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진념 전 부총리 인터뷰 전문

    ... 가졌듯이, 우리도 서둘러야 합니다.” ▶고비용·저효율 산업구조를 바꿔야 한다는 지적도 많습니다. “그래서 제발 자동 산업의 경쟁력 확보방안을 놓고 노사정이 머리를 맞대고 끝장토론이라도 해야 한다고 봐요. 현대자동차만 놓고 보더라도 매출이 줄고 있잖아요. 독일 미국 등은 자동 신기술 개발 진행속도가 굉장히 빠르게 가고 있는데, 현대차는 통상쪽의 제약, 기술에서의 한계, 고임금 저생산성의 문제 등에 겹겹이 둘러싸여 ...

    한국경제 | 2018.10.15 19:18 | 성수영/김범준

  • thumbnail
    진념 前 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 "善·惡으로 경제 접근해선 안돼…빅뱅한다 각오로 규제개혁을"

    ... 4.0 같이 기존 산업을 첨단 정보기술(IT)이나 인공지능(AI)과 접목해 업그레이드하는 것이죠. 다른 한쪽은 4 산업혁명 시대에 맞게 새로운 산업을 일으켜 많은 사람이 그 분야에 들어와서 일할 수 있도록 하는 것입니다. 한마디로 ... 있거든요.” ▶고비용·저효율 산업구조를 바꿔야 한다는 지적도 많습니다. “현대자동차가 대표적이지 않습니까? 독일 미국 등은 자동 신기술 개발 속도가 굉장히 빠른데, 현대차는 통상 쪽의 제약, ...

    한국경제 | 2018.10.15 17:50 | 성수영/김범준

  • [사설] 격년 임금협상, 한국도 못 할 이유 없다

    현대자동 체코 공장이 고성능 생산 메카로 거듭나고 있고, 가동률 108%를 기록하며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고 한다. 다음달 가동 10년을 맞는 이 공장의 지난해 생산 대수는 35만여 대로 2009년(14만여 대)에 비해 약 ... 벗어나 i30N 등 고성능 모델 생산 라인을 늘려나가는 것도 주목된다. 이 공장이 이런 성장세를 보이며 유럽의 현대차 공급기지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는 것은 안정적인 노사 관계가 뒷받침됐기 때문이다. 노동조합은 공장 가동 이후 10년 ...

    한국경제 | 2018.10.10 17:50

전체 뉴스

  • thumbnail
    "車산업 생태계 급속도로 무너져…부품업체 줄도산 위기"

    ...분기 중견 부품사 절반 적자…"제품·생산 경쟁력 높여야" 중견 자동 부품업체의 절반 가까이가 올해 1분기 적자를 내고, 건실했던 기업이 워크아웃을 신청하는 등 자동차산업 생태계가 급속도로 ... 감소했다. 총 28조원 규모인 자동차산업 여신 중 10%는 이미 자본잠식 상태이고 영업이익률이 2% 미만인 2·3 협력업체는 이미 시장에서 이탈하기 시작했다. 지난 6월 현대차 1 협력업체인 리한이 워크아웃을 ...

    한국경제 | 2018.10.19 17:31 | YONHAP

  • thumbnail
    '노동계 빠진 광주형 일자리' 놓고 광주시장-의회 '날선' 공방

    ... "광주형 일자리 사업은 대기업과 광주시만 결정한다고 끝나는 사업이 아니다"며 "노동계 참여로 노사민정 대타협이 완성돼야 성사된다"고 밝혔다. 그는 "광주시는 현대차와 비밀협상을 벌이고 협상 내용을 ... '노동계 소외' 주장을 반박했다. 이 시장은 "광주가 일자리 정책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도록 노동계는 노사민정협의회에 바로 복귀해 현대차 완성 공장 설립사업 추진에 적극 협조해달라"고 당부했다. 이들의 공방은 ...

    한국경제 | 2018.10.17 17:29 | YONHAP

  • thumbnail
    현대차 비정규직노조 지회장, 양심고백 후 중도 사퇴

    현대자동 비정규직노조 지회장이 17일 양심고백하는 사과문을 내고 사퇴 의사를 밝혔다. 정모 현대차 비정규직 지회장은 이날 '사과문'이라는 글에서 자신이 노조 간부임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12월부터 8개월가량 회사 ... "모든 질타를 달게 받겠다"며 "사퇴 결정을 받아달라"고 덧붙였다. 이번 사퇴는 현대·기아 비정규직 노동자들이 불법파견 문제 해결을 요구하며 서울지방고용노동청에서 지난달 20일부터 18일 ...

    한국경제 | 2018.10.17 17:18 | YONHAP

사전

고정성 경제용어사전

상여금이나 수당이 통상임금이 되려면 정기성, 일률성, 고정성 요건을 충족시켜야 한다. 이 가운데 고정성은 '15일 이상 근무' 등 추가적인 조건과 관계없이 일정 근무에 대한 대가를 확정적으로 지급하는 것을 말한다.

사내하도급 경제용어사전

하청업체가 원청업체내에서 생산공정을 책임지고 수행하는 것으로 "사내하청"이라고도 한다. 하청업체는 근로자의 조달·지휘·감독도 담당한다. 원청업체로서는 생산공정자체를 아웃소싱 하는 셈이고 하청업체로서는 생산현장에 노동자를 파견해 도급을 수행하는 셈이다. 근로자파견제 는 사용업체가 직접 사업을 수행하고 근로자를 파견업체로부터 받아 사용한다는 점에서 다르다.

긴급조정권 [emergency adjustment] [emer] 경제용어사전

... 발생할 경우, 노동부 장관이 중앙노동위원회 위원장의 의견을 들어 파업을 강제로 중단시키는 제도다. 파업이 진행 중인 노사 관계에 정부가 개입할 수 있는 최후의 법적 수단으로 파업을 사전에 단하는 직권중재 와 달리 사후에 노동자의 ... 정부가 취할 수 있는 마지막 수단이다. 고용부 장관의 조정권이 발동되면 중앙노동위원회는 즉시 조정위원회를 구성하고 노사 양측을 상대로 15일간 조정에 들어간다. 조정이 실패하면 중노위 위원장이 중재 결정을 내린다. 이는 단체협약과 같은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