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브라질 '연금개혁' 의회 통과

    ... 정상화를 내세운 보우소나루 대통령의 정치적 승리”라고 평가했다. 개혁안 통과 소식이 전해지면서 시장은 환호했다. 이날 브라질 보베스파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28% 오른 사상 최고치 107,381.11에 마감됐다. 브라질 헤알화 가치도 최근 두 달 새 가장 큰 폭으로 상승했다. 헤알화 환율은 이날 1.33% 하락한 달러당 4.076헤알을 나타냈다. 하지만 국제통화기금(IMF)은 브라질이 중장기적인 성장 목표를 달성하려면 연금개혁에 이어 조세·행...

    한국경제 | 2019.10.23 15:00 | 심은지

  • thumbnail
    '100세 시대' 길어진 노후…장기·분산투자로 안정적 수익 챙긴다

    ... 브라질 국채 금리는 1년 전 연 12% 수준에서 최근엔 연 6.83%까지 떨어졌다. 금리 하락은 채권가격 상승을 의미한다. 브라질 국채 투자자들은 큰 폭의 자본 차익을 올렸다. 단점도 있다. 환율이 변수다. 한국 투자자들은 헤알화로 브라질 국채에 투자하는데 헤알·달러 환율, 원·달러 환율의 움직임에 따라 수익률이 좌우된다. 자칫하면 환손실 때문에 이자 수익과 자본 차익이 무위로 돌아갈 수도 있다. 특히 단기투자에선 급격한 환율 변동으로 ...

    한국경제 | 2019.10.15 16:03

  • thumbnail
    브라질 채권 투자 '청신호'

    ... 안재균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10년물 국채 금리는 당분간 연 6.7~7.6% 범위에서 움직이며 추가 강세 정도가 크지 않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환율도 변수로 꼽힌다. 한국 투자자들의 브라질 채권 투자는 주로 헤알화로 이뤄지고 있다. 헤알·달러 환율, 원·달러 환율의 움직임에 따라 수익률이 좌우된다. 현재 헤알화 환율은 달러당 4.11헤알로 작년 말(3.87헤알)보다 5.8% 올랐다. 헤알화를 달러로 바꾸는 과정에서 ...

    한국경제 | 2019.09.19 17:41 | 임근호

전체 뉴스

  • thumbnail
    브라질 물가안정 기조 흔들…11월 상승률 0.51%로 4년만에 최고

    육류가격 대중수출 증가로 상승, 헤알화 하락 등이 원인…금리 결정에 변수 역대 최저 수준을 유지하던 브라질의 물가가 연말이 다가오면서 들썩이고 있다. 6일(현지시간) 브라질 정부의 공식 통계기관인 국립통계원(IBGE)에 따르면 11월 물가 상승률은 전월 대비 0.51%를 기록했다. 11월을 기준으로 2015년 10월의 1.01% 이후 4년 만에 가장 높다. 지난해 11월엔 -0.21%를 기록한 바 있다. 11월까지 최근 12개월 물가 상승률은 ...

    한국경제 | 2019.12.07 00:53 | YONHAP

  • thumbnail
    신한금투 "트럼프, 팜벨트 표 의식해 브라질 등 관세 공격"

    ... 수입하는 철강·알루미늄 중 브라질·아르헨티나의 비중은 크지 않다"며 "이번 관세 발표는 철강·알루미늄 산업을 보호하기 위한 조치가 아니고 농업 수출 경쟁력 제고라는 정치적 판단에 따른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연초 이후 브라질 헤알화와 아르헨티나 페소화 가치는 달러화 대비 각각 8.9%, 59.1% 절하됐다"며 "이로 인해 양국 농산물의 수출 가격 경쟁력이 크게 개선되면서 미국 농업의 피해가 심화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미중 무역 전쟁으로 중국은 미국산 농산물에 ...

    한국경제 | 2019.12.04 09:08 | YONHAP

  • thumbnail
    연이은 시위·정치 불확실성에…중남미 통화가치 최저치 추락

    ... 달러당 3천503페소로 전날보다 가치가 0.83% 하락했다. 콜롬비아에서는 이반 두케 정부의 경제·사회 정책 전반에 항의하는 시위가 지난 21일 이후 끊이지 않고 있다. 아직 시위 물결이 번지지 않은 브라질 헤알화도 연일 최저점을 경신 중이다. 로이터 기준으로 이날 달러당 4.2534헤알에 거래됐다. 전날보다 0.35% 하락한 것으로 나흘 연속 하락세다. 브라질 중앙은행이 보유 달러를 매각하며 환율 방어에 나섰지만 하락세를 돌리진 못했다. ...

    한국경제 | 2019.11.28 07:34 | YONHAP

사전

원자재 통화 [commodity currency] 경제용어사전

... 가치는 2009년 중반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이다. 주요 원자재 수출국인 캐나다와 호주의 화폐 가치도 미 달러화 대비 각각 8.5%, 9.3% 하락했고 뉴질랜드 달러는 5.8% 떨어졌다. 원자재 수출로 나라 살림을 꾸려온 신흥국은 더 큰 타격을 입었다. 서방 국가의 제재와 유가 하락이 맞물린 러시아 루블화 가치는 올 들어 달러 대비 41% 급락했다. 칠레 페소화는 14%, 브라질 헤알화는 11% 떨어졌고, 남아프리카공화국 랜드화 가치도 9% 하락했다.

삼바채권 경제용어사전

브라질 국공채 를 뜻한다. 2011년 현재년 10년만기 브라질 국채의 표면금리는 연 12% 수준이고 브라질 통화인 헤알화가 강세에 따른 환차익에 대한 기대심리로 인기를 끌고 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