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18년 전 日에 넘어갔던 YK스틸, 대한제강이 468억에 인수한다

    ... 야마토그룹에 넘어갔던 YK스틸(옛 한보철강 부산공장)을 대한제강이 인수한다. 인수가 완료되면 대한제강의 철근 생산능력은 현대제철 동국제강에 이어 국내 3위로 올라서게 된다. 대한제강은 19일 야마토그룹으로부터 와이케이에스 지분 51%를 ... 금호산업으로부터 인수했다. 1997년 외환위기 때 한보그룹이 부도처리된 뒤 당진제철소는 포스코가 위탁 경영하다가 2004년 현대제철-현대하이스코 컨소시엄에 매각됐다. 한보의 부산공장은 2002년 야마토그룹이 약 1200억원에 인수했다. 야마토그룹은 ...

    한국경제 | 2020.06.19 17:23 | 최만수

  • thumbnail
    [단독] 日에 넘어갔던 옛 한보철강, 대한제강이 품는다

    ... 그룹에 넘어갔던 YK스틸(옛 한보철강 부산제강소)을 대한제강이 인수한다. 인수가 완료되면 대한제강의 철근 생산량은 현대제철 동국제강에 이어 국내 3위로 올라설 전망이다. 19일 철강업계에 따르면 대한제강은 야마토 그룹으로부터 YK스틸 ... 금호산업으로부터 인수했다. 1997년 외환위기 때 한보그룹이 부도처리된 뒤 당진제철소는 포스코가 위탁 경영하다가 2004년 현대제철-현대하이스코 컨소시엄에 넘어갔고, 부산제강소는 2002년 일본 야마토그룹이 약 1200억원에 인수했다. 야마토그룹은 ...

    한국경제 | 2020.06.19 15:32 | 최만수

  • thumbnail
    3년간 年 700여社 유치… 당진·천안 등 충남 산업도시 '활기'

    ... 충청남도의 주요 산업도시는 기업 유치로 인구가 늘어나면서 경제가 활기를 띠고 있다. 충청남도에 따르면 2015년 이후 매년 700개가 넘는 기업이 새로 유입되고 있다. 1997년 한보철강 부도 이후 침체의 늪에 빠졌던 당진시는 현대제철·현대하이스코 컨소시엄이 2004년 한보철강을 인수하면서 인구가 증가하기 시작했다. 14년 동안 5만4000여 명 늘었다. 당진시 관계자는 “2000년 서해대교가 개통하면서 교통과 물류 인프라가 개선된 것은 물론 국내외에서 ...

    한국경제 | 2018.07.25 17:41 | 강태우

전체 뉴스

  • thumbnail
    현대제철, 자사주 57억원어치 매각

    현대제철은 자사주 28만7천595주를 블록딜 형식으로 매각했다고 25일 공시했다. 매각 금액은 25일 종가 기준 57억2천314만원이다. 현대제철은 "2015년 하이스코 합병 때 주식매수청구권에 의해 취득한 자사주를 자본시장법에 따라 5년 이내에 처분해야 한다"면서 "법 준수와 처분 기간 도래에 따라 자사주 매각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매각 금액은 앞으로 차입금 상환 등 재무구조 개선에 활용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25 16:42 | YONHAP

  • thumbnail
    살길은 '선택과 집중'…대수술 들어간 현대제철

    ... -강관사업부 등 '비핵심 사업' 구조조정 시작…비(非)철강 비율 높여 성장동력 확보 [한경비즈니스=안옥희 기자] 현대제철이 철강 업황 부진에 따른 수익성 악화를 타개하기 위해 '허리띠 졸라매기'에 나서고 있다. 2019년 11월 창사 ... 매출액의 16% 수준이다. 현대제철은 강관 사업에 대해서도 매각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강관 사업은 현대제철의 자회사인 현대BNG스틸 또는 사모투자펀드(PEF) 운용사에 매각될 가능성이 높다. 현대제철은 2015년 현대하이스코의 ...

    한경Business | 2020.03.09 23:02

  • thumbnail
    [10년간 M&A 분석]현대차, 10년간 34건 M&A...한전 부지 인수 최고액

    [커버스토리=2019 M&A 대예측] 현대차그룹 10년간 M&A 분석, 어떤 기업 사고팔았나 [한경비즈니스=이현주 기자] 현대차그룹은 2008년 이후 현재까지 총 34건, 166억545만 달러 규모의 M&A를 ... 경영 상황과 행정절차 등을 감안하면 상반기에 공사를 시작하기는 힘들 것으로 보인다. 2013년, 2015년엔 현대하이스코의 냉연사업부문 분할과 현대제철로의 합병 이슈가 있었다. 2009년 5월엔 현대모비스와 현대오토넷이 합병했고 이후 ...

    한경Business | 2019.03.11 16:03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