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수미네 반찬' 김수미표 돼갈탕, 닭볶음탕 넘어선 최강의 맛

    ... 김수미표 닭볶음탕의 업그레이드 버전인 일명 돼갈탕을 만들어보기로 했다. 돼갈탕은 '돼지갈비볶음탕'으로 닭고기 대신 돼지갈비를 넣어 자작하게 끓여낸 메뉴다. 김수미는 "겨울에는 돼지고기를 좀 먹어줘야 한다. 비타민 A가 풍부해 피부질환을 막아준다"며 본격적인 요리에 돌입했다. 특이점은 돼지갈비 외에 목살을 같이 넣는다는 점이었다. 돼지갈비는 누린내를 없애기 위해 커피, 된장, 월계수 잎을 넣은 물에 한번 삶아내서 준비한다. 이때 조용했던 광희가 목살까지 풍덩 넣어버리는 ...

    스타엔 | 2020.02.26 21:24

  • thumbnail
    [Must Hqve] 감동백배, 불리 1803

    [한경 머니 = 이동찬 기자] 화이트데이, 나는 계획이 다 있으니까. 일반적으로 향수의 베이스는 알코올이다. 경우에 따라서는, 피부가 민감한 사람은 향수를 뿌릴 때 자극을 느낄 수도 있을 것이다. 반면, 불리 1803의 오 트리쁠 향수는 워터 베이스다. 피부에 자극을 최소화하며 알코올 베이스 향수에 비해 옷에 뿌렸을 때 변색될 걱정도 덜하다. 특히 처음 개봉한 그 순간의 향을 오랜 시간 간직해 주기 때문에 변함없는 사랑을 상징하는 선물로 제격이다. ...

    Money | 2020.02.26 17:36

  • thumbnail
    임시회 늦춰서라도…부산시의회 코로나 추경 우선 처리

    ... 시의회는 28일 운영위원회를 열고 임시회 일정을 조정할 계획이다. 박인영 의장은 "이번 추경은 코로나19 사태를 조기에 극복하기 위한 민생 특별 추경인 만큼 과감한 지원과 '논스톱 처리'라는 원칙에 따라 처리할 것"이라며 "추경 효과를 시민이 피부로 빠르게 느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부산시의회는 지난 24일 정부가 코로나19 위기 대응 단계를 '심각'으로 격상함에 따라 시의회 운영을 코로나19 비상대응 체제로 전환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26 17:12 | YONHAP

한경매물

'피부' 부동산 정보

부동산 정보
거래 종류 확인일자 매물명 면적(㎡) 매물가(만원)
월세 상가점포

17/11/24

상가점포 149/149 5,000/300
그랜드 호텔뒤 먹자골목안 2층신축상가
월세 상가점포

17/11/23

상가점포 38/36 500/55
성저마을 저렴한 의류샵.미용실.피부관리및네일아트
월세 상가점포

17/11/23

상가점포 120/58 1,000/80
라페스타 2층 미용실.네일샵.피부관리.위치정말좋아요
전세 주상복합

17/11/23

일산두산위브더제니스 163/121 34/59층 42,000
49c 외부조망 피로티 위층 막뛰어도 되요

사전

수두 [chicken pox] 경제용어사전

... 간혹 발진이 첫 증상으로 나타나기도 한다. 발진은 보통 머리에서 처음 나타나 몸과 사지로 퍼져 나가는데 그 과정에서 반점, 수포, 고름과 같은 다른 형태로 진행하기도 한다. 회복기에 접어들면 모든 수포 등에 딱지가 생긴다. 발병 후 자연 치유되는 경우가 많지만 피부 감염, 폐렴, 신경계 질환을 동반하는 합병증으로 발전해 심각한 후유증을 낳기도 한다. 학교, 어린이집 등 단체생활을 하는 아이는 수두 예방을 위해 감염병 예방수칙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

코로나19 예방법 경제용어사전

... 침방울이 분출되는 것을 막는 게 기침예절의 핵심이다. 기침을 하면 반경 2m까지 작은 침방울이 확산돼 바이러스가 퍼질 수 있다. 김우주 고대구로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환자가 재채기를 하면 바이러스가 있는 침방울이 눈, 코, 입, 피부에 묻을 수 있다"며 "바이러스가 눈, 코, 입의 점막에 붙으면 감염이 시작된다"고 했다. ▲30초 이상 손씻기 손씻기는 간접 접촉 전파를 막는 데 필수다. 바이러스가 사람에서 사람으로 바로 옮겨가지 않고 중간에 사물을 거쳐 전파되는 것을 ...

맞춤형 화장품 조제관리사 경제용어사전

맞춤형 화장품 판매업은 고객의 피부 타입과 취향에 따라 꼭 맞는 화장품을 제공하기 위해 2020년 3월 14일 도입되는 제도다. 매장에서 화장품의 내용물을 소분하거나 다른 내용물과 혼합하든지, 새로운 원료를 첨가하는 방식으로 제조해 판매하게 된다. 맞춤형 화장품을 판매하려는 회사는 판매장마다 국가자격시험을 통과한 조제관리사를 둬야한다. 조제관리사는 매장에서 각각의 고객을 위한 맞춤형 화장품을 제조하는 실질업무와 관리를 책임지게 된다. 한국생산성본부가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