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장원진, 2019 슈퍼모델선발대회 영예의 1위 "현실이라는게 안 믿겨"

    슈퍼모델선발대회에서 모델 장원진이 1위를 차지했다. 18일 오후 6시 경북 경주시 예술의전당에서 슈퍼모델 출신 배우 한고은과 최기환 아나운서의 사회로 '2019 슈퍼모델 선발대회'가 진행됐다. 이날 본선에는 약 1200명 중 서류 전형과 예선 심사를 거친 총 23명이 진출해 1위 자리에 도전했다. 진행을 맡은 한고은은 "1995년도에 뒤에서 가슴 졸였다. 당시 동기로는 김선아가 있었고 MC는 이소라 선배였다. 믿어지지...

    HEI | 2019.11.18 21:48 | 장지민

  • thumbnail
    '타인은 지옥이다' 송유현 "욕 먹는 밉상 캐릭터였지만 즐겁게 연기"

    '타인은 지옥이다'의 배우 송유현이 감사한 마음을 담은 종영 소감을 전했다. 송유현은 지난 6일 종영된 OCN '타인은 지옥이다'에서 직장내 현실 밉상 상사 한고은 역을 연기했다. 소속사 WS엔터테인먼트를 통해 그는 "설레는 마음으로 참여한 작품이 어느새 마지막 방송까지 마무리돼 이별해야 한다는 것이 아쉽다"며 작품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내비쳤다. 이어 "주변에 꼭 이런 상사가 있다며 욕을 ...

    HEI | 2019.10.08 10:12 | 김수영

  • thumbnail
    '타인은 지옥이다' 송유현, WS엔터에 새 둥지 "전폭적으로 지원할 것"

    ... 장르와 캐릭터를 불문하고 다방면에서 종횡무진 활약하며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했다. 그는 현재 방영 중인 OCN '타인은 지옥이다'에서 윤종우(임시완)의 여자친구 민지은(김지은)을 교묘하게 괴롭히는 냉소적인 상사 한고은 역으로 완벽 분해 섬세하고 디테일이 살아있는 실감 나는 열연을 선보이고 있다. 현대인이라면 공감할 수 있는 현실 분노를 일으키며 극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는 중이다. WS엔터테인먼트는 "송유현은 연기에 대해 누구보다 열정적인 ...

    HEI | 2019.10.03 14:21 | 김수영

전체 뉴스

  • thumbnail
    "못난 조상이 되지 않기 위해"…'선녀들', 임정로드 탐사 뜨거운 울림 선사

    ... 선사했다. 23일 방송된 MBC 역사 탐사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26회에서는 상해부터 충칭까지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선을 따라간 대장정의 마지막 편이 그려졌다. 설민석, 전현무, 유병재, 스페셜 게스트 한고은은 충칭에서 마지막 불꽃을 태운 임시정부의 뜨거운 역사를 만났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대한민국 예능 최초로 한국광복군 총사령부 내부가 공개돼 눈길을 모았다. 이곳은 2019년 3월 복원돼 일반 관광객들에게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고....

    스타엔 | 2020.02.24 08:46

  • thumbnail
    '선을 넘는 녀석들' 예능 최초 한국광복군 총사령부 내부 공개

    ...;선을 넘는 녀석들’이 예능 최초 한국광복군 총사령부 내부를 공개한다. 2월 23일 방송되는 MBC 역사 탐사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26회에서는 설민석 전현무 유병재 스페셜 게스트 한고은이 대한민국 국군의 뿌리 ‘한국광복군’의 발자취를 따라간다. 특히 2020년은 한국광복군 창설 80주년을 맞는 해로, 더욱 큰 의미를 더할 전망이다. 이날 전현무는 “’선녀들’이 ...

    스타엔 | 2020.02.23 20:27

  • thumbnail
    '선녀들' 예능 최초로 한국광복군 총사령부 내부 공개

    ...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이하 ‘선녀들’)이 예능 최초로 한국광복군 총사령부 내부를 공개한다. 23일 방송되는 ‘선녀들’ 26회에서는 설민석, 전현무, 유병재, 스페셜 게스트 한고은이 국군의 뿌리 ‘한국광복군’의 발자취를 따라간다. 특히 2020년은 한국광복군 창설 80주년을 맞는 해로, 더욱 큰 의미를 더할 전망이다. 이날 전현무는 “‘선녀들’이 예능 최초로 ...

    텐아시아 | 2020.02.23 17:34 | 노규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