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고경민 극장골+후반 3골' 경남, 대전에 3-2 역전승

    ... 전반 20분 김승섭의 오른쪽 코너킥 상황에서 이지솔의 머리를 맞은 볼이 수비에 가담한 경남 공격수 룩의 몸에 맞고 굴절돼 자책골이 되면서 리드를 잡았다. 기세가 오른 대전은 전반 32분 페널티 지역 왼쪽에서 김승섭이 시도한 크로스를 안드레가 페널티 지역 정면 부근에서 왼발슛으로 경남 골대 오른쪽 구석에 볼을 꽂아 2-0으로 달아났다. 최근 3경기 연속골을 터트린 안드레는 시즌 11호골을 작성, 득점 선두 안병준(수원FC·12골)과 격차를 1골로 줄였다. ...

    한국경제 | 2020.08.08 21:13 | YONHAP

  • thumbnail
    K리그1 '선두' 울산, 못 달아났다…수원과 0-0 무승부

    ... 기습적인 중거리포를 날린 것을 제외하면 결정적인 득점 기회가 없었다. 김도훈 울산 감독은 후반 18분 원두재를 빼고 전진 패스가 좋은 고명진을 투입하며 주니오에 이르는 루트의 다변화를 꾀했다. 울산은 후반 40분 김인성의 크로스에 이은 주니오의 문전 헤더가 골대 왼쪽으로 살짝 빗나가 아쉬움을 삼켰다. 2분 뒤에는 김태환이 오른쪽에서 날린 낮은 슈팅이 수원 골키퍼 양형모의 손끝에 살짝 걸렸다. 애가 탄 울산은 후반 추가 시간 흥분한 김태환이 수원 김민우를 ...

    한국경제 | 2020.08.08 21:11 | YONHAP

  • thumbnail
    맨시티, R마드리드 잡고 UCL 8강행…유벤투스는 리옹에 덜미

    ... 제주스에게 빼앗겼다. 문전에 있던 라힘 스털링이 제주스의 패스를 논스톱 슈팅으로 마무리, 손쉽게 선제골을 뽑았다. 스털링이 맨시티에서 기록한 통산 100호 골이었다. 전반 28분 레알 마드리드 골잡이 카림 벤제마가 호드리고의 크로스를 문전 헤더로 마무리해 1-1 동점을 만들었다. 그러나 맨시티가 다시 앞서나갔다. 이번에도 레알 마드리드 수비진의 허술한 볼 처리가 문제였다. 제주스가 후반 23분 상대 수비수의 골키퍼를 향한 백패스를 가로채 골 지역 왼쪽에서 ...

    한국경제 | 2020.08.08 08:11 | YONHAP

사전

인구 데드크로스 경제용어사전

데드크로스는 주식 시장에서 주가나 거래량의 단기 이동 평균선이 장기 이동 평균선을 뚫고 내려가는 것을 이르는 현상으로 주식 시장이 약세로 진입한다는 신호로 해석된다. 인구 데드크로스는 사망자가 출생아보다 많아 인구가 자연감소하는 현상을 말한다. 통계청에 따르면 한국은 2020년부터 '인구 데드크로스'가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월 단위로는 이미 자연감소가 시작됐다. 2019년 11월 1682명 줄어든 데 이어 12월엔 5628명 감소했다. 통계청은 ...

옵테인 메모리 [Optane Memory] 경제용어사전

인텔과 마이크론이 개발한 3D 크로스 포인트 비활성 메모리 프로세서의 상업용 버전으로 2017년 4월 24일 공식 출시 됐다. 인텔의 스마트 리스폰스 기술(SRT)을 사용해 HDD나 SSD 성능을 보조하도록 개발됐다. 스토리지 캐쉬 기능을 담당하기 때문에 단독 사용은 불가능하고 HDD 같이 속도가 느린 스토리지에 저장된 데이터를 미리 가져다 놓는 방식으로 속도를 높여준다.

차세대 메모리 반도체 경제용어사전

... 가능한 낸드플래시 시장은 차츰 확대돼 왔다. 하지만 지금의 속도로는 가상현실(VR) 등 고용량의 데이터를 빠르게 주고받기에는 한계가 있다. D램과 낸드플래시의 단점을 해결한 것이 차세대 반도체다. 인텔이 2016년 5월 공개한 '3D 크로스포인트' 가 차세대 반도체의 일종이다. 차세대 반도체는 소재에 따라 작동 원리와 성능이 달라진다. 우선 P램은 크리스털 등 비정질 물질을 이용해 전하를 가둬서 데이터를 기억한다. M램은 금속의 자성(磁性)을 이용한 저항에 따라 0과 1을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