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제24기 하림배 프로여자국수전] 입단 동기

    권주리 2단과 김다영 3단은 2015년 같은 날 프로가 된 입단 동기다. 권주리는 2014년 아마추어 신분으로 SG배 페어바둑최강전에서 우승하며 돌풍을 일으킨 바 있다. 김다영 역시 신예이던 2017년 한국제지 여자기성전에서 깜짝 우승을 거머쥔 경력이 있다. 서로 양화점 포석이다. 흑이 5·7로 걸쳐서 오랜만에 3·3이 없는 포석이다. 백은 8로 협공했는데, 이 수로는 참고도1의 1로 받는 수도 가능했다. 백7로 둬 ...

    한국경제 | 2020.04.08 18:01

  • thumbnail
    [제24기 하림배 프로여자국수전] 김채영 8강 진출

    흑15까지는 최근 자주 등장하는 포석 중 하나다. 다만 흑15로는 ‘가’로 바짝 다가가는 방법도 있다. 흑21 이하는 기세다. 백26은 참고도1의 1로 행마하는 편이 나았다. 백5 이후 흑은 A로 계속 두거나 아니면 B 혹은 C로 손을 돌리는 것 모두 가능하다. 흑 ‘가’는 백 ‘나’가 언제든지 선수여서 안 된다. 백은 50·58로 맹공이다. 하지만 흑도 63을 끊어...

    한국경제 | 2020.04.07 17:51

  • thumbnail
    [제24기 하림배 프로여자국수전] 마지막 패

    백이 불리한 상황에서 146은 노림을 품고 있는 수다. 하지만 흑은 신경 쓰지 않고 147로 최대한 집을 짓는다. 참고도1이 백의 노림이다. 흑 팻감이 부족하다는 가정 아래 4로 ‘가’에 둔다면 나~라의 수순으로 패가 된다. 하지만 흑4가 좋은 수다. 흑6까지 백이 패를 졌을 때 좌상귀가 초토화되기 때문에 사실상 백은 이 수순을 결행할 수 없다. 흑은 즐겁고, 백으로서는 분한 장면이다. 백은 좌상귀보다는 부담이 적은 좌하...

    한국경제 | 2020.04.01 18:06

전체 뉴스

  • thumbnail
    박정환, 통산 5번째 바둑대상…최정, 여자기사상 3연패(종합)

    ... 여자다승·여자승률·여자연승상에 이어 인기상까지 받아 5관왕을 차지했다. 인기상을 받을 당시 활짝 미소를 감추지 않았던 최정은 여자기사상 3연패가 확정되자 감격의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최정은 제10회 궁륭산병성배와 제2회 오청원배, 제24기 하림배 여자국수전, 제3기 한국제지 여자기성전 등 국내외 대회에서 4개 타이틀을 석권했다. 최우수선수로 뽑힌 박정환과 여자기사상을 받은 최정은 내년 3일 열리는 KB바둑리그에서 맞대결을 펼칠 예정이어서 귀추가 주목된다. 남자 최우수신인상은 ...

    한국경제 | 2019.12.30 16:29 | YONHAP

  • thumbnail
    박정환, 통산 5번째 바둑대상 MVP…최정은 5관왕

    ... 20패, 승률 80.58%를 기록하며 여자 기사로는 역대 최고인 한국 랭킹 17위까지 오른 최정은 여자다승·여자승률·여자연승상에 이어 인기상까지 받아 5관왕을 차지했다. 최정은 제10회 궁륭산병성배와 제2회 오청원배, 제24기 하림배 여자국수전, 제3기 한국제지 여자기성전 등 국내외 대회에서 4개 타이틀을 석권했다. 남자 최우수신인상은 미래의 별 신예대회에서 준우승을 차지하고 글로비스배 U-20에서 8강에 진출한 박상진 4단이 받았다. 여자 최우수신인상은 ...

    한국경제 | 2019.12.30 16:11 | YONHAP

  • thumbnail
    '바둑여제' 최정, 김채영 꺾고 여자기성 2연패…올해 4관왕 달성

    ... 198수 만에 불계로 물리쳤다. 지난 17일 열린 결승 1국에서도 승리했던 최정은 이로써 시리즈 전적 2-0을 기록, 지난해에 이어 대회 2연패를 달성했다. 또 올해 세계대회인 궁륭산병성배와 오청원배를 석권한 최정은 국내 대회에서도 하림배 여자프로국수전에 이어 여자기성 타이틀까지 획득해 통합 4관왕에 올랐다. 특히 최정은 국내 여자 기사를 상대로 무려 47연승을 달리며 무패 신화를 이어갔다. 최정은 김채영과 상대 전적에서도 15승 2패로 압도적인 우세를 유지했다. ...

    한국경제 | 2019.12.23 23: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