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조윤호, 유상철 췌장암 소식에 "어떤 벽도 이길 수 있다" 응원

    ...며 "황달 증세를 보여 병원에 입원했으며 현재 정밀 검사를 앞둔 상황"이라고 밝힌 바 있다. 2002년 한일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인 유상철 감독은 1998년 프랑스 월드컵 벨기에전, 2002년 한일 월드컵 폴란드전에서 골을 넣었다. 그는 은퇴 후 대전 시티즌, 전남 드래곤즈에서 감독 생활을 했고, 올해 5월부터 인천 지휘봉을 잡았다. 인천은 오는 24일 오후 2시 인천 전용경기장에서 상주상무와 K리그1 37라운드 홈 경기를 치른다. 인천은 ...

    연예 | 2019.11.20 09:14 | 김수영

  • FIFA, '막판 공 돌리기' 일본 16강 진출케 한 페어플레이 점수 옹호

    일본이 폴란드전에서 막판 공 돌리기로 16강에 오르면서 논란이 뜨거운 가운데, 국제축구연맹 FIFA가 문제의 발단이 된 페어플레이 점수제를 옹호하고 나섰다. 일본은 지난 28일 0대1로 끌려가던 폴란드전 후반 막판에 공 돌리기에 전념했다. 관중석의 야유 끝에 경기는 종료됐고 일본은 승점과 골 득실 등에서 동률을 이루며 같은 조 2위를 다투던 세네갈보다 옐로카드를 2장 덜 받아 16강에 올랐다. 경기 직후 안정한 MBC 해설위원은 "경기장에는 ...

    한국경제 | 2018.06.30 20:32 | 이미나

  • thumbnail
    '무적함대' 스페인 상대한 호날두…33세 해트트릭·84골 '새 역사'

    ... 아르헨티나 대회 이란전에서 세웠던 종전 기록(30세 336일)을 호날두가 40년 만에 갈아치운 것이다. 포르투갈 선수가 월드컵에서 해트트릭을 완성한 것은 1966년 잉글랜드 대회 북한전에서의 에우제비우(4골), 2002년 한일대회 폴란드전에서의 파울레타에 이어 호날두가 세 번째다. 이날 자신의 151번째 국가대표팀 간 경기(A매치)를 뛴 호날두는 세 골을 더해 A매치 통산 득점을 84골로 늘렸다. 이는 유럽 선수의 A매치 최다골 타이기록이다. 호날두는 헝가리의 ...

    한국경제 | 2018.06.16 10:38

전체 뉴스

  • thumbnail
    [N년 전 오늘의 XP] '어게인 2002' 웃음과 감동의 2012 K리그 올스타전

    ... 맞대결이 계획됐고 거스 히딩크 감독과 박지성 등도 참여하며 열리기 전부터 많은 관심을 모았다. 팬들 향해 인사하는 신태용-히딩크 감독 2012 K리그 올스타전 참석한 히딩크 감독 이날 팀2002는 한일월드컵 조별리그 첫 경기 폴란드전 엔트리와 동일한 선발 출전 명단으로 경기에 나섰다. 최전방에는 황선홍을 축으로 설기현 박지성 스리톱이 포진했고, 미드필드에는 왼쪽부터 이을용 김남일 유상철 송종국이 나섰다. 수비는 김태영-홍명보-최진철이, 골문은 이운재가 지켰다. ...

    한국경제 | 2020.07.05 07:01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월드컵 4강 신화' 황선홍X설기현, '뭉쳐야 찬다' 일일 코치로 출격

    ... 4강 신화가 재연된다. JTBC ‘뭉쳐야 찬다’에서다. 축구 국가대표 출신 황선홍과 설기현이 ‘어쩌다FC’ 1승 프로젝트를 위해 일일 코치로 출격한다. 황선홍은 2002년 한일 월드컵 폴란드전에서 선제골을 넣으며 승리의 포문을 열었고, 설기현도 16강 이탈리아전에서 천금 같은 동점 골을 통해 8강 진출에 기여했다. 현재 두 사람은 각각 대전 하나 시티즌과 경남FC의 감독으로 활약하고 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

    텐아시아 | 2020.03.01 09:54 | 박창기

  • thumbnail
    미국, 농구 월드컵 7위 마감…역대 최저 순위(종합)

    ... 스타들의 잇따른 불참으로 대회 개막 전부터 '역대 최약체 드림팀'이라는 평가를 들었다. 12명의 로스터 가운데 2018-2019시즌 NBA 올스타전에 출전한 선수는 켐바 워커(보스턴)와 크리스 미들턴(밀워키) 2명뿐이었다. 폴란드전에서 1쿼터 초반 리드를 잡은 미국은 경기가 끝날 때까지 한 번도 역전을 허용하지 않고 손쉽게 승리를 따냈다. 3쿼터 막판 상대 다미안 쿨리그에게 3점 슛을 내줘 63-55, 8점 차로 쫓겼지만, 4쿼터 들어 다시 점수를 벌리며 리드를 ...

    한국경제 | 2019.09.15 00:1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