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음주운전' 노우진, 기소의견 불구속 송치

    ... 7월 15일 오후 11시20분께 서울 영등포구 올림픽대로에서 술을 마시고 차량을 몰던 중 경찰에 붙잡혔다. 음주운전 의심 신고를 받은 경찰은 노우진을 추격해 성산대교 인근에서 검거했다. 사고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당시 노우진 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면허취소 수준인 0.185%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노우진은 사건이 알려진 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난 수요일 저녁 음주 운전이라는 한 순간의 부족한 생각을 떨치지 못하고 실수를 저지르고 말았다"라며 ...

    연예 | 2020.08.10 11:22 | 김예랑

  • thumbnail
    음주운전한 개그맨 노우진, 기소 의견 검찰 송치

    ... 노우진을 지난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7일 밝혔다. 노우진은 지난달 15일 오후 11시20분께 서울 영등포구 올림픽대로에서 술을 마신 상태로 운전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차량에는 노우진 혼자 타고 있었으며, 혈중알코올농도는 0.185%로 면허 취소 수준이었다. 노우진은 음주운전 사실이 알려지자 같은달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변명의 여지 없이 이번 일은 명백하게 제 잘못된 행동이었으며 절대 있어서는 안 되는 일이었다. 진심으로 ...

    한국경제 | 2020.08.07 20:06 | 이보배

  • thumbnail
    음주재판 받는 와중에 또 음주·무면허 운전…50대男 실형

    ... 행정복지센터 안에서 "음주운전을 한 것 같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음주측정을 요구하자 "검사한테 가서 벌금을 받겠다"며 측정을 거부해 재판에 넘겨졌다. A 씨는 지난 4월에도 원동기 면허 없이 혈중알코올농도 0.107%의 만취 상태로 오토바이를 운전해 적발됐다. 재판부는 "음주운전으로 2007년과 2013년에 벌금형을 받았고, 2017년에는 징역형의 집행유예 판결을 받았음에도 다시 같은 범행을 저질렀다"면서 &...

    한국경제 | 2020.08.05 14:09 | 이보배

전체 뉴스

  • thumbnail
    포항시청 공무원 하루 2차례 음주운전…귀가조치 후 되돌아와

    ... 경찰은 A씨 신원을 확인한 후 측정거부 혐의를 적용하고 차는 그대로 두고 가도록 귀가조치했다. 하지만 A씨는 1시간 30분쯤 뒤 차를 가지러 되돌아와 2km 이상 운전했다가 가로수와 충돌하는 사고를 냈다. 당시 경찰이 음주 측정을 한 결과 A씨는 혈중알코올농도는 0.117%로 만취 상태였다. 경찰 관계자는 "처음엔 음주 운전 여부를 확인할 수 없었지만 결국 음주 운전으로 사고를 냄에 따라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1 09:44 | YONHAP

  • thumbnail
    교통사고 피해자 버스정류소에 방치하고 달아난 50대 구속

    ... 묵정리의 한 버스정류소에 방치했다. B씨는 이날 오후 4시 17분께 행인에 의해 발견됐고, 119 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숨졌다. 경찰은 이날 오후 6시께 영동읍의 한 모텔에서 A씨를 긴급체포했다. 검거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치였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사고 후 모텔에서 술을 마셨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가 음주 운전을 했을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보고 사고 시점 전후 행적에 대한 수사를 벌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20.08.10 16:32 | YONHAP

  • thumbnail
    새벽에 만취 졸음운전 30대…경찰차 들이받고서야 멈춰

    ... 경찰의 경고 방송에도 30여m를 더 움직이다가, 앞서가던 경찰차를 들이받고서야 멈췄다. 이 충격으로 경찰차의 뒤 범퍼가 파손되고 운전 중이던 경찰관 2명이 가벼운 상처를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의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는 0.16%로 면허 취소 수치(0.08%)를 훌쩍 넘어선 만취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만취해 신호대기 중에 잠이 들었다가 잠결에 계속 운전을 했던 것 같다"며 "곧 피의자를 불러 구체적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8.10 15:2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