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LG이노텍 50년…'혁신의 시간들'

    ... 임직원들은 1년이 지나 주식을 팔 수 있게 됐는데 그 사이 주가가 공모가(4만300원)보다 세 배 넘게 올라 상당한 이익 실현을 할 수 있었다. 2020년 트리플 카메라 등 신기술 행진 2010년 LG이노텍은 글로벌 자동차 부품업체 콘티넨탈로부터 DCT용 모터 개발을 제안받았다. DCT용 모터 개발이 완료될 무렵이었던 2012년 전 세계적으로 희토류 가격이 폭등했다. LG이노텍은 고민 끝에 희토류가 들어가지 않는 모터를 개발하겠다는 뜻을 콘티넨탈에 전달했다. 이 제품 개발에는 ...

    한국경제 | 2020.08.06 15:22 | 송형석

  • thumbnail
    조수진 "추미애 '자다가 봉창'…국토부서 수사지휘권 폐지 언급하면?"

    ... 앞서 추 장관은 한 사찰에서 사적 휴가를 보낼 때 주차돼 있었다고 복수의 목격자들이 한 중앙 일간지에 말한 링컨 콘티넨털 차량에 대해 "비서관 소유의 차량이었다"고 해명했다. 조 의원은 "추 장관은 해당 차량과 ... 19일 "연휴 첫날(지난 7일) 호우 업무 연락차 보고 서류를 들고 사찰로 찾아온 비서관의 차가 링컨 콘티넨탈 MKZ였다"라며 "저는 국회의원 신분 종료와 동시에 차량도 반납해 현재 제 명의로 소유하고 있는 ...

    한국경제 | 2020.07.20 12:08 | 이미나

  • thumbnail
    추미애, 차량의전 의혹에 "자다가 봉창"…조수진 "사고가 고압적"

    조수진 미래통합당 의원이 18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링컨 콘티넨털 차량 의전' 의혹을 두고 SNS간 설전을 벌이고 있다. 통합당 법사위원인 조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추 장관에 대해 "제기된 의혹들엔 답하지 않으면서 자신을 '어른'이라 칭하며 훈계하려는 듯한 태도, 이런 게 속칭 '꼰대' 소리 듣는 법"이라고 적었다. 추 장관이 조 의원과 그가 제기한 차량 의전 의혹에 대해 '의정 ...

    한국경제 | 2020.07.18 11:23 | 안혜원

전체 뉴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