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정 총리 "개발만 생각하고 환경 뒷전 두던 시대 끝났다"

    ...회 앞서 입장 밝혀…"인내심 갖고 기다려달라" 정세균 국무총리는 24일 "개발만 생각하고 환경을 뒷전에 두던 시대는 끝났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오후 제25차 새만금위원회를 앞두고 전북도청 앞에서 새만금 해수 유통을 촉구하는 ... 복원 대책을 마련하라"고 촉구했다. 단체들은 "오늘 새만금위원회가 해수 유통을 결정하지 못한다면 문재인 정부와 정세균 총리에 대한 규탄과 더불어 송하진 전북도지사 퇴진 운동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겠다"고 경고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24 14:17 | YONHAP

  • thumbnail
    4번째 조기총선 앞 네타냐후, '적' 취급하던 아랍계에 손짓

    ... 조기총선을 앞둔 네타냐후 총리는 이달 들어 최대 아랍계 도시인 북부의 나사렛 등 아랍계 거주지를 방문해 '새로운 시대가 시작됐다'는 메시지를 전했다. 지난 1일 나사렛의 움 알-파흠 백신센터 방문 때는 이스라엘의 빠른 코로나19 ... 승리를 장담할 수 없는 이유다. 또 코로나19 대응 부실과 부패 혐의 관련 재판을 받는 네타냐후 총리에 대한 퇴진 요구 시위도 이어지고 있다. 여기에 베테랑 우파 정치인 기드온 사르가 리쿠드당을 탈당해 신당을 창당하면서 집권당 ...

    한국경제 | 2021.01.20 20:54 | YONHAP

  • thumbnail
    [저무는 트럼프시대] '좌충우돌' 4년…단임에 두번 탄핵소추 불명예 퇴진

    ... 탄핵안이 상·하원 모두 통과돼 물러난 대통령은 없었지만 하원에서 가결된 이로만 따지면 앤드루 존슨, 빌 클린턴에 이어 세 번째다. '미국을 다시 위대하게'(Make America Great Again) 구호를 앞세운 트럼프 시대 4년은 초강대국 미국에 이전에는 보지 못한 리더십이 출현해 미국 내부는 물론 전 세계까지 '트럼프 몸살'을 앓은 시기였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정치 문외한이던 부동산 재벌 출신의 '아웃사이더' 대통령은 기존 질서를 부정하다시피 ...

    한국경제 | 2021.01.15 10: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