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타이거 우즈 "만델라와 함께한 골프가 가장 기억에 남아"

    ... 인터뷰…"가장 느낌이 좋았던 샷은 2002년 PGA 챔피언십"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3·미국)에게 가장 기억에 남는 골프 추억을 안겨준 사람은 누구일까. 우즈는 12일 미국 골프 ... 남아프리카공화국 대통령을 꼽았다. '유명인과 함께한 골프 가운데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에 대한 질문을 받은 우즈는 "워낙 많은 대통령, 총리들과 골프를 쳤기 때문에 한 명을 꼽기 어렵다"고 조심스러워 하면서도 ...

    한국경제 | 2018.12.12 07:53 | YONHAP

  • thumbnail
    우즈, 2019년 프레지던츠컵에 단장 겸 선수로 출전할 듯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3·미국)가 2019년 12월 호주 멜버른에서 열리는 프레지던츠컵에 미국 대표팀 단장과 선수 역할을 겸할 가능성을 열어뒀다. 2019년 프레지던츠컵이 열리는 호주를 방문 중인 우즈는 5일 "내가 자력으로 출전 자격을 획득하면 선수로도 뛸 것"이라며 "아직 대회는 1년이나 남았다"고 말했다. 프레지던츠컵은 미국과 세계연합팀의 남자 골프 대항전이다. 다만 ...

    한국경제 | 2018.12.06 09:04 | YONHAP

  • thumbnail
    18명 중에 17위 하자 마스터스 우승 가능성 낮아진 우즈

    미국 도박업체는 최근 히어로 월드 챌린지에서 꼴찌나 다름없는 성적을 낸 타이거 우즈(미국)의 내년 마스터스 우승 가능성을 하향 조정했다. 유명 라스베이거스의 스포츠 도박업체 웨스트게이트는 5일(한국시간) 내년 마스터스에서 우즈의 우승에 12/1의 배당률을 제시했다. 우즈의 종전 배당률은 10/1이었다. 배당률이 높을수록 우승 가능성은 작아진다. 도박사들이 히어로 월드 챌린지에서 18명 가운데 17위에 그치자 우즈의 마스터스 우승 가능성이 다소 ...

    한국경제 | 2018.12.05 09:17 | YONHAP

사전

타이거 우즈 [Tiger Woods] 골프용어사전

21세기 최고의 골퍼.'골프 황제'로 불림.세계랭킹 제도가 도입된 이후 가장 오랫동안 1위 자리를 유지한 남자 프로골퍼.

타이거 우즈 재단 [Tiger Woods Foundation] 골프용어사전

주니어 골퍼를 대상으로 한 골프클리닉이나 불우이웃돕기 자선골프대회등을 목적으로 타이거 우즈가 설립한 재단.우즈가 프로로 전향한 1996년에 출범함.

타이거 슬램 [Tiger slam] 골프용어사전

타이거 우즈가 2000년 US오픈 브리티시오픈 USPGA챔피언십을 석권하고 그 이듬해 마스터스골프토너먼트에서 우승하면서 붙여진 이름.한 해 4개 메이저대회를 모두 휩쓰는 '그랜드 슬램'을 아쉽게 놓쳤다고 하여 이름이 붙여짐.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