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백신이 안 먹힌다"…세계경제 델타 쇼크

    ... 코로나19 확진자도 이날 오후 9시 기준 1681명으로 기존 최다 기록(13일 1614명)을 경신했다. 밤 12시까지 추가 집계하면 확진자가 1800명대에 달할 것이란 예측이 나온다. 걷잡을 수 없이 번지는 델타…기업 포스트코로나 전략도 '먹구름' 美, 英확진자 급증하자 여행경보 '최고 수준'으로 상향 인도에서 시작한 코로나19 델타 변이 바이러스가 미국 유럽 아시아 등 세계 각지로 확산하고 있다. 델타 변이 감염자 비율이 ...

    한국경제 | 2021.07.20 17:39 | 조재길/이지현/도병욱

  • thumbnail
    KB앱 모은 '뉴 스타뱅킹' 출격…윤종규의 '디지털 드라이브'

    ... 때문에 장중이나 장 마감시 대처가 어려운 개인투자자들이 유용하게 쓸 수 있다. 특히 시세가 급등락하는 미국 실적발표 시즌에 활용 가치가 높다는 평가다. 미국 주식 무료 실시간 시세 서비스인 ‘실시간 라이트’는 무료회원도 ... 해외주식서비스와 다른 점이다. 미국 주식 프리마켓(장 시작 전) 거래는 3시간 앞당긴 오후 5시부터 가능하다. 포스트마켓(장 마감 후)도 오전 5시50분까지 주식을 거래할 수 있다. KB캐피탈의 ‘KB차차차’는 ...

    한국경제 | 2021.07.14 16:10 | 박진우

  • thumbnail
    선수단 잇단 확진…프로야구도 중단한다

    코로나19에 결국 프로야구가 시즌 도중 멈춘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2일 서울 양재동 야구회관에서 10개 구단 대표가 모인 긴급 이사회를 열고 2021 KBO리그를 잠정 중단하기로 했다. KBO리그는 ‘2020 ... 개막했다. 리그 개막 이후 중단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해에는 1군 선수단에서 확진자가 나오지 않아 페넌트레이스와 포스트시즌 경기를 예정대로 치렀다. 올해는 1군 선수단에서 몇 차례 확진자 및 밀접접촉자가 나왔지만 엔트리 교체 후 경기를 ...

    한국경제 | 2021.07.12 22:36 | 조수영

전체 뉴스

  • thumbnail
    리그 중단한 KBO, 후반기 연장전 폐지…'가을야구'도 축소(종합)

    ... KBO리그가 후반기에는 연장전을 치르지 않고 '가을야구' 일정도 축소한다. KBO는 팀당 144경기 일정을 소화하기 위해 후반기와 포스트시즌 경기 진행 방식을 변경했다고 27일 발표했다. KBO는 이달 초 NC 다이노스와 두산 베어스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자 지난 12일 긴급이사회를 열고 전반기 막판 경기 일정을 전격 취소했다. 올 시즌을 앞두고 열린 이사회에서는 2군 선수를 채워서라도 경기를 진행하기로 합의했으나 팀 순위에 악영향을 미칠 것을 우려한 상당수 ...

    한국경제 | 2021.07.27 16:30 | YONHAP

  • thumbnail
    리그 중단한 KBO, 후반기 연장전 폐지…'가을야구'도 축소

    ... KBO리그가 후반기에는 연장전을 치르지 않고 '가을야구' 일정도 축소한다. KBO는 팀당 144경기 일정을 소화하기 위해 후반기와 포스트시즌 경기 진행 방식을 변경했다고 27일 발표했다. KBO는 이달 초 NC 다이노스와 두산 베어스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자 지난 12일 긴급이사회를 열고 전반기 막판 경기 일정을 전격 취소했다. 올 시즌을 앞두고 열린 이사회에서는 2군 선수를 채워서라도 경기를 진행하기로 합의했으나 팀 순위에 악영향을 미칠 것을 우려한 상당수 ...

    한국경제 | 2021.07.27 14:58 | YONHAP

  • thumbnail
    박효준, 양키스 떠난다…'기회의 땅' 피츠버그로 트레이드

    ... 마이너리그 더블A에서는 배지환이 뛰고 있다. 박효준에겐 메이저리그 재진입의 길이 활짝 열렸다. 피츠버그는 38승 61패로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최하위에 머물고 있다. 지구 선두 밀워키 브루어스(58승 42패)와는 19.5경기 차로 포스트시즌은 사실상 물 건너갔다. 피츠버그는 앞서 유망주 3명을 받는 조건으로 샌디에이고 파드리스로 주전 2루수 애덤 프레이저를 내보냈다. 주전 경쟁이 양키스 때보다 헐거워 박효준은 피츠버그에서 진정한 빅리그로 도약할 기회를 얻었다. /...

    한국경제 | 2021.07.27 14:03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