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한샘 깜짝 실적에…가구株 나란히 급등

    ... 기록했다고 공시한 데 따른 영향이었다.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인 175억원을 31.6% 웃돈 어닝서프라이즈였다. 매출도 5172억원으로 컨센서스(4604억원)보다 12.3% 많았다. 리모델링 사업인 리하우스 부문 실적이 호조세를 나타낸 데다 타 부문 실적도 양호했다는 평가다. 이민재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양호한 주택 거래량과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 영향도 있었던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이날 한샘 외에 현대리바트(13.26%), ...

    한국경제 | 2020.07.09 17:23 | 고윤상

  • 한샘 어닝서프라이즈에 가구주 일제히 급등

    ... 230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인 175억원을 31.6% 웃돈 어닝서프라이즈다. 매출액도 5172억원으로 컨센서스(4604억원)보다 12.3% 많았다. 리모델링 사업인 리하우스 부문 실적이 호조세를 나타낸데다가 타 부문 실적도 양호했다는 평가다. 이민재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양호한 주택거랴량과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 영향도 있었던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한샘의 어닝서프라이즈는 가구주 전체의 실적 개선 ...

    한국경제 | 2020.07.09 15:58 | 고윤상

  • thumbnail
    [전문가 포럼] 딥택트, 전통기업 디지털 혁신의 비결

    ... 혁신이다. 아마존 등 온라인 사업자의 성장으로 오프라인 유통업자들이 초토화되는 와중에 대다수 전문가는 초대형 할인점 월마트의 몰락을 점쳤다. 그러나 월마트는 지난 5월 아마존에 이어 미국 온라인 유통기업 2위를 차지했고 전체 실적도 호조세를 보이고 있다. 비결은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 서비스의 결합이다. 월마트는 온라인 부문 강화를 오프라인 매장과의 연계 관점에서 접근했다. 언택트 일변도인 아마존에는 없고 월마트에는 있는 콘택트 장점의 결합이었다. ‘온라인 ...

    한국경제 | 2020.07.06 18:08

전체 뉴스

  • thumbnail
    코로나19에도 'K푸드' 인기…상반기 농식품 수출 4.4%↑

    '건강식' 김치 대미 수출 62% 급증…"비대면 판촉 강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도 K-식품에 대한 관심이 오히려 커지면서 올해 상반기 농식품 수출이 호조세를 보였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6월 말 누계 농식품 수출액이 36억784만달러(약 4조3천억원)로 지난해 상반기 대비 4.4% 늘었다고 2일 밝혔다. 이는 1∼6월 한국 전체 수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1.2% 감소한 것과 대비되는 수치다. 신선농산물은 국내 생산량이 ...

    한국경제 | 2020.07.02 11:00 | YONHAP

  • thumbnail
    '코오롱인더' 5% 이상 상승, 전일 외국인 대량 순매수

    ... 신한금융투자, BUY(유지) 06월 19일 신한금융투자의 이진명 애널리스트는 코오롱인더에 대해 "산업자재 정상화, 석유수지 증설(1.3만톤), 고부가 필름 판매 확대가 예상됨. 아라미드는 초과 수요 지속에 따른 ASP 상승과 판매 호조세가 기대됨. 2Q21에 가동될 석유수지는 타이어 소재 등 高 수요가 예상되는 고부가 제품을 생산할 계획. CPI 필름은 고객사 확대에 따른 출하량 증가로 외형 성장이 지속될 전망. 현재 주가는 PBR 0.43배로 과도한 저평간 구간에 ...

    한국경제 | 2020.07.01 09:22 | 한경로보뉴스

  • thumbnail
    '클리오' 10% 이상 상승, 클리오 탐방 Update

    ... 전망.(온라인)2분기 190억 예상. 일본 라쿠텐/큐텐 호조, 신제품 프리즘에어아이팔레트 뷰티 판매 1위. (면세)2분기 50억 예상. OPM 2%, 적자는 아님. (글로벌)2분기 100억 예상. 중국 보수적으로 예상. 색조 수요 감소.일본 2분기까지 셀인 호조세이나, 3분기 이후 불확실성. " 이라고 분석했다. 한경로보뉴스 이 기사는 한국경제신문과 금융 AI 전문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자동생성 알고리즘에 의해 실시간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한국경제 | 2020.06.30 10:27 | 한경로보뉴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