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폭발참사는 부패의 결과"…레바논 내각 총사퇴 결정

    ... 보관된 인화성 물질 질산암모늄 약 2750t이 폭발한 것으로 보고 있다. 정부 관료들이 위험한 질산암모늄을 베이루트 도심과 가까운 곳에 사실상 방치했다는 비판이 나온다. 레바논은 막대한 국가부채와 높은 실업률, 물가 상승, 레바논 파운드화 가치 하락 등으로 심각한 경제 위기를 겪고 있다. 지중해 연안 국가인 레바논은 이슬람교 수니파 및 시아파, 기독교 마론파 등 18개 종파를 반영한 독특한 정치 체제를 지속하고 있다. 명목상 대통령제(임기 6년의 단임제)이지만 총리가 ...

    한국경제 | 2020.08.11 07:58 | 고은빛

  • thumbnail
    7월 외환보유액 4165弗 '사상 최대'…달러 약세에 넉달째↑

    ... 달 연속 증가세다. 달러화 가치가 하락하면서 유로, 엔, 파운드 등 비(非) 달러화 자산의 달러 환산액이 불어난 영향이다. 미 달러화 지수는 지난달 말 93.02로 6월 말보다 4.6%나 떨어졌다. 달러화 지수는 유로화 엔화 파운드화 등 6개국 통화 대비 달러 가치를 산출한 수치다. 자산별로 보면 유가증권(국채·회사채 등)이 3793억8000만달러로 전달 대비 91억1000만달러나 증가했다. 국제통화기금(IMF) 특별인출권(SDR)은 3...

    한국경제 | 2020.08.05 07:31 | 고은빛

  • thumbnail
    Premium 코로나 이후 주요국 환율 향방은

    ... 수밖에 없거든요. 이런 상황에서 국제금융센터가 코로나19 이후 주요국 환율에 대한 추세를 전망해 눈길을 끕니다. 코로나19로 인해 주용국은 전방위적 정책 대응을 하고 있습니다. 이런 정책 대응이 미국 달러화, 유로화, 엔화, 파운드화, 위안화 등에 영향을 미치고 있고요. 코로나19는 경기 침체, 재정건전성 악화, 저금리 기조 강화 등의 경로를 통해 중기적 환율 여건에 영향을 줍니다. 전 세계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은 지난해 2.9%에서 올해 -4.9%로 주저앉을 ...

    모바일한경 | 2020.07.23 11:28 | 김은정

전체 뉴스

  • thumbnail
    레바논 내각, 폭발참사 6일만에 총사퇴…정국혼란 심화

    ... 인화성 물질 질산암모늄 약 2천750t이 폭발한 것으로 보고 있다. 정부 관료들이 위험한 질산암모늄을 베이루트 도심과 가까운 곳에 사실상 방치했다는 비판이 나온다. 레바논은 막대한 국가부채와 높은 실업률, 물가 상승, 레바논 파운드화 가치 하락 등으로 경제 위기가 심각하다. 지중해 연안 국가 레바논은 이슬람교 수니파 및 시아파, 기독교 마론파 등 18개 종파를 반영한 독특한 정치 체제를 유지하고 있다. 명목상 대통령제(임기 6년의 단임제)이지만 총리가 실권을 ...

    한국경제 | 2020.08.11 03:53 | YONHAP

  • thumbnail
    레바논 내각 총사퇴 발표…총리 "폭발참사는 부패의 결과"(종합)

    ... 인화성 물질 질산암모늄 약 2천750t이 폭발한 것으로 보고 있다. 정부 관료들이 위험한 질산암모늄을 베이루트 도심과 가까운 곳에 사실상 방치했다는 비판이 나온다. 레바논은 막대한 국가부채와 높은 실업률, 물가 상승, 레바논 파운드화 가치 하락 등으로 경제 위기가 심각하다. 지중해 연안 국가 레바논은 이슬람교 수니파 및 시아파, 기독교 마론파 등 18개 종파를 반영한 독특한 정치 체제를 유지하고 있다. 명목상 대통령제(임기 6년의 단임제)이지만 총리가 실권을 ...

    한국경제 | 2020.08.11 02:03 | YONHAP

  • thumbnail
    '폭발참사' 레바논 반정부시위 유혈사태…총리, 조기총선 제안(종합3보)

    ... 것으로 보인다. 디아브 총리가 이끄는 내각은 올해 1월 헤즈볼라의 지지를 받아 출범했지만, 경제 회복과 개혁에서 뚜렷한 성과를 내지 못했다는 비판을 받는다. 레바논에서는 경제 위기로 인한 높은 실업률과 물가 급등, 레바논 파운드화 가치 하락 등으로 국민의 고통이 크다. 앞서 이날 레바논의 기독교계 정당 카타이브당 소속 의원 3명이 폭발 참사와 관련해 8일 의원직 사퇴를 발표했다. 현재까지 폭발 참사와 관련해 사퇴를 발표한 의원은 모두 5명으로 늘었다. ...

    한국경제 | 2020.08.09 15:25 | YONHAP

사전

위안화 국제화 경제용어사전

... 중앙은행은 외환보유액 중 일부를 이미 위안화로 보유하고 있다고 밝혔다. 유럽중앙은행(ECB)은 지난해 6월 위안화를 외환보유액 구성 통화에 포함했다. 국제통화기금(IMF)은 2016년 10월 특별인출권(SDR) 통화 바스켓에 달러화, 파운드화, 엔화, 유로화에 이어 위안화를 편입했다. SDR 편입으로 국제 통화로서 위안화 위상이 높아졌다는 평가가 나오기도 했다. 파키스탄 중앙은행은 2018년 1월 중국과의 경제협력을 강화하고 교역을 늘리기 위해 무역 결제 수단으로 위안화를 ...

IMF SDR 통화바스켓 경제용어사전

... 가치를 세계 교역에서 1% 이상 차지하는 상위 16개국 통화와 연계해 산출하는 복수통화바스켓 방식이 도입됐다. 하지만 구성통화가 많아 계산이 복잡하고 변동성이 컸기 때문에 1981년부터는 미국 달러화, 일본 엔화, 독일 마르크화, 영국 파운드화, 프랑스 프랑화로 대폭 축소했다. 2001년부터는 마르크화와 프랑화가 유로화로 흡수되면서 달러화, 유로화, 엔화, 파운드화 등 4개국 통화로 구성돼 왔다. 각각의 비중은 42%, 37%, 10%, 11%다. 2016년 10월1일부터 ...

위안화 바스켓지수 경제용어사전

중국과 무역비중이 높은 13개 국가를 선정해 이들 국가의 통화에 각각의 가중치를 매겨 산출한 지수로 위안화 가치를 표현하는 것. 국제통화기금(IMF)의 특별인출권(SDR) 가치도 달러화 유로화 파운드화 엔화를 토대로 산출한 바스켓지수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