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김우빈, '여자친구' 신민아 소속사 전속계약

    ... 모습과 안정된 연기를 선보이며 스타성과 흥행성을 동시에 갖춘 배우로 자리잡았다. 비인두암 투병으로 활동을 중단했던 김우빈은 지난해 11월, 2년 여간의 공백을 깨고 제40회 청룡영화상에서 건강한 모습으로 무대에 올랐다. 또 최근 팬미팅에 이어 MBC 창사특집 다큐멘터리 '휴머니멀'의 내레이터로 활약하며 본격적인 활동의 시작을 알리기도 했다. 에이엠엔터테인먼트 측은 "앞으로도 드라마와 영화는 물론, 김우빈의 전반적인 활동에 대해 최선을 다해 ...

    HEI | 2020.02.10 15:00 | 김소연

  • thumbnail
    호감 vs 비호감|은퇴 공언했던 박유천, 들 앞에선 "다시 활동할 것"

    ...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공언해놓고, 결국 마약 양성 판정을 받았다. 자신의 입으로 '은퇴'를 운운했음에도 수개월 뒤엔 마음이 뒤집혔다. 그는 들 앞에서 연예계 복귀에 대한 의지를 내비친 것으로 알려졌다. 스포티비뉴스 보도에 따르면 박유천은 지난달 25일 태국 방콕에서 열린 팬미팅에서 "잘 이겨내서 다시 활동해 보이겠다"고 말했다. 그는 "잘 버티고 있다. 사실 속으로 많이 힘들어 하고 있다. 여러분에게 (이런 ...

    HEI | 2020.02.06 14:12 | 김예랑

  • thumbnail
    엑스원 출신 김우석, 솔로로 비상할까…상반기 앨범 발매 [공식]

    ... 앨범을 발매한다. 앨범 활동과 관련해 발매일 등 구체적인 사항은 추후 공지를 통해 안내될 예정이다. 앞서 단독 팬미팅 '우석아' 개최를 알리며 솔로 활동 시작을 알렸던 김우석은 앨범을 발매하며 본격적인 솔로 활동을 예고했다. ... 알려져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우석은 솔로 활동을 앞두고 오는 6일 오후 6시 V LIVE 채널을 오픈하고 들과 다양한 소통에 나설 계획이다. 한편 김우석은 솔로 앨범과 함께 단독 팬미팅 '우석아'를 준비 ...

    HEI | 2020.02.05 17:44 | 김수영

전체 뉴스

  • thumbnail
    동계체전 금메달 심석희 "반려견 죠스 덕분에 정서적으로 안정"

    ... 끌어올리는 데 고생을 했다. 아직 부족하지만 어느 정도 궤도에는 올랐다"라며 "앞으로 경기력을 올리는 데 더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층 더 밝아진 모습의 심석희는 반려견 덕분이라는 말도 빼놓지 않았다. 심석희는 2년 전 미팅 수익금을 유기견 센터에 기부하면서 보더콜리 종의 강아지 '죠스'를 반려견으로 입양했다. 분위기가 달라졌다는 질문에 심석희는 "체력을 올리는 것도 중요하지만 멘탈적인 부분이 중요하다고 생각해서 평온하게 생각하려고 노력했다. ...

    한국경제 | 2020.02.18 16:56 | YONHAP

  • thumbnail
    강원도, 영화로 필리핀 한류 관광 마케팅 강화

    ...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알려지거나 새로운 콘텐츠로 떠오르는 곳이다. 이달 촬영, 4월 시사회 및 현지 강원 관광 홍보, 9월 필리핀 메트로 마닐라 400개 중 최다인 150개 상영관에서 방영한다. 한류스타와의 만남을 위해 한 필리핀 여성 이 강원도에서 열리는 미팅 행사에 참여하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로맨스 코미디 영화다. 필리핀 국제영화 씨네 페스티벌 여우주연상을 받은 벨라 파딜리아(Bela Padilla)와 드라마 쌈 마이웨이의 김건우, 태양의 후예 조태권이 주연배우로 ...

    한국경제 | 2020.02.17 15:17 | YONHAP

  • thumbnail
    뒤플랑티스, 7일 만에 다시 남자 실내장대높이뛰기 세계新

    ... 장대높이뛰기 결선에서 6m18을 뛰어 우승했다. 그는 일주일 전인 9일 폴란드 토룬에서 열린 세계육상연맹 인도어 투어미팅에서는 6m17을 넘었다. 2014년 르노도 라빌레니(프랑스)가 작성한 종전 실내 종목 세계기록 6m16을 1㎝ ... 3천500만원)도 챙겼다. 그는 세계육상연맹, AFP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열심히 훈련한 결과다. 경기장을 찾은 들의 응원도 도움이 됐다"며 "두 번째 세계기록을 세운 건 영광이다. 그러나 매번 기록을 세울 수는 없다. 그건 ...

    한국경제 | 2020.02.16 08:35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