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천리안2A호, 내년 7월부터 기상 서비스…미세먼지농도 정확도 ↑

    ... 것은 단연 기후변화를 더 일찍, 더 정확하게 포착하는 능력이다. 국지성 집중호우를 최소 2시간 전 조기 탐지, 태풍 중심위치 추적 정확도 향상, 구름과 산불연기·황사·화산재 구분 등이 천리안 2A호를 활용한 ... 있는데 천리안 2A호가 있으면 2분 간격으로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기상청은 또 비슷한 방식으로 태풍 중심위치를 더욱 자주 들여다볼 수 있게 되면서 태풍 이동 경로 추적도 더 정확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천리안 ...

    한국경제 | 2018.12.05 10:06

  • thumbnail
    제26호 태풍 위투, 오키나와로 이동 중…기상청 "태풍 경로 유동적"

    ... 시속 20km/h의 속도로 이동 중이며 중심기압 950hPa, 최대 풍속은 초속 43m의 매우 강한 중형 크기로 관측됐다. 태풍 위투는 오는 26일 괌 북서쪽 약 450km 부근 해상에 다다를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기상청 국가태풍센터 관계자는 "한반도 한참 남쪽까지 한기가 자리 잡고 있어 우리나라까지 올라오기 힘들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태풍의 이동 경로가 유동적이라 기상정보 변화에 주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위투'는 중국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

    한국경제 | 2018.10.24 11:03 | 강경주

  • thumbnail
    "호텔신라 셰프의 손맛 더해 더 맛있어진 제주맛집으로 혼저옵서예~"

    ... 솥밥을 사용해 밥맛이 좋다. 호텔신라는 영세 자영업자의 재기를 돕는 데 그치지 않고 사회공헌 활동의 선순환 모델로 확장하고 있다.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 운영자들은 자발적으로 봉사 모임을 꾸렸다. 이들은 2015년 10월 연동경로회관 음식 봉사를 시작으로 태풍 피해지역 방문, 설 명절 지역 내 저소득층 쌀 기증, 폭설·한파 피해 가정을 상대로 한 이불 기증 등의 활동을 했다. 오동환 동동차이나 사장은 “소외된 이웃을 위한 나눔 문화가 ...

    한국경제 | 2018.10.07 14:13 | 안재광

전체 뉴스

  • thumbnail
    '천리안 2A' 첫 교신 성공…내년 7월 기상정보 제공

    ... 전달한다. 고화질 컬러영상을 통해 구름과 산불연기, 황사, 화산재 등의 구분이 가능해져서 기상분석 정확도가 향상되고 기존에는 예보가 쉽지 않았던 국지성 집중호우도 조기 탐지해 최소 2시간 전에는 탐지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또한 태풍의 중심위치 추적이 가능해짐에 따라 태풍의 이동경로 추적 정확도도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천리안 2A호는 각종 시험을 거쳐 내년 7월부터 약 10년간의 활동을 시작하게 된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

    스타엔 | 2018.12.05 14:13

  • thumbnail
    '더 자주 탐지' 천리안2A…태풍경로측정·미세먼지농도 정확도↑

    ... 것은 단연 기후변화를 더 일찍, 더 정확하게 포착하는 능력이다. 국지성 집중호우를 최소 2시간 전 조기 탐지, 태풍 중심위치 추적 정확도 향상, 구름과 산불연기·황사·화산재 구분 등이 천리안 2A호를 활용한 ... 있는데 천리안 2A호가 있으면 2분 간격으로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기상청은 또 비슷한 방식으로 태풍 중심위치를 더욱 자주 들여다볼 수 있게 되면서 태풍 이동 경로 추적도 더 정확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천리안 ...

    한국경제 | 2018.12.05 09:51 | YONHAP

  • thumbnail
    독자기술 개발 첫 정지궤도위성 '천리안 2A호' 발사 성공

    ... 임무를 물려받을 기상 관측 위성으로, 앞으로 10년간 한반도 주변의 기상을 관측하는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지난 2011년 7월부터 항우연과 한국항공우주산업, AP우주항공, 경희대 등이 참여해 개발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따르면 천리안 2A호로는 국지성 집중호우의 발달도 관측할 수 있어 최소 2시간 전에 이를 탐지할 수 있다. 또 태풍 이동 경로 추적 정확도가 높아지며 태양 흑점 폭발 등 우주기상 관측 정보도 받을 수 있게 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8.12.05 06:1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