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종합] 한미 정상 통화 마친 트럼프, 北에 "지켜보겠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7일(현지시간) "북한이 적대적으로 행동한다면 놀랄 것"이라며 미·북 비핵화 협상과 관련해 경고 메시지를 던졌다. 북한이 지난 7일 서해위성발사장에서 "중대한 시험"을 진행하고, 트럼프 대통령이 문재인 대통령과 30분간 통화를 한 후 나온 발언이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북한을 협상에 다시 관여시키기 위해 어떤...

    한국경제 | 2019.12.08 10:48

  • thumbnail
    국가안보전략硏 "현 상황 '통미봉남' 맞다…미북협상 성공해도 남북관계 진전 안돼"

    ... 경우 남측을 통하는 것보다 '미국 직거래'가 현실적이라는 견해가 깔려 있다는 것이다. 북한은 현재의 대북제재 틀에서 남측과의 교류 협력으로 얻을 수 있는 실익이 별로 없다고 보는 것으로 분석했다. 특히 이 연구위원은 한미연합훈련과 함께 남한의 군비증강 행보를 북한이 '통미봉남' 기조로 회귀한 중요한 배경으로 내다봤다. 향후 미북협상 과정에서 남한의 재래식 전력 감축도 요구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 연구위원은 "미북협상이 ...

    한국경제 | 2019.12.07 17:28 | 조준혁

  • thumbnail
    [종합] 트럼프가 19개월 만에 건 전화…靑 "한반도 위급 상황 인식공유"

    ... 설명은 미북 비핵화 협상 난항에 이어 북한의 도발 수위마저 높아진 배경을 염두에 둔 것으로 풀이된다. 청와대는 두 정상이 "필요할때마다 언제든지 통화하자는 뜻을 같이 했다"고도 강조했다. 북한 문제에 있어 한미가 원활하게 공조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대화해 같은 시각을 공유해야 한다는 의미로 해석할 수 있다. 청와대 관계자는 "(비핵화 문제만) 30분 동안 얘기했기 때문에 꽤 많은 얘기를 했다"면서도 "구체적으로 ...

    한국경제 | 2019.12.07 15:41

전체 뉴스

  • thumbnail
    北, 서해발사장서 어떤 시험?…'ICBM고체·위성용엔진' 추정(종합)

    ... 액체형 엔진시험을 했더라도 ICBM용으로 이용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에 정보 당국의 한 소식통은 "어제 촬영된 북한지역 위성 사진 등을 정밀 분석 중"이라며 "엔진 시험을 했을 가능성이 가장 크지만, 구체적인 사항은 분석이 계속 필요하다"고 전했다. 군 정보당국의 소식통도 "한미는 관련 동향을 사전에 파악하고 동창리 발사장 일대를 정밀 주시해왔다"면서 "북한의 '중대한 시험' 주장에 대해서는 다각도로 분석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2.08 17:26 | YONHAP

  • thumbnail
    靑, 北 '중대 시험' 발표에 공식반응 안해…NSC 소집없어

    한미공조 속 동창리 인근 주시 중…'정확한 정보파악 우선' 의견도 북한 국방과학원이 8일 "서해위성발사장에서 대단히 중대한 시험이 진행됐다"고 밝힌 가운데, 청와대는 공식 논평을 내놓지 않는 등 신중하게 대응하는 모습을 보였다. 서해발사장은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개발과 관련된 곳으로, 일부에서는 북한이 비핵화 협상 시한으로 제시한 연말을 눈앞에 두고 미국을 겨냥한 압박을 끌어올리기 위해 ...

    한국경제 | 2019.12.08 17:02 | YONHAP

  • thumbnail
    '촉진자' 숙제안은 文대통령…'연말시한' 北美대화 돌파구 찾기

    트럼프 요청 한미정상 통화서 '대화 모멘텀 유지' 공감…'촉진역' 공간 넓어져 "중대 시험" 밝힌 北, 연일 강공…文대통령, 北 설득 '특단 대책' 고민할듯 美와 긴밀협의 속 방미 가능성도 주목…檢개혁·개각 등 국내 과제도 '산적' 문재인 대통령이 연말을 앞두고 '비핵화 촉진역'이라는 숙제를 다시 손에 들었다. 7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요청으로 이뤄진 한미정상 통화에서 두 정상은 비핵화 대화를 위한 모멘텀을 유지해야 한다는 데에 공감대를 ...

    한국경제 | 2019.12.08 15:24 | YONHAP

사전

로버트 갈루치 [Robert L. Gallucci] 경제용어사전

... 특사는 미국 내에서 대북 협상과 대화를 강조하는 대표적인 온건파로 꼽힌다. 워싱턴DC의 조지타운대 국제관계대학원 학장으로 재직했다. 2018년 5월 한국 정부의 지원 중단으로 문을 닫은 존스홉킨스대 국제관계대학원(SAIS) 산하 한미연구소(USKI)의 마지막 이사장을 지냈다. △1946년 뉴욕 브루클린 출생 △뉴욕주립대 졸업 △브랜다이스대 정치학 석·박사 △국무부 중동·남아시아 담당 국장 △유엔 이라크 핵무기사찰 특별위원회 부집행의장 △국무부 비확산·핵안전담당 ...

KRX300 구성종목 경제용어사전

... 팬오션, 포스코대우, 풍산, 하나금융지주, 하나투어, 하이트진로, 한국가스공사, 한국금융지주, 한국단자, 한국자산신탁, 한국전력, 한국콜마, 한국콜마홀딩스, 한국타이어, 한국타이어월드와이드, 한국토지신탁, 한국항공우주, 한라홀딩스, 한미사이언스, 한미약품, 한샘, 한섬, 한세실업, 한솔케미칼, 한온시스템, 한올바이오파마, 한일시멘트, 한전KPS, 한전기술, 한진칼, 한화, 한화생명, 한화손해보험, 한화케미칼, 한화테크윈, 해태제과식품, 현대건설, 현대건설기계, 현대그린푸드, ...

한·미 미사일 지침 경제용어사전

... 180km로 제한하기로 한 약속으로1979년 체결됐다. 한·미 미사일 지침은 군사비밀로 분류돼 구체적인 내용은 공개되지 않는다. 양국 합의로 정해지지만 형식상 한국 정부의 정책 선언이기 때문에 국회 비준이나 동의는 필요 없다. 이후 한미 미사일 지침은 김대중 정부 때인 2001년과 이명박 정부 시절인 2012년 두 차례 개정됐다. 2001년 마련된 미사일 지침은 탄도 미사일의 사거리와 탄도 중량을 각각 300㎞와 500㎏으로 규제하고 있다. 2012년 두번 째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