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사무실 꾸며드려요"…이케아, B2B 가구시장 진출

    ... 고객에게 전자세금계산서 발행, 계좌이체 등 다양한 B2B 방식을 제공한다. 이와 별도로 가구를 배송 후 조립까지 해준다. 이케아는 1만여 개의 가정용 가구 제품 가운데 비즈니스 용도에 맞는 250여 개 제품을 선별했다. 리셉션, 프런트데스크 등 공용 공간과 업무, 미팅, 협업 등을 위한 사무공간에 적합한 오피스 전용 제품을 제안할 예정이다. 이케아코리아는 ‘이케아 포 비즈니스’ 개시와 함께 다음세대재단과 비영리 스타트업을 위한 사무공간 &lsq...

    한국경제 | 2020.05.27 17:28 | 서기열

  • thumbnail
    메종 글래드 제주서 '로맨틱 허니문' 즐기세요

    ...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글래드호텔 전 지점의 로비에는 발열을 감지할 수 있는 열화상카메라를 설치했으며 전 직원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손 소독을 하는 등 항균 소독을 철저히 하고 있다. 손 소독제를 비치하고 마스크가 필요할 경우 프런트 데스크에 요청하도록 했다. 이용객 예방행동 수칙을 로비, 엘리베이터 등 공용 공간에 부착해 위생 관리를 철저히 할 수 있도록 독려하고 있다. 최병일 여행·레저전문기자 skycbi@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26 15:36 | 최병일

  • thumbnail
    알리 일격에 KO(?)될 뻔한 우즈

    ...6·미국·왼쪽). 우즈는 이 같은 일화를 최근 골프TV와의 인터뷰에서 처음 공개했다. 사건(?)은 2004년 미국 뉴욕주 시네콕골프장 인근의 힐튼호텔에서 벌어졌다. 당시 우즈는 호텔 체크인을 위해 프런트 데스크 앞에 줄을 서 있었다. 그때 우즈의 오른 갈비뼈를 향해 묵직한 주먹이 깊숙이 들어왔다. 당시를 회상한 우즈는 “너무 아팠고 정말 화가 났다. 다 엎어버리고 (나를 때린 사람을) 때릴 생각으로 주위를 둘러봤는데 그때 ...

    한국경제 | 2020.04.27 17:07 | 조희찬

전체 뉴스

  • thumbnail
    유탑 부티크 호텔&레지던스 언택스 서비스 도입

    ... 해수욕장도 가기 어려운 요즘, 한적한 곳을 찾아 휴식을 취하는 ‘언택트휴가’, ‘언택트 호캉스’의 수요가 늘고 있다. 488개의 객실로 운영되는 광주 유탑 부티크 호텔 & 레지던스는 숙박객이 프런트 데스크를 거치지 않고 키오스크를 이용해 비대면으로 객실키를 발급받을 수 있도록 했다. 스마트폰으로도 쉽게 체크인·체크아웃을 할 수 있고, 모바일 어플을 통해 열쇠 없이 객실 출입이 가능하다. 호텔 밖으로 나가지 ...

    한국경제 | 2020.07.29 14:08

  • thumbnail
    "더 특별하고 고급스럽게" 옛 명성 찾은 신혼여행 메카 제주

    ... 않은 프라이빗하고 럭셔리한 '로맨틱 허니문' 패키지를 내놨다. '로맨틱 허니문 패키지'는 시작부터 남다르다. 제주공항에 도착하면 럭셔리 세단과 기사가 대기하고 있어 편안하게 호텔로 이동할 수 있다. 호텔에 도착한 후에도 프런트 데스크에서 기다릴 필요 없이 객실로 바로 입장하는 '익스프레스 체크인'이 가능하다. 귀가할 때도 체크아웃 후 공항까지 럭셔리 세단을 타고 이동하면 된다. 객실에 입장하면 그림 같이 펼쳐진 바다 전망을 마주하게 된다. '로맨틱 허니문' ...

    한국경제 | 2020.07.28 14:00 | YONHAP

  • thumbnail
    '골프 황제' 우즈 "마이클 조던의 열정을 이해한다"

    ... 때때로 승리욕을 발휘할 때가 있다"며 "나는 그의 열정을 이해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2004년 복서 알리와의 우연한 만남도 이야기했다. 우즈가 미국 뉴욕주의 시네콕 골프장에서 연습라운드를 하기 위해 프런트 데스크에서 기다리고 있는데, 누군가가 (장난으로) 우즈의 갈비뼈를 쳤다. 우즈는 너무 아파서 그 사람을 향해 주먹을 휘둘렀는데 그 사람이 바로 알리였다는 것. 그때 알리는 이미 나이가 들었고, 우즈는 너무 마음이 아팠다고 회고했다. ...

    한국경제 | 2020.04.27 07: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