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김정은 훌륭한 협상가" 트럼프, 또 對北 유화 제스처

    ... “CVID(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되돌릴 수 없는 비핵화)는 강도적인 요구”라고 비난했다. 이와 관련해 워싱턴 정가에선 폼페이오 장관의 ‘빈손 방북’과 관련해 트럼프 행정부의 대북 정책에 대한 회의론이 불거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12일 자신의 트위터에 김정은이 보낸 친서 사진을 공개하며 “큰 진전이 이뤄지고 있다”고 밝혔지만 논란을 잠재우기엔 역부족이었다. 정상 간 친서를 드러내는 건 외교 ...

    한국경제 | 2018.07.15 18:19 | 이미아

  • thumbnail
    트럼프 "北 비핵화 과정, 긴 과정 될 수 있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3일(현지시간) 북한의 비핵화에 대해 "사람들이 바라보는 것 보다 더긴 과정이 될 수 있다"며 "나는 오래 걸리는 과정에 익숙해있다"고 말했다. 영국을 방문 중인 ... 문제를 넘겨받았다"며 "우리는 매우 잘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그는 전날 트위터를 통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으로부터 받은 친서공개한 것과 관련, "여러분은 어제 편지를 봤을 것"이라며 ...

    한국경제 | 2018.07.14 10:23

  • 트럼프, 김정은 친서 공개… '비핵화'는 없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트위터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으로부터 받은 친서(親書)를 전격 공개했다. 김정은친서 전달은 싱가포르 미·북 정상회담이 있은 지 한 달 만으로,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지난 6~7일 방북했을 때 전달받은 것이다. 김정은은 편지에서 비핵화 일정이나 핵시설 신고 등을 일절 언급하지 않았다. 하지만 트럼프 대통령은 “멋진 편지”라며 “(미·북 ...

    한국경제 | 2018.07.13 17:24 | 박수진

전체 뉴스

  • thumbnail
    트럼프, 북 비핵화에 "바라는 것보다 더 긴 과정 될 수 있어"

    ... 그러면서 "우리는 제재를 해제하지 않았다. 제재가 (북한을) 아프게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달 6·12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에서 '완전한 비핵화'를 ... 북미 관계의 '새로운 미래'와 '획기적 진전'을 언급한 김 위원장의 지난 6일 자 친서를 트위터를 통해 공개하며 "북한 김(정은) 위원장으로부터 (받은) 아주 멋진 편지. 아주 큰 진전이 이뤄지고 ...

    한국경제 | 2018.07.14 01:27 | YONHAP

  • thumbnail
    네 문장 친서트럼프 "각하" 5번 존칭… 비핵화 언급은 없어

    김정은, 266자 친서에서 '획기적 관계진전' 노력 감사 표시 추가 정상회담 기정사실화…개최 시기 앞당길 희망도 담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보낸 친서에서 역사적인 ... 정상회담을 갖길 희망했다. 그러나 그는 북미 간 최대 관심 사안인 비핵화에 대해서는 전혀 언급하지 않았다. 트럼프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트위터에서 공개한 김 위원장의 친서(한글본 기준)는 '친애하는 대통령 각하'라는 ...

    한국경제 | 2018.07.13 06:03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친서' 카드로 빈손방북 회의론 돌파·폼페이오에 힘싣기

    ... '동력 되살리기' '비핵화' 표현 빠져 비판불식 미지수…美전문가 "구체적 내용 없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12일(현지시간) '김정은 친서' 공개는 기본적으로 북미 간의 후속대화 의지를 재확인하겠다는 취지로 읽힌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친서는 7월 6일 자로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의 방북 당시 건네진 것으로 보인다. 앞서 북한 외무성은 대변인 담화를 통해 ...

    한국경제 | 2018.07.13 06: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