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홍석기 칼럼] 죽지 않을 수 있는 인문 예술의 힘

    ... "인문학과 예술(Humanitas and Arte)"이 힘이 된다. “그들도 견디었고, 그렇게 살았으니, 나도 참을 수 있고, 견딜 수 있다.” 지금이 뭐가 힘든가? 6.25 전쟁에서도 살아 남았고, 일제 시대 36년도 견디었는데, 지금이 뭐가 그리 힘들다고 야단인가? 무슨 짓인들 못하겠는가? 참고 견디고 버틸 수 있다. 인간이니까. “건강하지 않으면 아무 것도 못하는 것처럼, 건강하면 못할 일도 없다.” 몽테뉴의 말이다. 홍석기 한경닷컴 칼럼니스트

    The pen | 2020.09.28 13:34

  • thumbnail
    [박대석칼럼] 포스트코로나 기회, 플랫폼과 융합의 디지털 경제

    ... 부가가치의 상당 부분을 우리가 선점 하여야 한다. 우리는 10년 안에 디지털경제 강국으로 실제 GDP 순위에서도 영국을 앞지르고 세계 5 위 수준의 위상을 달성할 수 있다 . 나아가 디지털경제로 우리의 삶의 질도 그만큼 비례하여 좋아질 것이다. 그러나 그냥은 이루어 질리 없다. 예전 무역 강국 을 만들기 위하여 기업, 은행, 정부, 국민 모두가 혼연일체하여 힘을 모았 듯이 다시한번 총력을 기울여야 할 때이다. 박대석 한경닷컴 칼럼니스트

    The pen | 2020.09.28 10:00

  • thumbnail
    [박대석칼럼] 코로나 대출연장, 무수익자산(NPL) 떠안은 은행 어쩌나?

    ... 결정은 사심과 당리당략 없이 데이터, 정보, 통계, 전문가의 분석 및 의견을 토대로 정교한 시나리오 및 시뮬레이션 등을 통하여 만들어지고 추진해야 한다. 특히 많은 은행 등 금융회사들이 부실해지고 흔들리면 국가가 비상하게 쓸 수단조차 거의 없어진다. 그래서 더욱   ' 코로나탕감' 이라는 말이 내년에 나오지 않도록 지금부터 만전을 기해야 한다. 버티는 것도 중요하지만 다시 일어날 수 있는 힘은 아껴두어야 한다. 박대석 한경닷컴 칼럼니스트

    The pen | 2020.09.21 10:00

전체 뉴스

  • thumbnail
    긴급재난지원금의 경제학 [경제 돋보기]

    [경제 돋보기] [ 한경비즈니스 칼럼= 강문성 고려대 국제학부 교수] 지난 8월 31일 정부의 '1차 긴급재난지원금'의 사용 기한이 종료됐다. 1차 긴급재난지원금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경제적 ... 피해 계층에 집중해 정책을 세밀히 디자인할 필요가 있었고 중·장기적인 재정 수지에 대한 고려 역시 필요했던 것으로 평가된다. [본 기사는 한경비즈니스 제 1297호(2020.09.26 ~ 2020.10.02) 기사입니다.]

    한경Business | 2020.09.28 15:00

  • thumbnail
    코로나19 이후 불어 닥친 변동성의 파고를 넘으려면

    [서평] - '영끌투자' '존버' 하기 전에, 대가의 투자법을 돌아봐야 하는 이유 [한경비즈니스 칼럼 = 김종오 한경BP 출판편집자] 좋은 주식 어디 없을까. 주식을 시작하려고 막 결심한 사람의 고민일 것이다. 더 좋은 ... 매출을 올리는 사장도 있다. 비즈니스 모델도 일하는 방식도 다르지만 한 가지 공통점은 모두 무언가를 '파는 사람들'이라는 것이다. [본 기사는 한경비즈니스 제 1297호(2020.09.26 ~ 2020.10.02) 기사입니다.]

    한경Business | 2020.09.28 14:45

  • thumbnail
    대한장인(大韓匠人) 10. 제철 재료로 정성 가득 담은 '힐링 푸드', 오너 셰프 문동택

    [한경 머니 = 글·사진 이헌 작가·패션 칼럼니스트·스타일리스트] 세계 3대 요리학교라 불리는 일본 오사카의 츠지조리사전문학교를 졸업한 요리사 문동택. 그가 세상을 구하는 방법은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진짜를 요리하는 일이다. 그리고 ... 인터뷰를 마치며 들은 그의 마지막 한 마디가 이 글을 정리하면서 내내 떠올랐다. 뻔하지만 진정성 넘치는 말을 이번 칼럼의 마지막 문장으로 사용하고 싶었다. 그 한 마디는 문 셰프가 인생을 대하는, 그리고 분노지를 운영하는 그의 태도와 ...

    Money | 2020.09.25 12:15

사이트

웹문서

  • [한경칼럼] 신도시에 입대지 말자

    딱 10년 전이다. 건설교통부는 용인 동백지구를 택지지구로 지정하는 데 성공(?)한 뒤 자축 분위기였다. 분당 일산 등 수도권 5대 신도시에 비해 보잘것 없는 100만평짜리였지만,언론의 비판에 주눅이 든 최고 권력자가 신도시의 '신'자도 꺼내지 못하도록 엄명을 내린 상황에서 8년여 만에 택지 공급의 물꼬를 텄으니 그럴 만했다. 당시에는 "지금 택지를 공급하지 않으면 5년 뒤 또 한 번 집값 대란 사태가 올 것"이라는 건교부의 호소가 양치기...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979&category=69&ch=land
  • 다산 칼럼 여러 갈래 길 운명 같은 것은 없다 | 한경닷컴

    새로운 10년의 첫해가 시작됐다. 2020년 새해를 맞이한 대한민국은 기로에 서 있다. 몇 갈래 길이 앞에 놓여 있다. 하나는 '아르헨티나로의 길'이다. 100년 전 아르헨티나는 세계 10위권의 신대륙 신흥 선진국이었다. 부에노스아이레스는 '남반구의 파리'로 불렸고, 돈과 사람이 몰려들었다. 이러던 아르헨티나에 20세기는 끝없는 추락의 역사였다. 정치 혼란, 초인플레이션, 국가 부도는 일상이 됐다. 경제는 반 토막 나고, 중산층은 붕괴되고, 나...

    https://www.hankyung.com/opinion/article/2020012817541
  • 수익형 부동산의 성공적인 자산관리 전략...한경 MONEY 12월호 칼럼

    요즘 상업용 부동산 임대시장에서는 공실률 상승과 임대료 하락이 지속되면서 임차인 유치경쟁이 치열하다 . 이러다 보니 , 부동산사이클의 상승기에 익숙해있던 빌딩소유주들은 이러한 새로운 부동산시장 환경에 적응하는데 애를 먹고 있다 . 과거에는 빌딩을 매입만 하면 별다른 노력 없이도 가격이 올랐기 때문에 매입 후에 어떻게 관리할 것인가는 주된 관심사가 아니었고 임차인도 그리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았다 . 그러나 이제는 부동산시장의 패러다...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358_1&no=59&category=0&ch=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