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해리포터 주인공이 된 듯…가장 영국스러운 스쿨백, 캠브릿지사

    딸의 미래를 위해 고민하던 엄마가 생계를 위해 만든 가죽 책가방. 바로 영국 가죽 핸드백 브랜드 캠브릿지사첼 얘기다. 이 브랜드를 탄생시킨 창업자 줄리 딘은 2008년 여덟 살이던 딸이 학교에서 다른 아이들로부터 괴롭힘을 당하자 사립학교로 전학시켰다. 두 아이를 같이 사립학교에 보내는 데 2만4000파운드(약 3400만원)나 들었다. 비싼 학비를 대기 위해 돈을 벌어야 했다. 딘은 고민하던 중 금방 닳아버리는 책가방을 튼튼하게 제작하기로 했다. ...

    한국경제 | 2019.04.21 15:42 | 민지혜

  • thumbnail
    클래식한 바첼백…귀여운 데이지백…남성용 폴리오백

    캠브릿지사첼을 대표하는 제품으로는 클래식한 감성이 담긴 바첼백과 사첼백을 꼽을 수 있다. 바첼백은 영국 케임브리지대에서 학생용 가방으로 지정할 만큼 많은 사랑을 받는 대표적 핸드백이다. 각이 잡힌 사각형의 가방으로 숄더백이나 크로스백으로 멜 수 있다. 중성적 느낌이 드는 남녀 공용 제품이다. 책과 서류가 넉넉하게 들어가는 15인치부터 14인치, 13인치, 11인치, 미니 등 다양한 사이즈로 나온다. 14인치까지는 자석으로 여닫는 스타일이고, 15인치는 ...

    한국경제 | 2019.04.21 15:42 | 민지혜

  • thumbnail
    Premium '영국 국민가방'이 한국에 들어왔습니다

    (생활경제부 민지혜 기자) 미국의 유명 가수 레이디가가와 여배우 엠마 스톤이 사랑하는 가방. 바로 영국의 ‘캠브릿지사첼’ 핸드백입니다. 오버사이즈 패션이 유행하면서 여기에 어울리는 단정한 미니백이 트렌드로 자리잡았죠. 심플한 디자인의 미니백은 어느 옷차림에도 어울리는 필수 패션 아이템이기도 합니다. 마치 학생 가방 같기도 하고 서류가방 같기도 한, 집배원이 우편물을 꺼내들 것만 같은 클래식한 디자인의 사첼백을 유행시킨 영국 브랜드 ...

    모바일한경 | 2017.10.26 14:54 | 민지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