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한국당 지지율 정체에… '인적청산' 칼 뽑은 김병준

    ... 강력한 수단인 ‘인적 청산’의 칼을 꺼내들었다. 공천과 직결된 당원협의회 위원장 전원에게 사퇴서를 받은 뒤 백지상태에서 새로 임명하는 방식으로 재신임을 묻겠다는 계획을 공식화한 것이다. “가치 정립이 ... 공천권이 없는 김 위원장이 사실상 미리 공천권을 행사하는 것”이라고 반발했다. 다른 의원은 “홍준표 전 대표 세력을 따랐던 위원장들을 김 위원장이 정리하기 위한 것 아니겠느냐”는 분석도 내놨다. 김 위원장은 ...

    한국경제 | 2018.09.20 17:22 | 박종필

  • thumbnail
    野에 불어닥치는 홍준표 안철수의 '원심력' 유료

    (박종필 정치부 기자) 대선주자였던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안철수 전 국민의당(바른미래당 전신) 대표가 야권에 미치는 ‘원심력’에 정치권이 주목하고 있다. 한국당과 바른미래당 모두 새 지도부가 들어서는 ‘당권 ... 책임을 지고 백의종군 한 상태다. 홍 전 대표는 6·13 지방선거 패배의 책임을 지고 당 대표직을 사퇴한 뒤 지난달 11일 출국해 미국 로스엔젤레스(LA)에 머물고 있다. 추석 차례를 지내기 위해 다음달 15일께 귀국하겠다는 ...

    모바일한경 | 2018.08.26 16:12 | 박종필

  • thumbnail
    홍준표 '노회찬 자살 미화 풍토 비난' 십자포화 당하는 이유는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고 노회찬 정의당 의원의 사망을 두고 "자살은 또 다른 책임회피에 불과하다"면서 자살미화를 경계한 후 다시금 정계 이슈의 중심에 섰다. 6.13 지방선거 참패 직후 당직을 사퇴하고 미국에 머물고 있는 홍 전 대표는 28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어떤 경우라도 자살이 미화되는 세상은 정상적인 사회가 아니다"라며 "잘못을 했으면 그에 상응하는 벌을 받아들여야 하는 것이지 그것을 ...

    한국경제 | 2018.07.30 10:23 | 이미나

전체 뉴스

  • thumbnail
    홍준표 "자살미화 정상아냐"… 정의 "누가 미화했나, 아파한거다"

    홍준표, 페이스북에 글 올려…민주당, 논평서 "잔혹 노이즈 마케팅" 비판 홍 "맞는 말도 막말이라 폄훼하는 괴벨스 공화국" 또 반박 글 올려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는 29일 "어떤 경우라도 자살이 미화되는 세상은 정상적인 사회가 아니다"고 밝혔다. 지방선거 참패 직후 당직을 사퇴하고 미국에 머무는 홍 전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잘못을 했으면 그에 상응하는 벌을 받아들여야 하지 그것을 ...

    한국경제 | 2018.07.29 11:18 | YONHAP

  • thumbnail
    '언론인 출신 전략통·미투 오명' 민병두 정무위원장

    ... 지방선거에서 서울시장에 도전했으나 '미투'(Me too·나도 당했다) 보도가 나오면서 국회의원직 사퇴서를 냈다. 이후 두문불출했으나 민주당과 지지자의 요청을 받아들인다는 이유를 들어 지난 5월 이를 번복했다. 중앙일간지 정치부 기자로 활동하다 비례대표로 17대 국회 때 정계에 입문했으며 19대에는 서울 동대문을에서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를 꺾은 이력도 있다. 부인 목혜정씨와 1남1녀. ▲ 강원 횡성(60) ▲ 성균관대 무역학과 ▲ ...

    한국경제 | 2018.07.16 17:29 | YONHAP

  • thumbnail
    미국行 홍준표 "치열한 내부논쟁 있어야… 미봉시 갈등 계속"

    현안 발언은 자제…정계복귀 시점도 즉답 피해 "제사 지내러 추석 전 돌아올 것" 6·13 지방선거 참패 이후 사퇴한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는 11일 "당내 치열한 내부논쟁이 있는 것이 좋다. 또다시 (갈등해결이) 미봉으로 그친다면 갈등은 계속 갈 것"이라고 말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오후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출국에 앞서 인천공항에서 기자들과 만나 '당내 갈등이...

    한국경제 | 2018.07.11 13:53 | YONHAP