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현대카드, 삼성 제치고 코스트코 결제카드 됐다

    ... 미국 대형마트로 1개 국가에서 카드회사 한 곳과 독점 계약하고 있다. 코스트코코리아는 1998년 설립된 이후 2000년부터 18년 동안 삼성카드와 독점 가맹점 계약을 유지해왔다. 그동안 국내 코스트코 회원은 카드 결제 시 삼성카드만 이용할 수 있었다. 코스트코는 연초 현대, 삼성, 신한, 씨티 등 4개 카드사에 입찰제안요청서(RFP)를 보낸 뒤 현대카드와 삼성카드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 현대카드는 별도의 전문조직을 운영하고, 데이터 분석과 ...

    한국경제 | 2018.08.24 17:24 | 안상미/정지은

  • thumbnail
    코스트코, 현대카드와 새 계약…삼성카드 독점 18년 만에 종료

    ... 가능했지만, 앞으로는 삼성카드 대신 현대카드를 이용해야 한다. 20일 한 매체는 금융권과 유통업계의 말을 빌려 코스트코 본사가 가맹점 계약 경쟁입찰에 참여한 현대·삼성·신한·씨티카드 등 4개 카드사 중 현대카드를 최종 낙점했다고 보도했다. 코스트코현대카드는 계약기간과 수수료율 등을 조율한 뒤 조만간 최종계약서에 서명할 것으로 보인다. 코스트코는 한 국가에서 한 카드사와만 독점 계약하고 있다. 독점계약의 조건으로 ...

    한국경제 | 2018.08.21 10:52 | 강경주

  • thumbnail
    [힐스테이트 동탄2차] 동탄테크노밸리 배후수요 기대, 희소가치 높은 소형 구성

    ... 경향이 강하다. 기업들이 입주하면서 다양한 편의시설도 풍부하게 갖춰지는 편이어서 주거 편의성이 높다는 평가다. 현대건설이 경기도 화성시 동탄2신도시 C-1블록에서 분양 중인 ‘힐스테이트 동탄 2차’ 역시 동탄태크노밸리 ... 이동도 용이하다. 단지 주변으로 중학교와 고등학교 부지가 반경 500m 거리에 예정돼있다. 이마트 동탄점을 비롯해 코스트코 공세점, 이케아 기흥점(예정) 등도 가까운 거리에 있어 편의시설 이용이 편리할 것으로 보인다. 인근에 동탄여울공원이 ...

    한국경제 | 2018.01.15 08:00 | 이소은

전체 뉴스

  • 현대카드, 삼성카드 제치고 코스트코와 제휴… 내년부터 10년간

    18년간 이어진 코스트코와 삼성카드간 제휴를 현대카드가 깼다. 현대카드코스트코의 차기 제휴사업자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제휴는 내년 5월 24일부터 10년간이다. 현대카드는 이번 제휴사업자 선정 평가에서 장기적인 비즈니스 파트너로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고 전했다. 별도의 상업자 표시 신용카드(PLCC) 전문조직을 운영하고 데이터 분석과 활용, 마케팅 등에서 차별화된 역량을 갖춘 것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는 것이다. 코스트코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18.08.24 14:41 | YONHAP

  • thumbnail
    P&G도 두려워하는 어니스트컴퍼니의 비밀

    ... 기술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어서일까. 물론 모바일이나 온라인을 통한 구매가 가능하기는 하지만 홀푸드·코스트코 등 전통적 유통 업체들을 통한 유통 비중이 절대적인 어니스트컴퍼니가 다른 생활용품 업체들에 비해 특출하다고 할 수는 ... 훨씬 자연스럽다. 셋째, 경영자 스스로가 셀러브리티가 되는 것이다. 국내에서도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 등 일부 기업의 최고경영자(CEO)들이 실제로 소비자들과 소셜 미디어 등을 통해 소통하면서 많은 팔로워를 ...

    한국경제 | 2017.05.13 19:21 | MAGAZINE

  • thumbnail
    P&G도 두려워하는 어니스트컴퍼니의 비밀

    ... 온라인·모바일 기술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어서일까. 물론 모바일이나 온라인을 통한 구매가 가능하기는 하지만 홀푸드·코스트코 등 전통적 유통 업체들을 통한 유통 비중이 절대적인 어니스트컴퍼니가 다른 생활용품 업체들에 비해 특출하다고 할 수는 ... 훨씬 자연스럽다. 셋째, 경영자 스스로가 셀러브리티가 되는 것이다. 국내에서도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 등 일부 기업의 최고경영자(CEO)들이 실제로 소비자들과 소셜 미디어 등을 통해 소통하면서 많은 팔로워를 ...

    한경Business | 2017.05.08 13:31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