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비극에서 배운 '자유'의 가치…아테네 공동체 하나로 묶었다

    ... 등장했다. 그의 두 하인은 유골단지를 들고 뒤따라온다. 엘렉트라는 여동생 크뤼소테미스로부터 남동생 오레스테스가 살아있다는 ‘반전’의 소식을 들었지만 믿지 않았다. 오레스테스는 자신의 신분을 감추고, 아이기스토스와 클리템네스트라의 친구인 스트로피오스의 부탁을 받아 그녀를 찾아온 전령인 척한다. 오레스테스는 앞에 서 있는 여인이 누이인 엘렉트라인 줄 모르고, 그녀에게 유골함을 지칭해 말한다. “우리는 이 작은 단지에 돌아가신 그분의 한 줌 유골을 담아가지고 ...

    한국경제 | 2019.06.28 17:08

  • thumbnail
    절망의 순간 펼쳐지는 반전…"오레스테스가 살아있어요"

    ... 자아내는 가장 강력한 도구는 반전이다. 《엘렉트라》에서는 여러 번의 반전이 거듭된다. 엘렉트라는 동생 오레스테스가 아르고스로 돌아와 왕권을 회복하길 바란다. 오레스테스가 왕권을 되찾기 위해서는 아버지 아가멤논을 살해한 어머니 클리템네스트라와 그의 정부 아이기스토스를 죽여야 한다. 한 노인이 오레스테스의 유골함을 가져와 엘렉트라는 깊은 절망에 빠진다. 아르고스와 자신을 구원할 오레스테스의 죽음은 절망 그 자체다. 바로 이 시점에 첫 번째 반전 드라마가 펼쳐진다. ...

    한국경제 | 2019.06.21 17:20

  • thumbnail
    남편 무덤에서 딸을 만난 어머니…"나의 행동은 정당했다"

    ... 버리라고 유혹한다. 만일 우리가 안네와 같은 용기를 갖고 있다면 이런 환경이 아니라 이 가치가 요구하는 원칙이 우리를 인도하도록 허용할 것이다. 어머니와 딸의 대화 환경이 아니라 고귀한 원칙을 지닌 두 여인이 대화한다. 어머니 클리템네스트라와 딸 엘렉트라다. 둘은 아가멤논의 무덤에서 만난다. 왕비인 어머니는 자신의 안녕을 위해 남편 아가멤논을 살해했다. 이제 그의 무덤에 찾아와 제사를 지낼 참이다. 그래야 아르고스 시민들이 그를 통치자로 인정해줄 것이기 때문이다. 그는 ...

    한국경제 | 2019.06.14 1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