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추미애 아들 사건지휘' 검사 사의…고위간부 인사 후폭풍

    지난 7일 검찰 고위 간부 인사 이후 사표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13일 법조계에 따르면 '추미애 아들 사건'을 지휘한 김남우(51·사법연수원 28기) 서울동부지검 차장검사는 최근 법무부에 사직원을 냈다. 법무부 법무과장과 대검찰청 수사지휘과장·정책기획과장,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장 등 주요 직책을 역임한 김남우 차장검사는 지난 2월 동부지검 차장검사로 자리를 옮겨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의 '휴...

    한국경제 | 2020.08.14 10:22 | 이미경

  • thumbnail
    28년만에 첫 '택배없는 날'인데…쿠팡·쓱·컬리는 온다?

    ... 먼저 확인해보는 게 좋다. 다만 우체국 소포배달은 대체휴일인 17일까지 배송을 휴무한다. 또 배송 지연을 우려해 14일까지 냉장·냉동 등 신선식품 배송은 접수를 받지 않기로 했다. 일각에선 택배물량 적체로 인한 후폭풍 우려도 나온다. 배송 업무에 지친 택배기사에 '휴가'를 주는 취지는 공감하지만 쉬는 동안 배달해야할 물건이 쌓이게 되는 만큼 휴일 이후 업무량이 가중될 것이란 지적이다. 대부분의 택배업체는 과도한 물량 적체를 피하기 ...

    한국경제 | 2020.08.13 11:49 | 채선희

  • thumbnail
    서울 아파트 전세 물량 16% 줄어…값은 5억 '눈앞'

    서울의 아파트 평균 전셋값이 2년새 5000만원가량 올라 5억원에 다다랐다. 최근 1년 새엔 3500만원 넘게 올랐다. 물량은 크게 줄었다. '임대차 3법' 시행 2주 만에 15.7% 물량이 자취를 감췄다. 향후 전셋값이 더 오를 수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13일 KB국민은행 부동산 리브온의 월간 KB주택가격동향 자료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의 아파트 평균 전셋값은 4억9922만원으로 2년 전인 2018년 7월(4억5046만원)보다...

    한국경제 | 2020.08.13 11:16 | 안혜원

전체 뉴스

  • thumbnail
    '트레인' 윤시윤X경수진 운명은?…시청자들 '가상 시나리오 #3'

    ... 살인사건이 있던 밤, 순간의 선택으로 갈라진 두 세계에서 소중한 사람을 지키기 위해 연쇄살인에 개입하는 형사의 ‘평행세계 미스터리’ 드라마다. 무엇보다 ‘트레인’은 예측 불가능한 ‘폭풍 전개’와 매회 충격과 혼란을 선사하는 ‘역대급 엔딩’으로 다음 회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는 상황. 마지막 회까지 단 2회가 남은 가운데 시청자들은 연쇄살인사건 진범에 대한 추리는 물론, ...

    스타엔 | 2020.08.14 12:46

  • thumbnail
    '우리, 사랑했을까' 손호준, 송지효 향한 가슴 시린 로맨스 '공감 지수↑'

    ... 아빠임을 밝힌 만큼, 새로운 관계 변화 속에서 손호준의 색다른 모습이 예상된다. 손호준은 오대오를 유쾌하게 때론 로맨틱하게 여러 분위기로 표현해왔다. 여기에 웃음기를 뺀 그의 진지한 열연은 공감의 폭을 넓히는 동시에 시청자들의 폭풍 몰입을 이끌고 있다. 드라마 관계자는 “손호준은 작품에 대한 깊은 고민과 진지한 태도로 오대오에 접근한다. 캐릭터에 깊숙하게 파고들어 상황에 따른 감정 변화를 영민하게 표현해낸다”고 찬사를 보냈다. 이처럼 손호준은 ...

    스타엔 | 2020.08.14 10:03

  • thumbnail
    손흥민의 번리전 70m 원더골, EPL '올해의 골' 선정

    ... 사무국은 지난 8일 9명의 '올해의 골' 후보를 발표했고, 팬 투표와 전문가 패널의 의견을 합쳐 손흥민의 '번리전 원더골'을 이번 시즌을 빛낸 최고의 골로 뽑았다. 손흥민은 지난해 12월 번리와 정규리그 16라운드에서 전반 32분 '폭풍 질주'에 이은 원더골을 넣었다. 토트넘 진영에서 공을 잡은 손흥민은 약 70m를 혼자 내달리며 무려 6명의 번리 선수를 따돌린 뒤 페널티 지역에서 정확한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어 팬들의 찬사를 받았다. 손흥민의 '번리전 ...

    한국경제 | 2020.08.13 21:55 | YONHAP

사전

소아다기관 염증증후군 [multisystem inflammatory syndrome in children] 경제용어사전

... 갈라지는 증상도 흔하다. 2020년 5월 26일 현재 영국에서 100여 명, 뉴욕에서 150여 명이 MIS 환자로 분류됐는데 이들 중 영국에서는 1명, 뉴욕에서는 3명이 사망했다. 사망자는 모두 소아·청소년 환자다. '사이토카인 폭풍'과 원인 비슷한 듯 의료계에서는 인체 면역 시스템의 균형이 깨지면서 MIS로 이어지는 것으로 추정했다. 김우주 고려대 구로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아직 명확한 기전은 모른다”면서도 “성인에게 생기는 사이토카인 폭풍처럼 바이러스에 감염된 ...

그린스완 [Green Swan] 경제용어사전

... 1월 발간한 동명의 보고서에서 처음 등장한 단어로 '블랙스완'(발생 가능성은 낮지만 일단 발생하면 엄청난 충격을 주는 사건)에서 따온 개념이다. 이 보고서는 급격한 기후변화가 수요·공급에 충격을 줄 것이라고 진단했다. 가령 폭풍으로 수출길이 끊기거나 기온이 급등하면 노동생산성이 떨어질 수 있다. 보고서는 이 같은 실물경제 위기가 여러 경로를 거쳐 금융위기로 치달을 수 있는 만큼 각국 중앙은행이 그린스완을 분석·관리해야 한다고 제언했다. 그린스완에 가장 선제적으로 ...

사이토카인 폭풍 [cytokine storm] 경제용어사전

... 공격하는 면역 과잉반응 현상을 일컫는다. 즉, 인체 내에 외부에서 침투한 바이러스에 대응하기 위한 사이토카인의 지나친 분비로 대규모 염증 반응이 나타나고 이 과정에서 정상 세포들의 DNA가 변형되어 일어나 신체 조직을 파괴하는 것이다. 사이토카인 폭풍은 높은 사망률로 20세기 최악의 감염병 사례인 스페인 독감의 주원인으로 지목되기도 한다. 1918년 발병한 이래 5000여만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는데, 희생자의 70% 이상이 25~35세 젊은 층이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