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18세 김주형 "PGA 투어에서 많이 배워…그랜드 슬램 목표"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에서 이번 시즌 '10대 돌풍'을 일으킨 김주형(18)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와 인터뷰에서 "메이저 대회를 4개 다 우승하고 싶다"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 김주형은 24일 도미니카공화국에서 ... & 클럽 챔피언십(총상금 400만달러)에 출전한다. 2002년생 김주형은 올해 7월 KPGA 코리안투어 군산CC오픈에서 우승, 코리안투어 프로 선수 사상 최연소 우승 기록(18세 21일)을 세웠다. 코리안투어 대회 우승으로 세계 ...

    한국경제 | 2020.09.23 11:37 | YONHAP

  • thumbnail
    우즈·토머스, 페인스 밸리컵 대회에서 매킬로이·로즈 제압

    ... 열린 페인스 밸리컵에서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저스틴 로즈(잉글랜드) 조를 물리쳤다. 우즈와 토머스는 23일(한국시간) 미국 미주리주 홀리스터의 페인스 밸리 골프 코스에서 열린 페인스 밸리컵 대회에서 매킬로이-로즈를 연장전에서 ... 수익금은 페인 스튜어트 가족 재단에 기부한다. 스튜어트는 1989년 PGA 챔피언십, 1991년과 1999년 US오픈에서 우승한 선수로 1999년 라이더컵에서 미국의 승리를 이끈 뒤 그해 10월 비행기 사고로 숨졌다. 당시 그의 ...

    한국경제 | 2020.09.23 11:11 | YONHAP

  • thumbnail
    1.2m 거리 퍼트 6번 하고 기권한 대니 리 "잘못된 행동" 사과

    21일(한국시간) 끝난 US오픈 골프 대회에서 1.2m 정도 짧은 거리의 퍼트를 무려 6번이나 하고 기권한 교포 선수 대니 리(뉴질랜드)가 "잘못된 행동이었다"고 사과했다. 대니 리는 23일 자신의 소셜 미디어를 통해 "프로답지 ... 더해져 팬 여러분과 스폰서분들께 실망감을 안겨드렸다"고 밝혔다. 그는 미국 뉴욕주 머매러낵에서 열린 올해 US오픈 3라운드 18번 홀(파4)에서 1m가 조금 넘는 짧은 거리의 파 퍼트를 남겼으나 이때부터 퍼트만 6차례 시도한 끝에 ...

    한국경제 | 2020.09.23 07:11 | YONHAP

사전

연덕춘 [Yern Duk Choon] 골프용어사전

延德春.1916년 출생한 한국 최초의 프로골퍼이자 선구자.1941년 일본오픈대회에서 우승함.한국프로골프협회에서는 그의 업적을 기려 매 시즌 말 '덕춘상'(시즌 평균 최소타수를 기록한 선수에게 주는 상)을 시상함.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