지난달 29일 탈레반의 정치국 사무소가 있는 카타르 도하에서 만나 7차 평화협상을 시작했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19.07.14 11:21 | 김예랑

  • thumbnail
    아프간 美사령관 참석 회의서 총격…3명사망·10명부상

    스콧 밀러 주 아프가니스탄 미군사령관이 참석한 회의에서 총격이 발생해 아프간 경찰 고위 간부 등 3명 이상이 사망하고 10여 명이 다쳤다. 18일(현지시간) 아프간 톨로뉴스와 로이터통신 등 해외 언론에 따르면 아프간 남동부 칸다하르 주(州)의 주지사 공관에서 열린 회의 직후 주지사의 경호원 중 한 명이 회의 참석자를 상대로 총격을 가했다. 이로 인해 압둘 라지크 주 경찰총장, 주 정보국장, 기자 한 명이 현장에서 사망했다고 AFP통신은 전했다. ...

    한국경제 | 2018.10.19 11:23

전체 뉴스

  • thumbnail
    탈레반, 아프간 정부군 포로 20명 석방키로…협상 유지 '불씨'

    ... 석방한 상태라 이를 계기로 교착된 아프간 내부 정파 간 평화협상에 돌파구가 마련될지 주목된다. 수하일 샤힌 탈레반 대변인은 12일 트위터를 통해 "20명의 정부군 포로를 풀어주기로 했다"고 밝혔다. 샤힌 대변인은 "남부 도시 칸다하르에서 적십자 대표단에게 이들을 넘길 것"이라고 말했다. 아프가니스탄타임스에 따르면 아프간 정부는 지난주 하루 100명씩 총 300명의 탈레반 포로를 풀어줬고 추가로 100명을 석방하겠다고 밝힌 상태다. 2001년 아프간 전쟁 발발 후 ...

    한국경제 | 2020.04.13 11:01 | YONHAP

  • thumbnail
    [일지] 2001년 아프간 전쟁 발발부터 평화합의 서명까지

    ... 11월 13일 = 아프간 탈레반 반대 세력인 북부 동맹과 미군, 아프간 수도 카불 입성. 탈레반, 수도 카불에서 퇴각. ▲ 2001년 12월 5일 = 아프간 과도정부 수립. ▲ 2001년 12월 7일 = 탈레반 핵심 거점 칸다하르, 연합군에 함락. 오사마 빈 라덴과 탈레반 지도자 물라 무함마드 오마르 도피. ▲ 2002년 1월 2일 = 아프간 주둔 국제안보지원군(ISAF) 선발대 아프간 도착. ▲ 2002년 1월 13일 = 아프간 대부족장 회의(로야 지르가), ...

    한국경제 | 2020.02.29 22:00 | YONHAP

  • thumbnail
    아프간 '폭력감축' 돌입에 주민 춤추며 축하…일부선 총격전도

    ... 이를 반기며 축하했다. 다만, 일부 지역에서는 아프간 정부군과 탈레반 간의 무력 충돌이 빚어지는 등 여전히 긴장이 계속되는 분위기도 감지됐다. 23일 현지 톨로뉴스와 외신 등에 따르면 폭력감축이 시작된 전날 탈레반의 거점인 남부 칸다하르 등에서는 주민들이 거리에서 전통춤을 추며 기뻐했다. 칸다하르 인근 헬만드의 한 아프간 경찰은 "평화협상 결과와 관련해 처음으로 매우 낙관하고 있다"고 말했다. 헬만드에서는 탈레반 조직원들이 미군 드론(무인기) 공습에 대한 두려움 ...

    한국경제 | 2020.02.23 12:1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