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코스트코 현대카드' 출격…"적립혜택 2배로"

    ... 기타 가맹점의 포인트 적립률은 당월 이용금액 상관없이 결제금액의 1%다. 연회비는 1만원이다. 이 같은 수준은 삼성카드코스트코 제휴 카드에 비해 포인트 적립비율이 두 배 이상 좋아졌다는 게 이용자들의 반응이다. 2000년부터 코스트코의 ... 페이스북을 통해 직접 코스트코 특화 카드를 홍보하기도 했다. 정 부회장은 “종류에 상관없이 모든 현대카드코스트코에서 결제할 수 있지만 코스트코 관련 혜택이 가장 많은 카드”라고 강조했다. 현대카드코스트코 제휴 카드는 ...

    한국경제 | 2019.03.08 15:36 | 정지은

  • 통신·대형마트·항공사도 "수수료 인상안 수용불가"…가맹계약 해지 확산되나

    ... 있는 형태로 결제 시장이 바뀌는 게 아니냐는 얘기도 나온다. 미국 창고형 마트인 코스트코는 일부 국가에서 1개 카드사와 독점 계약을 맺고 있다. 국내에 있는 코스트코코리아는 2000년부터 19년간 삼성카드와 독점 제휴를 해왔다. 이 때문에 코스트코에선 현금 또는 삼성카드로만 결제가 가능했다. 한국코스트코는 삼성카드와의 계약을 종료하고 오는 5월24일부터 현대카드와 독점 제휴를 시작한다. 그동안 한국코스트코를 이용하기 위해 삼성카드를 발급하고 이용했던 ...

    한국경제 | 2019.03.04 17:12 | 정지은

  • thumbnail
    카드사-대형점 수수료 갈등…'카드 불통' 사태 빚나

    ... 소비자들의 불편 사례가 속출했다. 결국 비씨카드는 백기를 들어 1.6~1.85% 수준으로 수수료율을 조정했다. 같은 해 롯데마트도 수수료율 인상을 수용할 수 없다며 점포에서 삼성카드를 받지 않았다. 현대자동차는 2014년 당시 1.9%였던 카드복합할부 수수료를 두고 카드사에 이의를 제기하다 신한카드, 비씨카드에 가맹 계약 취소를 통보한 적도 있다. 삼성카드는 2012년 코스트코와 수수료율을 둘러싼 갈등도 겪었다. 일각에선 이번에도 대형 가맹점들이 가맹 ...

    한국경제 | 2019.02.18 17:28 | 정지은/김순신

전체 뉴스

  • thumbnail
    [파워 금융인 30] 원기찬 삼성카드 사장,디지털 DNA와 신사업으로 위기 돌파

    [커버스토리 : 2019 한경비즈니스 선정 파워 금융인 30] 원기찬(59) 삼성카드 사장은 작년 말 연임을 확정지었다. 당초 우세했던 교체론을 잠재운 원 사장은 삼성카드의 수장으로 6년 차를 맞이하게 됐다. 임기는 2020년 ... 카드 발급 체계 구축 등을 통해 카드업계 내 디지털 혁신을 선도해 왔다. 지난해에는 빅데이터 역량을 강화해 '숫자 카드 V3' 시리즈를 선보였다. 한편 삼성카드는 5월 미국 창고형 대형마트 '코스트코'와의 독점 계약이 종료되면서 그 ...

    한경Business | 2019.03.04 17:16

  • thumbnail
    [파워 금융인 30]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 디자인 경영·문화 마케팅의 선구자…AI·블록체인에 도전

    ... 점유율 1.7%로 업계 꼴찌였던 현대카드는 2017년 기준 점유율 13.1%, 업계 2위로 부상했다. 지난해에는 삼성카드의 뒤를 이어 3위를 차지했다. 정 부회장은 종로학원을 세운 정경진 씨의 장남이다. 1985년 정몽구 현대차그룹 ... 제휴해 온 코스트코와 10년간 독점 계약을 따냈다. 코스트코의 연간 신용카드 결제액은 3조원 규모로 추정되는 만큼 현대카드가 고정 수익원을 확보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현대카드코스트코 결제 카드로 선정되기까지 정 부회장의 역할이 ...

    한경Business | 2019.03.04 16:32

  • thumbnail
    '코스트코 현대카드' 판촉 나선 정태영 부회장

    ... 아이덴티티의 기본에 가장 충실한 디자인으로 출시했다"고 밝혔다. 현대카드가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코스트코 전용 카드는 세로형 디자인으로 약 20년 전 정 부회장이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직접 발급받아 사용한 코스트코 회원카드 플레이트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다른 게시물에서 정 부회장은 5월 24일부터 코스트코의 결제는 현대카드와 현금만 가능하다고 알리며 코스트코 리워드 카드에 대해 보다 자세히 소개했다. 그는 "체크카드를 ...

    한국경제 | 2019.02.25 09:46 | 차은지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